전체뉴스 1-10 / 41,7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스피 0.8% 하락…2,150대로 내려앉아(종합)

    ... 하락세를 막지는 못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향후 미국 경기 회복이 지연될 것이라는 예상에 외국인과 기관의 매물이 출회됐다"며 "다만 일부 비대면 관련 종목이 강세를 보이며 낙폭을 제한했다"고 분석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에는 네이버(4.00%)가 급등하며 삼성바이오로직스(-1.35%)를 제치고 코스피 시총 순위 3위로 뛰어올랐다. 셀트리온(0.15%)도 소폭 오른 가운데 7거래일 연속 상승했던 ...

    한국경제 | 2020.07.10 16:10 | YONHAP

  • thumbnail
    초강력 추가 규제 예고에 '움찔'…이달 주택사업 경기전망 악화

    ... 가운데 정부가 부동산 규제 정책을 지속하면서 주택업체의 사업 추진 부담이 커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역별로는 서울의 전망치가 지난달보다 30.8포인트 하락한 75.4를 기록했다. 2018년 10월 이후 가장 큰 낙폭이다. 인천(56.7)도 전달 대비 40.6포인트 떨어졌다. 경기(54.9)도 지난달보다 37.4포인트 하락했다. 부산(55.5), 대구(65.5), 광주(69.5), 대전(54.1) 등 대부분 지역이 50~60 선에 그쳤다. ...

    한국경제 | 2020.07.09 17:18 | 정연일

  • thumbnail
    원/달러 환율 보합 마감…위안화 강세에도 낙폭 제한

    ... 출발했지만, 오후 들어 장중 하락 폭을 모두 회복하고 상승세로 전환하기도 했으나 전날과 같은 가격에서 장을 마감했다. 간밤 미국 뉴욕증시가 랠리를 펼치는 등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자극돼 환율도 하락 압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됐지만 낙폭은 제한적인 수준이었다. 중국 증시 상승에 따른 위안화 강세에도 그다지 연동되는 모습을 나타내지 않았다. 전승지 삼성선물 연구원은 "특별한 재료가 없는 가운데 외국인들의 증시 자금 이탈세가 이어진 점 등이 낙폭을 제한했다"고 분석했다. ...

    한국경제 | 2020.07.09 15:53 | YONHAP

  • thumbnail
    주식투자의 새로운 패러다임

    1) 동학개미운동 선발대 코로나19가 세계 증시를 휩쓴 3월을 떠올리며 한국경제TV 와우스탁론 관계자가 한 말이다. 실제 역대 최단기간 낙폭을 보여준 혼조세 속에서 스탁론을 활용해 순간적으로 증시에 유입된 자금흐름은 기존과는 전혀 달랐다. 이른바 ‘동학개미’라는 용어가 탄생할 정도로 국내증시에 40조원 넘게 유입된 자금은 현물에서 파생상품까지 흘러 들었다. 2) 주식투자의 새로운 패러다임 증시 전문가는 “부동산 ...

    한국경제 | 2020.07.09 09:45

  • thumbnail
    美증시 랠리에 원/달러 환율 하락 출발

    ... 또다시 사상 최고치 기록을 갈아치운 것이다. 최근 중국 증시 상승 흐름에 연동한 위안화 강세도 환율 하락 압력을 더하는 요인이다. 다만 1,180원 후반에서의 지지선 형성 흐름, 코스피 시장에서의 외국인 순매도 지속 등은 낙폭을 제한할 것으로 보인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아시아 증시 상승, 위안화 강세에 연동돼 하락 압력이 우위를 보이겠지만, 장중 차익 실현 물량 등에 낙폭이 제한돼 1,190원 초반을 중심으로 등락이 이어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

    한국경제 | 2020.07.09 09:12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0.24% 하락 마감…2,160선 아래로(종합)

    ...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6만명을 넘어서자 경기 회복이 지연될 가능성이 부각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외국인의 현물 순매도가 이어지며 수급적인 부분도 부담으로 작용했다"며 "다만 외국인의 선물 순매수가 이어지며 낙폭은 제한됐다"고 분석했다. 이날 외국인은 코스피200선물을 486억원 순매수했다. 개인도 372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기관은 742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엔 삼성전자(-0.75%), SK하이닉스(-1.30%), ...

    한국경제 | 2020.07.08 16:28 | YONHAP

  • thumbnail
    주식투자의 새로운 패러다임

    1) 동학개미운동 선발대 코로나19가 세계 증시를 휩쓴 3월을 떠올리며 한국경제TV 와우스탁론 관계자가 한 말이다. 실제 역대 최단기간 낙폭을 보여준 혼조세 속에서 스탁론을 활용해 순간적으로 증시에 유입된 자금흐름은 기존과는 전혀 달랐다. 이른바 ‘동학개미’라는 용어가 탄생할 정도로 국내증시에 40조원 넘게 유입된 자금은 현물에서 파생상품까지 흘러 들었다. 2) 주식투자의 새로운 패러다임 증시 전문가는 “부동산 ...

    한국경제 | 2020.07.08 09:40

  • thumbnail
    코스피 강보합 출발…2,170선에서 등락 반복(종합)

    ... 설명했다. 이어 "금 가격이 상승하고 미 국채 금리가 하락하는 등 위험자산 선호심리가 약화하면서 우리 증시에서 외국인 매물이 출회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다만 "미국의 코로나19 재확산 등은 전날 선반영되었다는 점을 고려하면 낙폭이 제한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엔 삼성전자(0.75%), SK하이닉스(0.12%), 네이버(0.18%), 셀트리온(1.13%), LG화학(0.19%), 삼성SDI(0.26%), 카카오(0.48%), ...

    한국경제 | 2020.07.08 09:36 | YONHAP

  • 뉴욕증시, 경기 회복 신중론에 약세…다우, 1.51% 하락 마감

    ... 장중에는 반등하는 흐름을 나타내기도 했다. 아마존과 애플, 넷플릭스, 페이스북 등이 일제히 장중에 사상 최고치를 다시 썼다. 이에 힘입어 나스닥도 장중 고점을 경신했다. 다만 장 후반에는 이들 기술주도 반락하면서 주요 지수가 낙폭을 키워 마감했다. 고용 관련 지표가 나쁘지 않았던 점은 증시에 지지력을 제공했다. 미 노동부는 5월 채용공고가 539만7천 명으로, 지난 4월의 499만6천 명보다 약 40만 명 증가했고 밝혔다. 이날 종목별로는 아마존이 1.9%가량 ...

    한국경제 | 2020.07.08 05:46 | YONHAP

  • thumbnail
    책 보고 배워 '노히트 노런'…채지선 인생 바꿨다

    ... 던지는 능력이 있고 장차 두산 마운드를 책임질 재능이라는 평가였다. 프로 입단 후 1군 데뷔까지 5년이 걸렸다. 채지선은 2020시즌 `간절하게 뛰다 보니 좋은 결과가 나오는 것 같다`고 말했다. 스프링캠프 때부터 줄곧 빠른 공과 낙폭이 있는 체인지업이 좋은 평가를 받아 왔고 김태형 감독이 바라는 `공격적 투구가 되는` 유형이라 금세 기회를 받았다. 지금의 채지선을 있게 하는 공 역시 직구와 체인지업이다. 올 시즌 체인지업 구사율이 47.9%이고 정확히 직구만큼 ...

    한국경제 | 2020.07.08 05:3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