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7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하윤 주식운용본부장 "패닉상황서 '변화 이끌 주식' 샀다"

    ... 마이다스에셋자산운용 주식운용3본부 매니저들은 회의를 했다. 증시를 낙관한 연초 가정들은 코로나19가 휩쓸고 갔다. 포트폴리오를 전면 개편해야 한다는 데 모두 동의했다. 하지만 어떤 업종과 종목에 투자할지에 관한 의견은 엇갈렸다. 낙폭과대주를 매수해야 한다는 ‘공포’파와 낙폭은 덜하지만 코로나19 이후 사회 변화의 수혜주로 떠오를 신성장주를 매수해야 한다는 ‘변화’파가 맞섰다. 이하윤 마이다스에셋자산운용 주식운용3본부장(사진)은 ...

    한국경제 | 2020.06.30 17:22 | 전범진

  • thumbnail
    “공포가 아닌 변화에 투자해야…인터넷·헬스케어 다음은 자동화·친환경"

    ... 가정들은 코로나19에 휩쓸려 모두 무너졌다. 포트폴리오를 전면적으로 바꿔야한다는 점에는 모두가 공감했지만, 어떤 업종과 종목에 투자할지가 문제였다. 내부에서는 두가지 의견이 엇갈렸다. 코로나19의 공포로 제 값보다 한참 밑으로 떨어진 낙폭과대주를 매수해야 한다는 ‘공포’파와 낙폭은 덜하지만 코로나19 이후 사회변화의 수혜주로 부상할 신성장주를 매수해야 한다는 ‘변화’파의 대립이었다. 이하윤 마이다스에셋자산운용 주식운용3본부장(사진)은 ...

    한국경제 | 2020.06.30 15:53 | 전범진

  • thumbnail
    "삼성바이오로직스·카카오 더 간다…반도체 수요도 증가할 것"

    ... 비대면 관련주가 급등했다. 카카오는 올 들어 지난 11일까지 72.6% 올랐다. 그중 4월부터 오른 게 70.4%다. 코로나19 사태가 터진 후 상승세가 가팔라졌다는 뜻이다. 코로나19 피해주에도 기회는 있었다. 사태가 진정되면서 낙폭과대주가 급반등했기 때문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같은 기간 108.6% 올랐다. 대우조선해양(100.7%), 동국제강(106.0%), 롯데관광개발(65.9%), 현대위아(42.7%) 등도 마찬가지다. 이들 종목을 저가 매수하기 쉽지 않았겠지만 수익을 ...

    한국경제 | 2020.06.14 15:23 | 임근호

  • thumbnail
    일주일새 주가 5배 뛴 삼성중공우…우선주 과열주의보

    ... 보통주와 우선주 간 괴리율이 -3천706.4%에 달했다. 우선주는 의결권이 없기 때문에 통상적으로 보통주보다 주가가 낮은데, 이처럼 마이너스 괴리율이 확대되는 것은 극히 이례적인 경우다. 이와 관련해 증권가에서는 개인 투자자들이 낙폭 과대주를 차례로 사들이는 순환매 국면에서 배당 매력이 큰 우선주가 새로운 투자 대안으로 떠올랐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재윤 SK증권 연구원은 "저금리 기조가 장기화하면서 상대적으로 배당수익률이 높은 우선주의 투자 매력이 ...

    한국경제 | 2020.06.10 16:50 | YONHAP

  • thumbnail
    일주일새 주가 4배 뛴 삼성중공우…우선주 과열주의보

    ... 보통주와 우선주 간 괴리율이 -2천782.7%에 달했다. 우선주는 의결권이 없기 때문에 통상적으로 보통주보다 주가가 낮은데, 이처럼 마이너스 괴리율이 확대되는 것은 극히 이례적인 경우다. 이와 관련해 증권가에서는 개인 투자자들이 낙폭 과대주를 차례로 사들이는 순환매 국면에서 베딩 매력이 큰 우선주가 새로운 투자 대안으로 떠올랐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재윤 SK증권 연구원은 "저금리 기조가 장기화하면서 상대적으로 배당수익률이 높은 우선주의 투자 매력이 부각됐다"고 ...

    한국경제 | 2020.06.10 06:30 | YONHAP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번지는 무차별 상승세…파산주도 급등

    ... "Fed가 깔아준 안전판 속에서 개인 투자자들이 '묻지마 투자'에 나서고 있다"며 "이는 '닷컴 버블'을 떠올리게한다"고 말했습니다. 월가에서는 최근 IT주의 급등, 그리고 낙폭과대주 반등의 배경으로 밀레니얼 세대 등 젊은 미국인들이 대거 증시에 새로 뛰어들었다는 점을 지적하는 전문가들이 많습니다. 지난 3월 증시 폭락 이후 무료 주식거래앱인 로빈후드뿐 아니라 피델리티, TD아메리트레이드, 찰스슈왑 등 미 증권사에서 ...

    한국경제 | 2020.06.09 08:46 | 김현석

  • thumbnail
    순환매 그 이후는?

    ... 있는 자들에게 좋은 수익률을 안겼다. 이성적으로만 시장을 바라보고 숫자를 보던 투자자들은 상대적으로 힘든 시기가 됐을 것이다. 그리고 그 유동성의 힘으로 코스닥시장은 가파르게 상승했고, 코스닥이 잠시 쉬는 동안 경기민감주, 낙폭 과대주들의 순환매가 강하게 나왔다. 그리고 그 피날레는 삼성전자가 보여줬다. 지난주 2거래일 만에 장중 10% 가까운 상승률을 보여줬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이제 다시 고민이다. 경기민감주까지 유동성의 힘으로 한 바퀴 상승률이 나온 ...

    한국경제 | 2020.06.07 15:28

  • thumbnail
    V자 증시 회복에 성장주·가치주 다 올랐다…이제는 OOO

    ... 수 있는 기업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도훈 삼성증권 연구원도 뉴노멀(새로운 표준) 시대 도래와 함께 가치주보다는 성장주의 전망이 더 좋다고 봤다. 김 연구원은 "최근 가치주가 워낙 저평가돼있는 상태라 낙폭 과대분은 회복할 것"이라면서도 "저금리 저성장 저물가 추세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이는 상황에서 매력은 크지 않다"고 했다. 이어 "가치주는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지난 10년 간 성장주보다 낮은 ...

    한국경제 | 2020.06.04 15:10 | 채선희,윤진우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미·중 무역합의 잊으라"는 배넌…트럼프는?

    ... 13% 폭등했습니다. 제이미 다이먼 최고경영자(CEO)가 "이런 주가 수준이라면 매우 가치있는 회사라고 생각한다"라고 언급한 JP모간도 7.10% 오르면서 금융주 섹터가 5% 넘게 상승했습니다. 월가 관계자는 "낙폭과대주가 급등하면서 그동안 상승세를 이끈 IT주와의 갭을 메웠다"며 "이렇게 시장의 폭이 넓어져야 추가 상승이 가능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장중 200일...

    한국경제 | 2020.05.27 08:27 | 김현석

  • thumbnail
    네이버·카카오 언택트株 '쌩쌩'…LG화학·네패스 전기차株 '씽씽'

    ... 사그러들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다. ○“성장주 아웃퍼폼 지속될 것” 전문가들은 최근 국내 증시는 삼성전자보다는 성장주 진영에 유리한 환경으로 개별종목 장세가 연출되고 있다고 본다. 그동안 위기 이후 단순히 낙폭과대 혹은 기관 수급이 ‘빈집 상태’라 강세를 보였던 모습과는 다르다는 평가다. 국내 증시 시총 톱10이 대부분 성장주로 재편된 것도 코로나19로 인한 주도주의 변화를 보여주고 있다. 이는 세계적으로 나타나는 ...

    한국경제 | 2020.05.24 15:27 | 설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