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7,8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성신양회·고려제강 등 오너 일가 지분 확대

    ... 오너 일가 5명이 지주회사 GS 주식 20만3053주(0.24%)를 늘렸다. 오너 일가의 지분 확대는 주식시장에서 저점 신호로 해석된다. 한 애널리스트는 “기업의 전망이나 정보에 가장 밝은 오너 일가가 지분을 확대했다는 것은 주가가 그만큼 저평가됐다는 것”이라며 “코로나 사태가 수습되면 낙폭과대주를 중심으로 주가가 재반등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전범진 기자 forward@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25 17:22 | 전범진

  • thumbnail
    이달 신저가 645개 우수수…철강·식품·광고株 '줍줍'

    ... 바겐세일’ 기간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증시 회복기에 제자리를 찾아갈 종목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도 커졌다. 낙폭과대로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매력이 급격히 커진 종목들을 선별 매수할 때라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이달 ... 나온다. 저가 매력 커진 업종·종목은? 철강업종은 코로나 사태로 중국 경기 악화 우려가 높아지며 주가 낙폭이 컸다. 포스코는 지난 24일 장중 20만1000원을 기록하며 ‘역사적 저점’에 닿았단 평가다. ...

    한국경제 | 2020.02.25 17:16 | 고윤상

  • 코로나 여파 주식시장 돌파구! 최우선주는?

    ... 않아서이다. 한 전문가는 "가장 큰 코리아 디스카운트 요인은 산업구조 취약성인데 우리나라에 반도체와 철강, 화학, 조선과 같은 주식이 과도하게 많다는 것이 우려요인"이라고 전했다. 결과적으로 주가 낙폭 과대로 배당주 매력이 충분하고, 글로벌 환경도 우호적인 종목을 먼저 확인하고 이에 따른 섹터를 확인할 것을 권유했다. ☞ 주도株 업종별 총정리 (확인) 현대상선 / 후성 / 자연과환경 / GH신소재 / 룽투코리아 무료상담

    한국경제 | 2020.02.25 15:07

  • 코로나 여파 주식시장 돌파구! 최우선주는?…

    ... 업종이 많지 않아서이다. 한 전문가는 "가장 큰 코리아 디스카운트 요인은 산업구조 취약성인데 우리나라에 반도체와 철강, 화학, 조선과 같은 주식이 과도하게 많다는 것이 우려요인"이라고 전했다. 결과적으로 주가 낙폭 과대로 배당주 매력이 충분하고, 글로벌 환경도 우호적인 종목을 먼저 확인하고 이에 따른 섹터를 확인할 것을 권유했다. ☞ 주도株 업종별 총정리 (확인) 미스터블루 / 신라에스지 / 초록뱀 / 마니커에프앤지 / 화신테크 무료상

    한국경제 | 2020.02.24 15:37

  • 코로나 여파 주식시장 돌파구! 최우선주는?…

    ... 업종이 많지 않아서이다. 한 전문가는 "가장 큰 코리아 디스카운트 요인은 산업구조 취약성인데 우리나라에 반도체와 철강, 화학, 조선과 같은 주식이 과도하게 많다는 것이 우려요인"이라고 전했다. 결과적으로 주가 낙폭 과대로 배당주 매력이 충분하고, 글로벌 환경도 우호적인 종목을 먼저 확인하고 이에 따른 섹터를 확인할 것을 권유했다. ☞ 주도株 업종별 총정리 (확인) 깨끗한나라 / 바른손이앤에이 / 아이스크림에듀 / 바디텍메드 / 고려제약 ...

    한국경제 | 2020.02.21 15:07

  • "광고株 저평가…주가 상승 여력 많다"

    올 들어 광고 시장 위축 우려로 주가가 하락하고 있는 주요 광고사가 낙폭 과대로 반등 기대가 커지고 있다.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수준) 매력이 높아진 데다 올 1분기를 바닥으로 실적 개선세가 뚜렷해질 것이라는 전망에서다. 18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제일기획은 150원(0.68%) 하락한 2만1850원에 마감했다. 올 들어 제일기획은 9.14% 떨어졌다. 외국인이 330억원어치를 순매도하며 하락세를 이끌었다. 같은 기간 코스닥 상장사인 에코마케팅은 ...

    한국경제 | 2020.02.18 17:16 | 고윤상

  • thumbnail
    한투증권 "국내증시, 코로나19 충격 완화…성장주 주목해야"

    ... 설명했다. 이어 그는 "대신 코로나19 발생 이전보다 주가가 높아진 종목들을 체크해볼 필요가 있다"며 2차전지와 결제·플랫폼 업종을 대표적 성장주로 꼽았다. 박 연구원은 또 금리 인하 압력이 커지고 유동성 장세가 이어짐에 따라 낙폭 과대주나 경기 민감주보다는 성장주의 탄력이 강화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박 연구원은 "작년 말까지는 비교적 가치주가 성장주 대비 뒤지지 않은 퍼포먼스를 보였다"며 "미중 무역합의가 가시화되고 경기가 최악의 지점은 통과했다는 안도감이 ...

    한국경제 | 2020.02.17 08:40 | YONHAP

  • thumbnail
    위력 잦아드는 코로나19…앞으로의 투자전략은?

    ... 증시는 물론 한국 증시도 점차 안정을 찾아가고 있다. 여기에 미군 연준에서 미국의 경기확장국면이 지속될 것이라고 발언한 것도 호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신종 코로나로 인한 불확실성이 한층 완화된 만큼, 지나치게 위축되기보다는 낙폭과대주 및 실적 기대주에서 아이디어를 얻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잡은 투자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투자자들이 주식매입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활용할 수 있는 스탁론으로 ...

    한국경제 | 2020.02.14 09:25

  • thumbnail
    "위기는 곧 기회" 해지펀드, 코로나19 초반에 '베팅'

    "코로나 위기 수개월 내 안정…낙폭 과대주 관심" 대규모 자금을 운용하는 해지 펀드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초기에 이미 경제 회복을 점치고 발빠른 투자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13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13억달러의 자금을 운용하는 싱가포르 트리베카 인베스트먼트 파트너스의 존 스토버 포트폴리오 매니저는 코로나19의 발원지 우한의 폐쇄 1주일 후부터 이미 전염병이 점차 안정되고 경제도 회복될 것으로 보고 급매물 인수에 ...

    한국경제 | 2020.02.13 14:58 | YONHAP

  • thumbnail
    지금은 불안하지만 나중에는? 실적기대주와 낙폭과대주 담아둘 때

    ... 중장기적 관점에서는 상승 추세를 거스르기 힘들 것이라는 분석이다. 특히 반도체를 중심으로 IT 수요 회복세가 이어지고 있다는 것을 감안한다면 관련주에서 아이디어를 얻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 여기에 전염병 이슈로 과도한 낙폭을 보인 종목에도 함께 관심을 가져가는 것이 현명하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잡은 투자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투자자들이 주식매입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활용할 수 있는 스탁론으로 눈길을 돌리고 ...

    한국경제 | 2020.02.13 1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