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14,5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월가 뒤흔든 21조원 블록딜 '일파만파'…CS·노무라 "1분기 대규모 손실 불가피"

    ... 모건스탠리 창구를 통해서도 장 중 40억달러씩 두 차례에 걸쳐 매매됐다. 미 증시는 이 대규모 매도세 영향으로 정규 시장까지 흔들렸다. 비아콤CBS와 디스커버리가 27% 폭락 마감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하루 최대 낙폭이었다. 주간 하락폭은 50%에 육박한다. 중국 기업인 바이두와 텐센트 등도 지난주 20~30% 급락했다. 외신들은 이번 사태의 배후에 빌 황이 이끄는 아케고스캐피털이 있다고 지목했다. 아케고스는 골드만삭스 등 글로벌 IB로부터 레버리지를 ...

    한국경제 | 2021.03.29 17:30 | 설지연

  • thumbnail
    美, 회계감사 거부 기업 퇴출 '엄포'…니오·바이두, 中기술주 급락

    ... 급락했다. 전날 미국 증시에서는 더 과격한 흐름을 보였다. 24일 전기차업체 니오는 10.25% 내린 36.96달러에 마감했다. 빌리빌리(-9.71%), 다다넥서스(-13.73%), 아이치이(-19.85%) 등도 급락했다. 텐센트뮤직의 낙폭은 27.08%에 달했다. 이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회계법인이 해외 기업에 대한 감사를 강제하는 조치를 준비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해외 기업이 감사를 3년 동안 거부할 경우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나 나스닥에서 퇴출시킬 ...

    한국경제 | 2021.03.25 17:15 | 박의명

  • thumbnail
    공산당 리스크 현실화? '와르르' 무너진 中기술주

    ... 미국에 상장된 중국 상장사는 238개에 달한다. 이날 전기차 업체 니오 주가는 10.25% 내린 36.96달러에 마감했다. 바이두(-8.55%), 제이디닷컴(-5.32%), 다다넥서스(-13.73%) 등도 급락했다. 텐센트뮤직의 낙폭은 23.31%에 달했다. 아이치이 주가도 하루만에 19.85% 떨어졌다. 해외 기업들의 상장폐지 근거를 마련한 ‘외국기업책임법’은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에서 마련돼 작년 12월 의회를 통과했다. 이날 SEC의 ...

    한국경제 | 2021.03.25 10:15 | 박의명

  • thumbnail
    대형 기술주 불안에 하락…테슬라 4.8%↓[간밤 해외시황]

    ... 거래 양상이 장 초반 전개됐지만 기술주 불안이 심화하자 주요 지수 모두 장 막판에 가파르게 반락하며 하락 마감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 증시는 오전 경기 민감주를 중심으로 강세를 보였지만 대형 기술주들의 낙폭이 확대되자 하락 전환했다"며 "국제유가의 강한 반등으로 엔지 섹터의 상승폭이 컸다"고 말했다. 대형 기술주 가운데 아마존(-1.61%), 페이스북(-2.92%), 애플(-2.0%), 테슬라(-4.82%)의 ...

    한국경제 | 2021.03.25 07:38 | 차은지

  • thumbnail
    잘나가던 SK그룹株의 부진…"향후 전망은 긍정적"

    ... 만큼 하락폭이 더 크다는 분석도 있다. 오른 종목을 중심으로 차익 실현이 이뤄지면서 올해 더 타격을 받고 있다는 것이다. SK케미칼은 작년 상승률이 500%가 넘는다. SK그룹주를 주로 사들인 것은 개인이다. 이들 사이에서 낙폭이 과하다는 얘기가 나오는 이유다. 개인은 연초 이후 SK이노베이션을 1조2022억원어치 순매수했다. 같은 기간 SK바이오팜 1조555억원, SK 2347억원, SK케미칼 1224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이 밖에 SK하이닉스(1조3462억원), ...

    한국경제 | 2021.03.24 17:28 | 박의명

  • thumbnail
    골드만삭스 "태양광 산업 여전히 유망"

    ... 대한 투자 의견을 매수로 상향 조정한 반면 선파워(SPWR)는 중립으로 바꿨다. 골드만삭스 리스트에 늘 포함됐던 선노바(NOVA)에 대해서도 매수 의견을 유지했다. 선런과 선노바 목표주가는 각각 77달러, 68달러로 제시했다. 낙폭은 엇갈렸다. 선런은 23일 2.14% 떨어진 56.15달러, 선노바는 3.10% 하락한 35.6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선파워는 6.65% 하락해 32.15달러까지 떨어졌다. 미국 10년 만기 국채 금리가 상승하면서 성장주가 직격탄을 ...

    한국경제 | 2021.03.24 17:25 | 고재연

  • thumbnail
    SK그룹주에 투자한 개미들...“탈출 기회도 없다”

    ... 하락폭이 더 크다는 분석도 있다. 오른 종목을 중심으로 차익실현이 이뤄지면서 올해 더 타격을 받고 있다는 것이다. SK케미칼의 경우 작년 상승률이 500%가 넘는다. 이런 SK그룹주를 사들인 것은 개미들이다. 이들 사이에서 낙폭이 과하다는 얘기가 나오는 이유다. 개인 투자자들은 연초이후 SK이노베이션을 1조2022억원어치 순매수했다. 같은기간 SK바이오팜 1조555억원, SK(주) 2347억원, SK케미칼 1224억원을 사들였다. 이밖에 SK하이닉스(1조3462억원), ...

    한국경제 | 2021.03.24 16:27 | 박의명

  • thumbnail
    "여전히 태양광 주식을 사야 하는 이유"…골드만삭스의 조언

    ... 의견은 매수로 상향 조정한 반면 선파워(SPWR)에 대한 의견은 중립으로 바꿨다. 골드만삭스 리스트에 늘 포함됐던 선노바(NOVA)에 대해서도 매수 의견을 유지했다. 선런과 선노바 목표 주가는 각각 77달러, 68달러로 제시했다. 낙폭은 엇갈렸다. 선런은 23일 2.14% 하락한 56.15달러, 선노바는 3.10% 하락한 35.6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반면선파워는 6.65% 하락해 32.15달러까지 떨어졌다.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가 상승하면서 성장주는 직격탄을 ...

    한국경제 | 2021.03.24 15:08 | 고재연

  • thumbnail
    1분기 깜짝실적 기대株…"F&F·신세계인터 주목"

    ... 유입되면서 16.09% 올랐다. 기대보다 낮은 실적을 낼 것으로 예상되는 어닝 쇼크에 대비하라는 의견도 있다. 메리츠증권은 대형주이면서 고베타(지수와 주가의 상관관계가 높은 종목)인 종목은 반대로 어닝 쇼크 기록 시 주가 낙폭이 크다고 분석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현대차 등 시가총액 상위주와 삼성물산, 한국조선해양, LG디스플레이, 현대제철, 두산밥캣 등이 해당된다. 강봉주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중형주는 대형주보다 기관투자가의 관심이 ...

    한국경제 | 2021.03.23 17:17 | 한경제

  • thumbnail
    '어닝서프라이즈' 쏟아진다?…'실적시즌' 주목해야 할 종목

    ... 순매수하며16.09% 올랐다. 어닝쇼크도 대비해야 반대로 기대보다 낮은 실적을 낼 것으로 예상되는 어닝쇼크에도 대비하라는 의견이다. 메리츠증권은 대형주이면서 고베타(지수와 주가의 상관관계가 높은 종목)인 종목은 반대로 어닝쇼크 기록 시 주가 낙폭이 크다고 분석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현대차 등 시가총액 상위주와 삼성물산, 한국조선해양, LG디스플레이, 현대제철, 두산밥캣 등이 해당된다. 강봉주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중형주는 대형주보다 기관 투자자들의 관심이 ...

    한국경제 | 2021.03.23 16:25 | 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