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21-130 / 14,2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홍콩보안법'이 코로나19 책임론보다 심각한 이유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움직이는 핵심 이슈는 경제 재가동입니다. 코로나19 충격이 가장 컸던 뉴욕주의 하루 사망자가 지난 23일 100명 밑으로 떨어졌고, 26일부터는 뉴욕증권거래소의 객장이 다시 열립니다. 이런 소식들이 흘러나오며 지난주부터 항공주 등 낙폭이 컸던 관련 주식들이 꿈틀대고 있습니다. 하지만 텍사스와 루이지애나, 노스캐롤라이나 등 상당수 주에서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고 있습니다. 게다가 내일까지 메모리얼데이 연휴인데요. 전통적으로 휴가철이 시작되는 시기입니다. ...

    한국경제 | 2020.05.25 07:50 | 김현석

  • thumbnail
    네이버·카카오 언택트株 '쌩쌩'…LG화학·네패스 전기차株 '씽씽'

    ... 사그러들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다. ○“성장주 아웃퍼폼 지속될 것” 전문가들은 최근 국내 증시는 삼성전자보다는 성장주 진영에 유리한 환경으로 개별종목 장세가 연출되고 있다고 본다. 그동안 위기 이후 단순히 낙폭과대 혹은 기관 수급이 ‘빈집 상태’라 강세를 보였던 모습과는 다르다는 평가다. 국내 증시 시총 톱10이 대부분 성장주로 재편된 것도 코로나19로 인한 주도주의 변화를 보여주고 있다. 이는 세계적으로 나타나는 ...

    한국경제 | 2020.05.24 15:27 | 설지연

  • thumbnail
    기름값 바닥 찍었다…서울·대구 등 일부지역 상승 전환

    ... 0.4원 내린 리터당 1248.9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 말까지 상승하던 휘발유 가격은 1월 말 하락 전환했다. 이후 꾸준히 하락해 지난달 22일 12년 만에 처음으로 리터당 1200원대로 떨어졌다. 다만 낙폭은 계속 줄어들어 이번주 0원대를 기록했다. 전국 최고가 지역인 서울에서는 이번주 상승 반등했다. 서울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0.3원 오른 리터당 1341.9원이었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에서도 휘발유 가격이 전주보다 2.3원 상승한 ...

    한국경제 | 2020.05.23 08:16 | 강경주

  • thumbnail
    서울 아파트값 8주째 '내리막'…충북·대전 개발 호재로 '껑충'

    ... 호가가 떨어져 하락세로 돌아섰다. 강남 3구는 일부 단지에서 급매 거래가 이뤄진 뒤 호가가 오르면서 하락 폭이 다소 축소됐다. 한 주 전 0.15% 떨어졌던 강남구는 0.13% 하락했다. 서초구(-0.14%)와 송파구(-0.07%)도 낙폭이 다소 줄었다. 수도권 중 인천(0.22%)과 경기(0.13%)는 상승세를 이어갔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지난 6일 정부가 ‘수도권 주택공급 강화 방안’을 내놓은 데 이어 실물 경제 위축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

    한국경제 | 2020.05.21 17:13 | 심은지

  • thumbnail
    생산자물가 석달연속 내리막…이달 소비자물가도 마이너스?

    ... 상품과 서비스의 도매물가를 뜻한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요가 줄면서 석탄·석유제품 물가가 전달에 비해 22.6% 하락했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43.5% 떨어졌다. 두 기간 기준으로 석탄·석유제품의 낙폭은 관련 통계를 작성한 1965년 1월 이후 가장 컸다. 석탄·석유제품 물가는 전월 대비 기준으로 넉 달 연속 내렸다. 화학제품 물가도 전달에 비해 2.2%, 전년 동월에 비해 6.4% 하락했다. 국제 원유시장에서 두바이유 ...

    한국경제 | 2020.05.21 11:56 | 김익환

  • thumbnail
    "IT주를 일단 정리했다"는 한 펀드매니저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재개에 대한 상당한 낙관론이 반영되어 있다. 지난 18일 바이오기업 모더나의 백신 후보물질 임상 1상 결과 발표에 시장이 3% 폭등하는 걸 보고 놀랐다. 임상 1상의 결과였는데도 말이다. 현재까지 S&P 500 지수는 낙폭의 60% 이상을 만회했다. 여기엔 경제 개재에 대한 낙관론이 반영되어 있다. 여기에 백신 개발 얘기가 나오니까 흥분한 것이다. 나는 경제 재개에 대해 보수적으로 접근해야한다고 생각한다. 코로나 바이러스 2차 유행이 나온다면 백신이 ...

    한국경제 | 2020.05.21 08:45 | 뉴욕=김현석

  • thumbnail
    車·항공·여행주 모처럼 웃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종식에 대한 기대로 항공, 자동차 등 운송주가 모처럼 급등했다. 2분기 실적 부진을 고려하더라도 낙폭이 크다고 판단한 것으로 분석된다. 대형항공사(FSC)와 저비용항공사(LCC)업계 1위인 대한항공과 제주항공은 19일 각각 8.03%, 9.32% 오른 1만9500원, 1만93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진에어(9.73%), 티웨이항공(9.04%), 아시아나항공(5.08%)도 동반 상승했다. 국내외 항공주는 미국 ...

    한국경제 | 2020.05.19 17:26 | 고재연

  • 美 헤지펀드들, 언택트株 팔고 낙폭 과대株 매수

    ... 4월까지 평균 39.5% 오른 종목을 대상으로 차익을 실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로 나스닥·S&P500·다우 3대 지수가 일제히 2~3%대 상승한 이날 언택트주는 하락했다. 줌비디오는 이날 5.80% 떨어졌고, 슬랙도 7.44% 급락했다. 미국 헤지펀드들은 언택트주를 정리하는 대신 낙폭과대주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고 배런스는 전했다. 설지연 기자 sjy@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9 17:25 | 설지연

  • 언택트주 꼭지?…美 헤지펀드들 '방콕주' 팔고 저평가주 매수

    ... 정점에 이르렀고 경제가 재개되면 상황에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며 "올 들어 4월까지 평균 39.5% 오른 종목에서는 차익을 실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미국 헤지펀드들은 언택트주를 정리하는 대신 낙폭과대주에 다시 돈을 걸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실제 주가에도 이런 흐름이 반영되기 시작했다.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감으로 나스닥·S&P500·다우 3대 지수가 일제히 2~3%대 상승한 18일 언택트주는 ...

    한국경제 | 2020.05.19 15:56 | 설지연

  • thumbnail
    '투자 귀재' 워런 버핏, 골드만삭스 대량 손절매

    ... 기업은행 등 국내 주요 은행주는 올 들어 30% 이상 하락했다. 기업은행이 -35.41%로 가장 많이 떨어졌고, 이어 KB금융(-33.40%), 신한지주(-32.04%), 우리금융지주(-31.14%), 하나금융지주(-30.74%) 등의 낙폭이 컸다. 은행주는 코로나19 사태로 국내 증시가 폭락했던 3월 19일 저점 이후에도 코스피지수 상승률에 못 미치는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은행주는 지난해 말부터 하락세를 보였지만 코로나19 국면을 거치며 낙폭이 확대됐다. 글로벌 ...

    한국경제 | 2020.05.18 18:10 | 설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