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91-200 / 14,2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0달러 줘도 안사' 미국산 유가, 사상 첫 마이너스 충격

    ... 상황이다 보니 일제히 원유 인수 시점을 늦추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현재 원유저장고를 포함해 바다 위의 유조선도 재고로 넘쳐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WTI는 주로 내륙 유전에서 생산되다보니, 저장공간 확보가 어렵다는 점도 낙폭을 키우는 요인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미 에너지정보청(EIA)에 따르면 미국의 원유 재고는 지난주 2000만 배럴 가까이 늘었다. 1100만배럴 증가를 예상한 전문가들의 눈높이를 웃도는 수준이다. '만기일 롤오버'라는 ...

    한국경제 | 2020.04.21 07:55 | 채선희

  • thumbnail
    [모닝브리핑] '선물만기 쇼크' 국제유가 사상 첫 마이너스

    ... 입장입니다. ◆ '선물만기 쇼크' 국제유가 사상 첫 마이너스 국제유가가 대폭락을 연출하면서 급기야 마이너스권으로 추락했습니다. 코로나19 사태로 하락 압력이 지속되는 가운데 원유시장의 선물 만기가 겹치면서 기록적인 낙폭으로 이어졌습니다. 2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37.63달러에 거래를 마감했습니다. 국제유가가 마이너스로 떨어진 것은 사상 처음입니다. 재고가 넘쳐나고 원유저장 ...

    한국경제 | 2020.04.21 06:59 | 김명일

  • thumbnail
    Premium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3분기로 눈길 돌리는 주식시장

    ... 지배를 받습니다. 지금 코로나 사태로 인한 시장 급등락이 전형적인 비선형입니다. 이런 상황에선 위험도 크지만 기회도 많습니다. 한국의 개미군단은 급락장에서 과감한 베팅에 나서 일단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다른 나라 시장도 단기 낙폭의 50% 이상을 만회한 뒤 비교적 견조한 흐름을 보이고 있습니다. 초기 충격이 워낙 컸던 만큼 악재보다는 유동성이나 정책 지원 확대 등과 같은 호재에 민감한 장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향후 장세를 투자에 유리한 쪽으로만 전망하는 ...

    모바일한경 | 2020.04.20 17:50 | 조일훈

  • thumbnail
    인천 서구, 아파트 매매량 날아오르자 '억대 프리미엄' 보인다

    ... 따르면 인천은 0.21%의 집값 상승률을 기록하며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세를 보였다. 뜨거운 인천 부동산 시장과는 달리 서울 집값은 지난 2·20 부동산 대책의 영향으로 시세보다 4~5억 원 낮게 거래되면서 지난주 낙폭(-0.04%)보다 커진 -0.05% 하락하며 연속 3주 하락세를 보였다. 그 동안 꾸준히 상승하던 강남구와 서초구, 송파구와 강동구도 하락폭이 확대됐다. 전문가들은 인천 부동산 시장이 활황세를 이어가는 것은 서울 전역과 수도권 인기 ...

    한국경제 | 2020.04.20 16:59

  • thumbnail
    "비싼 집이 안 팔린다"…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 18.3% '뚝'

    ... 아파트값 평균 매매가도 하락했다. 올해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는 6억6987만원으로 지난해(8억1989만원) 보다 18.3% 떨어졌다. 고가 주택이 몰려 있는 강남, 서초구와 용산, 양천, 종로구 등에서 1억원이 넘게 하락했다. 낙폭이 가장 컸던 건 양천구였다. 지난해 8억4681만원에서 올해 6억7677만원으로 매매가격이 20.1% 하락했다. 다음으로 △용산 -16.4%(15억2256만원→12억7315만원)△서초 -16.2%(16억5789만원...

    한국경제 | 2020.04.20 09:41 | 김하나

  • thumbnail
    민간 건설투자, 코로나로 '7% 급감' 전망…해외수주도 21% 줄어들 듯

    ... 늘어난다는 전망이다. 특히 경기침체 최소화를 위해 공공 건설투자는 증가하는 반면, 민간투자는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다. 공공투자에 대한 전망은 3.9%에서 6.0%으로 증가폭이 늘어나 수정됐다. 그러나 민간은 -4.2%에서 -7.0%로 낙폭이 더 커졌다. 보고서는 "코로나19 사태가 하반기에도 종식되지 않을 경우 건설투자 감소폭은 더욱 확대될 가능성 있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로 인한 부정적 영향은 해외건설에서 더욱 크게 나타날 전망이다. 중동, ...

    한국경제 | 2020.04.20 08:19 | 김하나

  • thumbnail
    [데스크 칼럼] 아무튼, 의미

    ... 드러냈다. 외환위기 극복을 위해 아이들의 금반지를 선뜻 내놨다. 충남 태안에서 유조선이 침몰했을 때는 휴가를 가 해변의 석유를 닦아내 자연상태로 돌려놨다. 올봄에는 투자에도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지난달 주가가 폭락하자 개인투자자들은 낙폭과대 우량주를 마구 사들였다. 누군가 이 투자에 ‘동학개미운동’이라는 이름을 붙였다. 투자를 의병활동에 비유한 뒤 사람들은 너도나도 ‘나라를 구하기 위해’ 증권사로 향했다. 그렇게 주식을 ...

    한국경제 | 2020.04.19 18:25

  • thumbnail
    글로벌 제조·서비스업 경기…'코로나 쇼크'로 11년 만에 최저

    ... 확장, 그 이하면 경기 수축을 의미한다. 지난달 글로벌 복합 PMI가 악화한 주된 이유는 서비스업 추락 때문이다. 서비스업 PMI는 올 2월 47.1에서 3월 37.0으로 10.1포인트 급락했다. 1998년 이후 22년 만의 최대 낙폭이다. 미국과 유럽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및 사망자가 급증하자 각국 봉쇄 조치가 대폭 강화된 여파라는 분석이다. 그나마 제조업 PMI는 2월 47.1에서 3월 47.6으로 소폭 상승했다. 중국이 조금씩 경제 활동 재개에 나선 덕분이다. ...

    한국경제 | 2020.04.19 17:15 | 이고운

  • thumbnail
    반등장서 대형주 압도한 중소형주…바이오·언택트 효과로 계속 간다?

    ... 유가증권시장 종목을 시가총액 규모별로 비교해도 대형주(29.11%)보다 중형주(43.67%)와 소형주(46.35%)의 주가 상승률이 더 높았다. 정성한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알파운용센터장은 “주식시장은 조정 이후에 낙폭과대주 주가가 가장 먼저 회복된다”며 “주가가 많이 떨어졌던 중소형주 중 성장성 있는 코스닥 중소형주 중심으로 반등장에서 오른 것”이라고 분석했다. 코스닥시장은 유가증권시장 대비 외국인 투자 비중이 ...

    한국경제 | 2020.04.19 17:03 | 한경제

  • thumbnail
    '코로나 극복' 선봉엔 K바이오…삼바·메드팩토 관심 커진다

    ... 크게 뛸 수 있다는 것이다. KRX300헬스케어지수는 지난 16일 2722.60으로 장을 마쳤다. 지난달 19일 1878.29로 바닥을 찍은 뒤 44.95% 상승했다. 증시 폭락 직전에는 2472.95(지난 2월 17일)였는데 최근 낙폭을 회복한 것에 그치지 않고 폭락 전보다 더 높아졌다. 코스피지수도 상승하고 있지만 같은 날 1857.07로 마감해 아직 폭락 전 고점 2243.59(2월 14일)보다 한참 아래다. KRX300헬스케어지수의 회복력이 돋보인다는 평가가 ...

    한국경제 | 2020.04.19 15:52 | 양병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