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14,5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 주식을 공매도에?'…대여서비스 해지하는 개인 투자자들

    ... 아니다"라고 언급했다. 이에 개인투자자들은 앞다퉈 주식대여서비스를 해지하고 있다. 자신의 주식이 기관의 공매도 재원으로 활용될 수 있다는 생각에서다. 공매도가 재개된 이날 코스닥 지수가 2%대 하락하는 등 비교적 증시의 낙폭이 컸던 것도 투자자들의 반감을 자극했다. 몇몇 개인투자자들은 SNS를 통해 주식대여서비스 해지 방법을 공유하는 등 주변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주식대여서비스 해지를 독려하기도 했다. 한 개인투자자는 "주식대여서비스를 신청하면 ...

    한국경제 | 2021.05.03 15:24 | 이슬기

  • thumbnail
    문재인 지지율, 취임 이후 '역대 최저'…3040 지지율도 '하락'

    ... 지지율은 연령대별로는 40대(9.2%p↓)와 20대(4.0%p↓)에서 가장 많이 하락했다. 지역별로는 부산·울산·경남(10.2%p↓)과 인천·경기(4.2%p↓)에서 큰 낙폭을 보였다. 그 밖에 국민의당 7.8%, 열린민주당 5.3%, 정의당 3.7% 등을 기록했다. 문 대통령의 취임 4년간 평균 국정수행 평가는 긍정평가 55.0%, 부정평가 40.1%로 나타났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취임 4년 평균은 ...

    한국경제 | 2021.05.03 09:20 | 고은빛

  • thumbnail
    Fed '완화적 통화기조'에 원화강세…환율 1100원 선 밑돌까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10시13분 현재 전날보다 5원30전 내린(원화 가치는 상승) 달러당 1107원70전에 거래 중이다. 이날 환율은 전날보다 4원 내린 달러당 1109원에 거래를 시작한 직후 낙폭이 커지고 있다. Fed는 28일(현지시간) 열린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기준금리를 연 0.00~0.25%로 동결하기로 결정했다. 매달 1200억달러어치의 자산(국채 800억달러 MBS 400억달러)을 사들이는 양적완화도 이어가기로 ...

    한국경제 | 2021.04.29 10:25 | 김익환

  • thumbnail
    [속보] 올해 1분기 성장률 1.6%…예상 웃도는 '깜짝 성장'

    ... 낮아졌다. 전분기가 높아 역 기저효과를 나타내면서 증가율이 낮아졌다. 올들어 자동차 스마트폰 수출이 늘어나면서 호전 흐름을 이어갔다는 평가가 나온다. 1분기 민간소비 증가율은 1.1%로 나타났다. 지난해 3분기 0%, 4분기 -1.5%로 낙폭이 커진 데 따른 기저효과로 반영된 결과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제조업 생산 증가율은 2.8%를 기록해 전분기(3%)보다는 소폭 하락했다. 건설업과 서비스업은 각각 0.4%, 0.8%를 기록했다. 김익환 기자

    한국경제 | 2021.04.27 08:00 | 김익환

  • thumbnail
    테슬라 1분기 매출 103억달러…투자자들은 '실망'

    ... 4억3800만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다만 배출가스 규제에 따른 규제 크레딧 판매가 5억1800만달러에 달해, 이를 제외하면 순이익은 적자가 된다. 이날 실적 발표 후 테슬라 주가는 한 때 3% 이상 떨어지기도 했다가 낙폭을 1%대로 줄였다. 테슬라는 지난 5일 밝힌대로 올 1분기 전 세계 차량 인도량이 18만4800대라고 밝혔다. 올해는 50% 이상의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테슬라가 제시한 올해 인도량은 최소 75만대. 시장에서는 최소 ...

    한국경제 | 2021.04.27 06:31 | 고윤상

  • thumbnail
    선거 참패 與 '이대남' 구애 나섰지만…'20대' 더 등 돌렸다 [신현보의 딥데이터]

    문재인 대통령을 향한 20대 민심이 4·7 재보궐선거 당시 때보다 더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더불어민주당 내에서 '이대남'(20대 남자)의 지지 이탈 현상은 페미니즘 정책 탓이라고 지적하며 남녀평등복무제 등 이들을 달래기 위한 정책 대안을 연이어 내놨지만, 20대 전체 지지율에는 이것이 오히려 더 나쁜 영향을 미친 것 아니냐는 분석이 제기된다. 여론조사상 민심은 줄곧 경제와 방역을 최우선순위로 꼽고 있지만 최근...

    한국경제 | 2021.04.25 05:00 | 신현보

  • thumbnail
    6000만원도 무너진 비트코인…김치프리미엄 순식간에 '소멸' [종합]

    ... 좁혀졌다. 지난 7일 국내에서 비트코인을 사려면 해외보다 1300만원 이상 더 지불해야 했던 것이 약 40만원 차이까지 줄었다. 이후 김치프리미엄은 다시 늘었지만, 3%대에 그치고 있다. 김치프리미엄까지 감안하면 해외보다 국내 비트코인 낙폭이 더 컸다는 뜻이다. 각국 정부 규제안에 더해 은성수 금융위원장의 발언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풀이된다. 은 위원장은 지난 22일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특정금융거래정보법(특금법) 시행 유예기간이 끝나는 오는 9월이면 암호화폐 ...

    한국경제 | 2021.04.23 15:43 | 오세성

  • thumbnail
    공매도 두렵지 않은 '낙폭과대·저평가株'

    ... 충격을 줄 가능성은 제한적일 것이란 분석을 내놓고 있다. 그러나 개별 종목별로는 희비가 엇갈릴 것이란 관측이다. 업황이나 실적에 따라 고평가된 종목은 공매도 세력의 집중 공격 대상이 될 수 있지만 그동안 상승폭이 크지 않았던 낙폭과대주와 저평가주의 경우 유리한 국면이 펼쳐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지수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 2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공매도 재개를 열흘 앞두고 유가증권시장 대차거래 잔액은 연초 40조원 수준에서 49조원까지 불어났다. 대차잔액은 ...

    한국경제 | 2021.04.21 17:31 | 설지연

  • thumbnail
    1조4000억 주식 매물 쏟아낸 외국인…출렁이는 외환시장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6원30전 오른 달러당 1118원60전에 마감했다. 이날 환율은 4원70전 오른 달러당 1117원에 출발한 이후 상승폭을 키웠다. 전날 4원90전 내린 1112원30전에 마감한 환율은 이날에는 전날 낙폭을 대부분 회복했다. 이날 환율이 치솟은 것은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커지자 원화와 주식을 비롯한 위험자산 선호도가 약화된 결과다. 미국과 유럽 등이 백신 보급 영향으로 확산세가 수그러드는 반면 인도 브라질을 비롯한 신흥국은 확진자수가 ...

    한국경제 | 2021.04.21 16:07 | 김익환

  • thumbnail
    바이든 정부 니코틴 규제 소식에…엇갈린 美 담배주

    ... 사업 구성에 따라 담배주 사이에서도 희비가 엇갈렸다. 지난 20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시장에서 말버러 담배로 유명한 알트리아그룹(MO)은 3.85% 내린 47.19달러에 장을 마쳤다. 19일엔 무려 6.17%나 내리며 이틀간 낙폭이 10%에 달했다. 같은 날 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 ADR(BTI) 역시 3.61% 내렸다. 19일 2.22% 떨어진 이후 이틀째 하락이다. 이는 바이든 행정부가 담배 규제에 나설 수 있다는 뉴스가 보도됐기 때문이다. 지난 ...

    한국경제 | 2021.04.21 15:25 | 이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