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001-20010 / 21,3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산업I면톱] 오토바이업계, 해외진출 "가속화"

    대림자동차 효성기계등 오토바이 제조업체들이 "기술자립"을 바탕으로 중국 중남미등지에 잇달아 현지공장을 세우고 독자기술의 수출을 추진하는 등 해외진출을 대폭 확대한다. 오토바이업체들은 그동안 기술제휴선인 일본업체들의 견제로 대외공장 건설은 물론 수출에도 제약을 받아왔다. 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대림자동차는 아르헨티나의 다코드사와 합작으로 현지에 연산 1만2천대규모의 현지조립(KD)공장을 건설키로 하고 현재 세부계획을 작성중이다. 오는 ...

    한국경제 | 1996.06.07 00:00

  • 보라매시계, '저가정책 일관 시장 지킨다'

    ... 보라매( BOLAMAE )라는 발음이 쉬워 수출에는 별다른 어려움을 겪지 않았다. 현재 터키 브라질 쿠웨이트 네팔등 4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70만달러어치를 수출했다. 보라매에 대한 해외평가가 좋아 올해는 남미 중동등을 위주로 수출국가가 10여개국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올해수출은 1백만달러를 무난히 넘어설 것으로 보고 있다. 저가고수방침도 이 회사를 유별나게 하는 특성중 하나이다. 모두가 중고가로 가격대를 전환하고 있는 상황에서 ...

    한국경제 | 1996.06.07 00:00

  • [월드컵 공동개최] 1930년 우루과이서 첫 대회..월드컵 역사

    ... 국제축구연맹(FIFA)이 창립되기에 이른다. 체계를 갖춰 나가던 FIFA는 1920년 24년 28년 올림픽에서 축구가 최대관객 을 동원하자 월드컵 출범을 서둘렀다. 그리고 1929년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FIFA총회에서 1930년 남미의 우루과이 에서 초대대회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이것이 바로 우리가 알고 있는 "월드컵"의 시초이다. 월드컵은 공식적으로는 "줄리에 리멧 트로피"라고 불리는데 이는 국제축구 연맹의 창립에 산파역을 한 국제축구연맹(FIFA) ...

    한국경제 | 1996.06.01 00:00

  • [월드컵 공동개최] 개혁파 주도세력 부상 예고 .. FIFA 진로

    ... 상정, 규정개정을 이끌었다는 점이 집행위원들 사이에 높이 평가되고 있다. 그가 유럽표를 결속하면서 나머지 대륙의 개혁파들을 껴안는데 성공하면 98년 회장선거에서 무난히 당선되리라는게 중론이다. 그렇게 되면 FIFA의 주도권은 남미에서 유럽으로 이동될 것이 뻔하다. 정몽준부회장도 이번 회의를 계기로 FIFA내 기반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정부회장은 단독-공동개최 사이에서 유연한 입장을 견지, 집행위원들의 지지를 넓혀 왔다. 한편 FIFA도 이번 사태를 ...

    한국경제 | 1996.06.01 00:00

  • [월드컵 공동개최] 표밭다지기 앞장 .. 재계 이렇게 뛰었다

    ... 총수와 최고경영자 임원들이 세계각국의 국제축구연맹(FIFA) 집행위원과 각국의 VIP를 만나 한표를 호소하는 앞장 섰던 것. 그룹들도 전세계에 깔아논 네트워크와 다양한 인맥을 활용해서 전과를 올리는데 큰 몫을 했다. 또 남미와 유럽의 명문구단들을 초청하는 데 필요한 경비일체를 주요 그룹들이 분담한 것도 빼놓을 수 없다. 월드컵 개최지 선정직전 때까지 이탈리아의 유벤투스와 AC밀란을 비롯 독일의 스튜트가르트 스웨덴의 국가대표팀등을 잇달아 초청하는데 ...

    한국경제 | 1996.06.01 00:00

  • [월드컵 공동개최] "글로벌 상표 정착 계기로"..업계 움직임

    "월드컵 유치를 글로벌 브랜드 정착의 계기로". 월드컵 개최가 결정되면서 재계가 월드컵 특수를 노린 발빠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남미 동유럽 등에 현지공장을 갖고 있는 국내 기업들은 벌써부터 월드컵 유치로 인한 시너지 효과를 재기에 바쁘다. 비단 남미와 유럽에 국한되지 않는다. 미국시장을 비롯한 중국 아프리카 동남아등의 시장에서도 이는 마찬가지다. 월드컵의 효과와 영향력은 그만큼 크다. 국가 이미지가 상승하면서 자연스럽게 한국산 브랜드의 ...

    한국경제 | 1996.06.01 00:00

  • [명브랜드] 서광 '보스렌자' .. 30~50대 비즈니스맨 겨냥

    ... 82년 (주)서광으로 상호를 바꾸고 83년부터 국내시장에 참여했다. 브랜드는 숙녀복"까뜨리네뜨" "디크라쎄" 캐주얼"행텐" "라코스떼" 프랑스 라이선스신사복"랑방"과 미국 라이선스아동복"허시파피"등 7개. 공장은 국내와 해외(인도네시아)에 4곳. 미국 유럽 캐나다 러시아 일본 남미 동남아시아에 신사복과 가죽제품 니트를 수출한다. 95년 매출은 2,579억원. 96년목표는 3,000억원이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6월 1일자).

    한국경제 | 1996.05.31 00:00

  • [동아시아 석유화학 회의] 박웅서 삼성유화사장 강연 내용

    ... 공동번영체제를 발명했다. 이런 체제 덕분에 같은 상황에서 개인주의적 미국식 경영이 실패한 것과 달리 동아시아에서는 산업이식이 성공적으로 전개됐다. 동북아시아의 성공적 산업이식 모델은 동남아시아, 남아시아까지 도달했고 중미와 남미까지 뻗어가고 있다. 동아시아가 발명한 공동번영 상호의존의 모델이 전 세계를 하나의 공동번영의 테두리안으로 끌어들이고 있다는 얘기다. 이것이 바로 아시아적 번영의 확산이다. 아시아는 이제 대립적 시장 윤리구조에 근거한 서구의 번영과 ...

    한국경제 | 1996.05.31 00:00

  • [바다의 날] 한국해운항만의 과제 : 21세기 비전

    ... 선박보유량이 2,206만t, 2020년에는 5,436만t에 달하는등 세계 5대 해운강국으로 떠오른다. 또 선사간 전략적 제휴나 흡수.합병을 통해 국적선사들은 거대 선사로 탈바꿈, 범세계적인 해상및 육상 수송망체제를 구축하고 극동~북미~남미~ 대양주~극동을 연결하는 환태평양일주 정기항로를 개설해 인구 자본 기술 천연자원등에서 엄청난 경제협력효과를 창출하는데 기여하게 된다. 남북관계의 개선과 꾸준한 시설확충으로 동남아와 북미, 유럽을 연결하는 간선항로상에 위치할 뿐만 ...

    한국경제 | 1996.05.30 00:00

  • [레저/관광] '페루 리마' .. 잉카문명 등 볼거리 "풍성"

    안데스 산, 인디오, 그리고 아마존의 밀림.이런 모든 것들이 페루에 있다. 그리고 잉카 문명, 나스카의 지상그림, 스페인 사람들이 쌓아올린 식민지 문화등 페루는 남미의 매력이 집중되어있는 곳이다. 페루의 리마에서 여행의 첫걸음을 시작한다면 매우 즐거울 것이다. .미국 멕시코등 전세계에서 날마다 수십편의 항공기가 리마에 도착한다. 리마는 남미 여행의 첫 관문인 셈이다. 리마는 사계절 내내 거의 비가 오지 않으며 5월에 극히 적은 "잉카의 ...

    한국경제 | 1996.05.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