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4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군인권센터 "기무사, 한민구 지시 전에 계엄검토…檢 부실수사"

    ... 수 있는 상황에서 수사를 중단해 주요 피의자들을 1년 이상 방치하고 증거를 인멸할 시간을 준 셈"이라며 "검찰은 사실관계를 해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합수단은 지난해 11월 계엄령 문건 수사와 관련해 내란음모 피의자인 조 전 사령관을 기소중지하고 박근혜 전 대통령, 황교안 전 대통령 권한대행, 김관진 전 국가안보실장, 한 전 장관 등 조 전 사령관의 '윗선' 8명을 참고인 중지 처분했다. 당시 합수단 수사에서 계엄 문건 ...

    한국경제 | 2019.10.29 15:18 | YONHAP

  • thumbnail
    촛불집회 뒤 여의도역 벽면 빼곡 채운 '검찰개혁 쪽지'

    ... 측 직원은 "시민들이 벽면에 자발적으로 붙이는 것을 강제로 뗄 수는 없다"면서도 "행사가 모두 끝난 27일 오전 중에는 철거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집회에 참여한 시민들은 '공수처 설치, 응답하라 국회, 내란음모 계엄령 특검' 등의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검찰 개혁을 촉구했다. 촛불문화제 본 행사에서는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 최민희 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이상호 고발뉴스 기자, 김민우 경희대 교수, 우희종 서울대 교수 등이 무대에 올라 ...

    조세일보 | 2019.10.26 22:56

  • thumbnail
    여의도 가득 채운 '검찰개혁' 촛불집회…"공수처법 처리해야"

    ... 통제됐으며 여의도공원 11번 출입구에서 서울교 교차로까지 여의대로 약 1.1㎞ 구간이 시민들로 가득 찼다. 주최 측은 집회 참석 인원을 따로 밝히진 않았다. 집회 참가자들은 "설치하라 공수처", "내란음모 계엄령 특검" 등이 적힌 피켓을 들었다. 또 "응답하라 국회"라고 적힌 노란 풍선과 태극기 피켓을 든 시민들도 많았다. 서초구에 사는 직장인 황석건(54)씨는 "언론 보도가 왜곡됐고, (조 ...

    한국경제 | 2019.10.26 22:11 | YONHAP

  • thumbnail
    여의도 가득 채운 '검찰개혁' 촛불집회…"공수처 설치하라"

    ... 통제됐으며 여의도공원 11번 출입구에서 서울교 교차로까지 여의대로 약 1.1㎞ 구간이 시민들로 가득 찼다. 주최 측은 집회 참석 인원을 따로 밝히진 않았다. 집회 참가자들은 "설치하라 공수처", "내란음모 계엄령 특검" 등이 적힌 피켓을 들었다. 또 "응답하라 국회"라고 적힌 노란 풍선과 태극기 피켓을 든 시민들도 많았다. 서초구에 사는 직장인 황석건(54)씨는 "언론 보도가 왜곡됐고, (조 ...

    한국경제 | 2019.10.26 18:47 | YONHAP

  • thumbnail
    정경심 구속 불구 '검찰개혁' 목소리 여의도 뒤덮었다

    ◆…검찰 개혁을 촉구하고 공수처 설치 등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를 촉구하는 제11차 검찰개혁 촛불문화제가 26일 서울 여의도 교차로 앞에서 열렸다. "국회는 응답하라, 공수처 설치하라, 내란음모 계엄령 문건 특검하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구속되는 등 조 전 장관의 일가에 대한 수사가 진행되고 있지만 검찰 개혁을 촉구하는 목소리는 여전히 높았다. 검찰개혁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시민연대)는 26일 오후 2시부터 ...

    조세일보 | 2019.10.26 18:38

  • thumbnail
    이인영 "檢, 내란음모사건 수사하라…문건 사실성도 부분 확인"(종합)

    ... 반영하는 선거제 개혁을 위해 지혜를 모으자"고 말했다. 탄핵 정국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 논란과 관련해선 "내란 음모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 재개를 강력 요구한다"면서 "검찰은 당장 특정 정당의 대표를 비롯한 참고인 수사를 ... 황교안 대표를 거듭 겨냥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의원총회에서도 "국정감사 말미에 촛불 계엄령 문건, 정확히 내란음모 사건과 관련한 새로운 폭로가 있었다"며 "문건의 진위 확인이 우선이지만 불거진 의혹을 정확히 살펴보겠다. 만약 ...

    한국경제 | 2019.10.25 15:12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빼고 하자"…이인영, '정치개혁' 공조 제안

    ... 정부부처 내 군 개입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이란 부분이 나오는데, 당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박근혜 전 대통령의 권한대행을 하고 있었다는 점에서 계엄령 문건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 원내대표는 "내란음모 수사는 일반 범죄와는 차원이 다르다"며 "티끌만한 의혹만 있어도 일벌백계, 발본색원하는 게 대원칙"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단 한 명의 피의자를 잡지 못해 진실을 밝히지 못하는 것은 ...

    한국경제 | 2019.10.25 13:37 | 김소연

  • thumbnail
    공수처법 본회의 부의 임박…여야, 여전히 출구없는 '평행대치'

    ... 무효화하고 처음부터 논의하면 된다"고 강조했다. 여야는 공수처법을 두고 지루한 대치를 이어가면서도 계엄령 문건, 패스트트랙 국회선진화법 위반 수사, 3분기 경제성장률 둔화 등을 두고 공방을 벌였다.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내란음모 사건에 대한 검찰 수사 재개를 강력히 요구한다. 국회 폭력 사건 수사도 서둘러야 한다"며 "한국당은 사건 관계자에게 공천 가산점까지 주겠다고 나섰는데 국민과 공권력을 모욕하고 조롱하는 중대한 일"이라고 비판했다. 박광온 최고위원은 ...

    한국경제 | 2019.10.25 11:25 | YONHAP

  • thumbnail
    與 "檢, 계엄령 문건·패스트트랙 신속 수사하라"…한국당 압박

    ...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 등 개혁 법안 처리에 제동이 걸린 상황에서 한국당을 향한 대대적인 반격으로 개혁 동력을 확보하겠다는 전략으로 읽힌다. 특히 민주당은 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군 계엄령 선포 논의 연루 의혹을 '내란음모 사건'으로 규정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확대간부회의에서 "내란음모 수사는 일반 범죄 수사와 차원이 완전히 달라야 한다. 티끌만 한 의혹이 있어도 일벌백계하고 발본색원하는 대원칙이 있어야 한다"며 "명백한 내란음모가 있는데 ...

    한국경제 | 2019.10.25 11:17 | YONHAP

  • thumbnail
    이인영 "비극적 식물국회 끝내야…검찰·선거개혁 지혜 모으자"

    "황교안, 한가한 대선놀이 할 때 아냐…檢, 내란음모사건 참고인 수사 착수해야"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25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처리와 관련, "비극적 식물국회를 끝내자"며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에 ... 반영하는 선거제 개혁을 위해 지혜를 모으자"고 말했다. 탄핵 정국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 논란과 관련해선 "내란 음모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 재개를 강력 요구한다"면서 "검찰은 당장 특정 정당의 대표를 비롯한 참고인 수사를 ...

    한국경제 | 2019.10.25 10: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