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4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靑 "미쳐 날뛰는 늑대, 칼춤" 검찰 원색 비난

    청와대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검찰 수사를 ‘내란음모 수사’ ‘조폭 소탕 방식’이라고 폄훼하며 연이틀 날을 세웠다. 청와대 관계자는 6일 “조 후보자의 의혹을 ... 조직’이란 프레임을 씌워온 것도 불만을 들끓게 했다는 평가다. 이날 역시 청와대 관계자가 ‘내란 음모’를 거론하며 조 후보자와 관련한 검찰의 수사를 비판하자 검찰에서는 “수사의 가이드라인을 ...

    한국경제 | 2019.09.06 17:40 | 박재원/안대규/이인혁

  • thumbnail
    靑 "檢, 曺의혹 내란음모 수사하듯…장관 오는 게 두려운 것"(종합2보)

    ... 후보자가 법무부 장관으로 오는 게 두려운 것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이 관계자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조 후보자의 의혹을 수사한다는 구실로 20∼30군데를 압수 수색을 하는 것은 내란음모 사건을 수사하거나 전국 조직폭력배를 일제 소탕하듯이 하는 것"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조 후보자 수사를 놓고 청와대와 검찰이 정면 충돌하는 가운데 나온 이 같은 강경한 언급은 이번 수사를 조 후보자 임명에 대한 검찰의 ...

    한국경제 | 2019.09.06 17:11 | YONHAP

  • thumbnail
    "이게 나라냐" 박지원 의원이 분노한 이유 [조국 청문회]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국회 인사청문위원인 박지원 무소속 의원(전남 목포)이 '조국 압수수색은 내란 음모 수준'이라는 청와대 발언에 대해 정면 비판했다. 박지원 의원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서 열린 조국 후보자 인사청문회서 청와대 관계자가 한 언론에 검찰 수사를 내란음모 수준이라고 발언한 것에 대해 언급했다. 앞서 청와대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조국 후보자의 각종 의혹과 관련한 검찰 수사에 대해 "20∼30군데를 ...

    연예 | 2019.09.06 15:27 | 한누리

  • thumbnail
    '靑·檢 충돌'에 與 "대통령 권한에 도전" 한국당 "수사권 침해"

    ... 검찰총장을 추켜세웠던 청와대와 집권여당이 조 후보자에 대한 수사가 시작되자 검찰에 대한 명시적 협박과 수사권 침해에 나섰다"고 비판했다. 전 대변인은 "국민은 수사를 통한 명명백백한 진실을 원하는데 청와대는 급기야 '내란음모'까지 들먹이며 검찰을 압박한다"며 "윤 총장을 임명한 청와대와 윤 총장의 검찰을 맹비난하는 청와대는 다른 곳이냐"고 물었다. 그는 "청와대는 자기 분열적 행태를 중단하고, 검찰이 조 후보자를 ...

    한국경제 | 2019.09.06 14:45 | YONHAP

  • thumbnail
    박지원, 조국에 "축하한다…비난에도 장관할 건가" [조국 청문회 일문일답③]

    ... 저희 딸도 마찬가지다. 아내의 경우 제가 아는 부분도 있고 알지 못하는 부분도 있다. 검찰 수사가 진행되면서 밝혀질 것"이라 언급했다. 조 후보자는 '청와대가 조 후보자에 대한 검찰의 압수수색에 대해 '내란음모' 수준이라고 말한 것을 어떻게 해석해야 하느냐'는 질의에 "법무부는 법의 길이 있고 검찰은 검찰의 길이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청문회가 끝나고 검찰 수사가 끝날 때까지 과잉된 발언을 ...

    한국경제 | 2019.09.06 11:20

  • thumbnail
    주광덕 "조국 딸 서울대법대·공익인권법센터 인턴 이력 거짓"

    "2007∼2012년 고교생 인턴 없다…생기부 허위 증명서 등록" 靑 '내란음모' 주장엔 "민주주의 파괴…윤석열 경질하면 탄핵사유" 자유한국당 주광덕 의원은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 조모(28) 씨의 고등학교 생활기록부에 기재된 서울대 법대와 서울대 법대 공익인권법센터 인턴 활동 이력이 거짓이라고 주장했다. 주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서울대 ...

    한국경제 | 2019.09.06 10:18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파상공세…"與 사실상 범죄공모, 민란 면치 못할 것"

    ... 몰아세웠다. 이는 사람사는세상 유시민 이사장,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이 최성해 동양대 총장에게 전화를 걸어 조 후보자에게 유리한 진술을 종용했다는 의혹을 정조준한 것이다. 또한 한국당은 조 후보자 일가를 수사하는 검찰에 '내란음모 사건 수사하듯 한다'고 말한 청와대와 '정치하겠다고 덤비는 것은 검찰의 영역을 넘어선 것'이라는 이낙연 국무총리의 발언도 노골적 수사 개입이라고 규정하고 '민란'까지 언급하며 공세를 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

    한국경제 | 2019.09.06 10:17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이러고도 조국 임명하면 민란…한국당도 동참"

    ... 검찰총장 임명식에서 대통령이 하신 말씀"이라며 "최근 국무총리를 비롯한 여당 인사들의 언행을 보면 대통령의 말씀에 반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검찰이 조 후보자 의혹에 대해 내란음모 사건을 수사하듯 한다'는 청와대의 입장에 대해 "청와대가 이런 인식을 갖고 있다면 민란을 면치 못할 것"이라며 "청와대가 노골적으로 수사 개입에 나섰다. 정말 눈 뜨고 못 보겠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9.09.06 10:10 | YONHAP

  • thumbnail
    與서 '윤석열 책임론' 대두…일각서 "대통령이 인사권 행사해야"

    ... 쿠데타이자 검란(檢亂)"이라고 말했다. 검찰에 대한 민주당의 이런 태도는 청와대의 인식과 일치하고 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조 후보자의 의혹을 수사한다는 구실로 20∼30군데를 압수 수색을 하는 것은 내란음모 사건을 수사하거나 전국 조직폭력배를 일제 소탕하듯이 하는 것"이라면서 "조 후보자가 법무부 장관으로 오는 게 두려운 것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전날 검찰의 반발을 비판하면서 '확전 ...

    한국경제 | 2019.09.06 10:09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불법자가 무슨 장관…조국, 이제라도 사퇴해야"

    ... 검찰총장 임명식에서 대통령이 하신 말씀"이라며 "최근 국무총리를 비롯한 여당 인사들의 언행을 보면 대통령의 말씀에 반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검찰이 조 후보자 의혹에 대해 내란음모 사건을 수사하듯 한다'는 청와대의 입장에 대해 "청와대가 이런 인식을 갖고 있다면 민란을 면치 못할 것"이라며 "청와대가 노골적으로 수사 개입에 나섰다. 정말 눈뜨고 못 보겠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9.09.06 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