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7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페라의 유령' 이어 뮤지컬 '캣츠' 내한공연 열린다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에 이어 ‘캣츠’(사진)의 내한 공연이 성사됐다. 공연제작사 에스앤코는 뮤지컬 ‘캣츠’ 40주년 내한 공연이 오는 9월 9일부터 11월 8일까지 ... S 엘리엇의 시를 원작으로 1년에 한 번 열리는 젤리클 고양이들의 축제를 당시로는 혁신적인 무대 예술로 그려내 공연계에 충격을 준 작품이다. ‘메모리(Memory)’ 등 웨버의 음악이 세계적으로 사랑받았고, ...

    한국경제 | 2020.07.05 17:55 | 김희경

  • thumbnail
    뮤지컬 '캣츠' 40주년 내한공연 열린다

    뮤지컬 '캣츠'의 40주년 내한공연이 9월 9일~11월 8일 서울 잠실 샤롯데씨어터에서 열린다. 캣츠는 '레미제라블' '오페라의 유령' '미스 사이공'과 함께 뮤지컬계의 ... 받았다. 고양이로 분장한 배우들의 정교한 동작과 화려한 춤도 많은 인기를 얻었다. 국내에선 1994년 오리지널 팀의 내한 공연으로 초연됐다. 2017년 기준 누적 관객 수 200만명을 돌파했다. 3년만에 열리는 이번 내한 공연엔 고(故) ...

    한국경제 | 2020.07.03 15:17 | 김희경

  • thumbnail
    임주희 피아니스트 "선곡·연출·구성 모두 직접 해내…저만의 개성 100% 보여드릴게요"

    ... 발레리 게르기예프가 그의 연주 영상을 보고선 직접 전화를 걸었다. 유럽 데뷔 무대로 독일 라인가우음악축제 초청공연을 준비 중이던 임주희는 거장의 전화를 받고 러시아로 향했다. 축제 기간에 연주 계획이 또 바뀌었다. 마린스키오케스트라와 ... 나이에도 곡을 소화해낸 임주희를 ‘찜’했다. 2012년 한국에서 열린 런던심포니오케스트라의 내한공연에서도 그를 깜짝 등장시켰다. 런던심포니오케스트라와 함께 라벨의 피아노협주곡 G장조를 협연했다. 임주희를 눈여겨본 ...

    한국경제 | 2020.07.01 17:12 | 오현우

  • thumbnail
    브로드웨이 뮤지컬 '썸씽로튼'…한국어 라이선스로 재탄생

    지난해 내한 공연으로 무대에 오른 뮤지컬 ‘썸씽로튼’(사진)이 1년 만에 한국어 라이선스 버전으로 재탄생한다. 2014년 미국 브로드웨이에서 초연된 이 작품은 ‘뮤지컬의 기원을 다룬 뮤지컬’이란 ... 뮤지컬 명작들의 다양한 패러디를 관객들이 이해할 수 있도록 하고, 영국식 언어유희를 한국어로 잘 풀어내는 데 이번 공연의 성패가 걸려 있다. 영화 ‘데드풀’ ‘보헤미안 랩소디’ 등에 참여한 ...

    한국경제 | 2020.07.01 17:10 | 김희경

  • thumbnail
    뮤지컬 '캣츠' 오리지널 내한공연 9월 개막

    뮤지컬 걸작으로 손꼽히는 '캣츠'의 오리지널 내한공연이 오는 9월 9일 서울 잠실 샤롯데씨어터에서 개막한다. 캣츠는 1981년 초연 이후 30개국, 300여개 도시에서 8천만명이 관람한 뮤지컬이다. '레미제라블' '오페라의 ... 조명, 무대, 안무가 어울려 강렬한 몰입감을 선사하는 오프닝은 명장면으로 손꼽힌다. 국내에서는 1994년 오리지널 내한 공연 이후 지난 2017년까지 누적 관객 기준으로 200만명을 돌파했다. 고(故) 질리언 린 안무가와 함께 '캣츠'의 ...

    한국경제 | 2020.07.01 10:01 | YONHAP

  • 코로나에 상반기 공연 매출 '반토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올 상반기 공연계 매출이 지난해 하반기 대비 900억원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하반기 매출 회복이 쉽지 않을 것이란 우려도 커지고 있다. ... 1854건으로 72.9% 줄었다. 매출이 가장 크게 감소한 분야는 무용과 클래식이었다. 둘 다 해외 아티스트들의 내한 공연이 줄줄이 취소된 영향이 컸다. 무용 매출은 91억원에서 92.3% 줄어 7억원에 불과했다. 클래식은 139억원에서 ...

    한국경제 | 2020.06.30 17:42 | 김희경

  • thumbnail
    [인터뷰] 공민지 “강하고 센 이미지에서 사랑스럽고 귀여운 콘셉트에 익숙해지는 중”

    ... 퍼포먼스를 많이 보여드릴 수 있는 곡으로 컴백하려고 지금 노력하는 중이다(웃음)” Q. 해외 팬들이 정말 많다. 공연도 많이 다녔는데 해외 팬들을 생각하면 어떤 마음인지 “정말 보고 싶고 만나고 싶다. 요즘은 코로나 때문에 투어를 ... “에릭남 오빠와 친하다. 그리고 에일리 언니, f(x)의 루나와 친하다. CNN의 기자인 앤더슨 쿠퍼라는 분이 내한해서 강연을 했는데 강연 후 파티가 있었다. 그때 에릭남 오빠를 만나게 됐는데 아는 분과 친한 사이여서 인사를 나누고 ...

    bntnews | 2020.06.29 14:13

  • thumbnail
    트라우마 그린 무용극 '베트로펜하이트' 26일 랜선 공연

    ... 모든 슬픔을 받아들이기로 결심한다. 그리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오랜 친구 크리스탈 파이트에게 자신이 겪은 일을 공연으로 만들어 달라고 제안한다. 파이트는 영이 쓴 극본을 바탕으로 깊은 슬픔을 표현한 무용극 '베트로펜하이트(트라우마)'를 ... 세계 최고의 무용단에서 많은 러브콜을 받는 캐나다 출신 안무가다. 애초 올해 자신의 작품 '검찰관'을 가지고 내한할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여파로 방한이 1년 연기됐다. 한편 LG아트센터의 디지털 ...

    한국경제 | 2020.06.22 14:48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속 獨 라이프치히는 '여름 음악축제' 어떻게 열었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세계 클래식계가 몸살을 앓고 있다. 아직까지 세계 주요 오케스트라와 연주단체들이 대면 공연을 열지 못하고 있다. 뉴욕필하모닉은 내년 1월까지 모든 공연을 취소했고, 베를린 필하모닉과 네덜란드 로얄콘세트르헤바우오케스트라는 무관중 온라인 공연만 하고 있다. 이 와중에 여름 클래식 축제를 열어 관객들을 불러모으는 공연장이 있다. 세계 최고(最古) 민간 오케스트라인 270여 년 전통의 독일 라이프치히 게반트하우스 ...

    한국경제 | 2020.06.17 17:16 | 오현우

  • thumbnail
    '지나오다' 닐로 "새 앨범, 색안경 끼지 말고 들어주세요"

    ... '어바웃 닐로'를 타이틀로 한 앨범도 구상하고 있다. 이번 앨범 발매 전까지 닐로는 언론과 인터뷰한 적이 없다. 그래서 그가 어떻게 음악을 해왔는지도 알려진 것이 별로 없다. 중학교 3학년 때 팝스타 브라이언 맥나이트의 내한공연 영상을 보고 '멋있다'고 생각한 게 시작이었다고 한다. 학창 시절 밴드부 보컬로 활동하다가 20살 때 아카펠라 팀을 만들어 27살 때까지 활동했다. 군대에서 전역한 뒤 혼자서도 곡을 만들기 시작해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면서 자력으로 ...

    한국경제 | 2020.06.16 09: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