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6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차전지 사업 저평가"…솔브레인, 분할 상장 첫날 상한가

    ... 평균)는 지난해보다 12.5% 늘어난 1961억원이다. 영업이익률 컨센서스는 18.4%인데, 분할 후엔 더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서버용 메모리 수요가 증가하면서 다른 반도체 소재 업체 실적도 나쁘지 않기 때문이다. 솔브레인은 삼성전자가 낸드 생산능력을 확대하면 수혜를 보는 구조다. 송명섭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하반기에는 반도체 재료 부문 실적 증가와 더불어 LG디스플레이의 광저우 2기 공장 양산이 시작되는 만큼 디스플레이 재료 부문 실적도 개선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8.06 16:58 | 고윤상

  • 사업부문 분할로 날개편 솔브레인, 재상장 첫날 상한가

    ... 평균)는 지난해보다 12.5% 늘어난 1961억원이었다. 영업이익률 컨센서스는 18.4%인데 분할후엔 더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서버용 메모리 수요가 증가하면서 다른 반도체 소재 업체 실적도 나쁘지 않기 때문이다. 솔브레인은 삼성전자가 낸드 생산능력을 확대하면 솔브레인이 수혜를 입는 구조다. 송명섭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하반기에는 반도체 재료 부문 실적 증가와 더불어 LG디스플레이의 광저우 2기 양산이 시작되는 만큼 디스플레이 재료 부문 실적도 개선세에 접어들 ...

    한국경제 | 2020.08.06 15:32 | 고윤상

  • thumbnail
    흔들리는 인텔…삼성 '반도체 매출 1위' 되찾을까

    ... 삼성전자는 2017년 매출 612억1500만달러를 기록해 인텔(577억1200만달러)을 제치고 처음 세계 1위에 올랐다. 메모리반도체 사이클이 하강국면에 접어든 2019년엔 상황이 바뀌었다. 삼성전자의 반도체 매출은 주력 제품인 D램, 낸드플래시 가격 급락의 직격탄을 맞고 512억9100만달러로 곤두박질쳤다. 시황을 비교적 덜 타는 시스템반도체가 주력인 인텔은 2019년 매출 677억5400만달러로 1위를 되찾았다. 이런 흐름은 올 상반기에도 이어지고 있다. 하반기 ...

    한국경제 | 2020.08.05 17:05 | 황정수

  • 원익머트리얼즈, 2분기 영업이익 27% ↑

    ... 공시했다. 매출은 676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34.52% 늘었다. 순이익은 21억원으로 73.27% 줄었다. 당초 코로나19로 2분기 반도체 기업 등 고객사의 소재 수요 감소가 예상됐지만, 반도체 가동률이 높게 유지됐고 낸드플래시 고단화 영향으로 실적이 나쁘지 않았다는 평가다. 환경 개선 촉매 및 2차전지 소재 개발·제조 전문기업 이엔드디는 2분기 영업이익이 59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182.2%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같은 기간 ...

    한국경제 | 2020.08.04 17:26 | 설지연

  • thumbnail
    "하반기 D램·낸드 가격 전방위 하락"…반도체 코리아 운명은

    서버·PC D램 물론 최대 비중 모바일용도 약세 불가피 삼성전자·SK하이닉스 "가격 하락 대응…조정 길진 않을 것" 7월 들어 D램과 낸드플래시 등 메모리 반도체 가격이 하락세로 돌아선 가운데 하반기 추가 가격 하락 전망이 잇따르면서 반도체 업계가 긴장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특수를 누렸던 반도체 시장이 재고 증가와 본격적인 가격 하락으로 성장세가 한풀 꺾이며 우리 경제에도 악재로 작용하는 게 아니냐는 ...

    한국경제 | 2020.08.02 08:51 | YONHAP

  • thumbnail
    트럼프가 그토록 싫어한 화웨이, 이름에 담긴 그만한 이유 [너의 이름은]

    ... 추격 속도가 빨라지고 있는 상황에서 서방국들의 '反화웨이' 국내 전자업체들이 주시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화웨이에 얽힌 한국의 이해관계는 복잡하다. 화웨이는 삼성전자, SK하이닉스에서 연간 10조원 규모의 D램, 낸드플래시를 구매하는 주요 고객이다. 미국이 화웨이에 자국 기술, 장비가 사용된 반도체 공급 통제를 강화해 타격이 불가피하다. 반면 5G 장비, 스마트폰 시장에서 화웨이는 삼성전자와 경쟁 관계다. 미국의 압박에 서구 선진국 업체들이 화웨이 장비 ...

    한국경제 | 2020.08.02 07:30 | 강경주

  • thumbnail
    낸드플래시, 판매가 3분기 급락에 이어 4분기도 '암울'

    ◆…자료:트렌드포스 삼성전자가 반도체 영향으로 2분기 깜짝 실적을 보였지만 오는 3분기에는 이러한 예상외의 실적을 기대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시장조사회사 트렌드포스는 30일 공개한 '2020년 분기별 낸드플래시 판매단가 및 가격 동향 보고서'를 통해 3분기 웨이퍼 가격의 하락에 따라 낸드플래시 가격이 급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상당한 기간 계속돼온 가격 현물시장 하락이 3분기부터 전반적인 계약가격 하락으로 확산으로 이어지며 급락세를 ...

    조세일보 | 2020.07.31 16:45

  • thumbnail
    [속보] 7월 D램 고정거래가 5.44% 급락

    이달 D램과 낸드플래시 고정거래가격이 5% 이상 급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D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7월 PC 범용 D램인 'DDR4 8Gb 1Gx8 2133MHz' 고정거래가가 5.44% 떨어진 3.13달러를 기록했다. D램 고정거래가가 하락한 건 2019년 10월 이후 9개월 만이다. 이날 함께 발표된 7월 낸드플래시(메모리카드용 128Gb 16Gx8 MLC) 고정거래가격도 6.20% 떨어진 4.39달러를 기록했다. 고정거래가격은 ...

    한국경제 | 2020.07.31 15:46 | 황정수

  • thumbnail
    'K칩' 버팀목 삼성 반도체, 2분기도 코로나 특수로 선방(종합)

    ... 많았고 6조원대 영업이익도 점쳐졌다. 삼성전자는 이날 실적을 공개하며 하반기에도 "메모리는 신규 스마트폰과 게임 콘솔 출시로 인한 수요 회복세가 전망된다"고 밝혔다. 그중 D램의 경우 3분기 성장률이 미미할 것으로 봤다. 낸드 비트그로스(bit growth·비트 단위 출하 증가율)는 한 자릿수 중반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업계에서도 2분기 반도체 업계를 괴롭혔던 스마트폰 수요가 3분기 '보복 소비'를 통해 회복세를 보일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

    한국경제 | 2020.07.30 15:32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2분기 반도체 영업이익 전년 대비 59.7% ↑

    ... 1조4400억 원(36.09%) 폭증한 반면 디스플레이 사업은 2분기 3000억 원을 달성하며 흑자전환에 만족해야 했다. 회사는 반도체 전반적인 영업실적은 메모리는 데이터센터와 PC의 꾸준한 수요에 따라 실적이 개선됐지만, 낸드(NAND) 비트(bit) 성장률은 모바일 수요 약세와 일부 응용처에 대한 일시적 가용량 부족으로 시장 성장에 미치지 못했다고 밝혔다. 시스템LSI도 모바일용 수요 둔화로 실적이 감소했으나 파운드리는 고객사 수요 일부 회복 등으로 ...

    조세일보 | 2020.07.30 1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