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5,5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경_데이터] 8/12 코스닥시장 상승률 상위 10개 종목

    알체라 디에스케이 퓨쳐켐 우리기술투자 넥슨지티 ※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한국경제신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한국경제 | 2021.08.12 15:55

  • thumbnail
    '서든어택', '클랜전' 편의 개선 업데이트

    넥슨(대표 이정헌)은 인기 온라인FPS게임 '서든어택'에 '클랜전' 편의 개선 업데이트를12일 실시했다. '클랜전 퀵매치' 인터페이스를 세련되게 변경하고 여러 편의 기능을 선보였다.마음에 드는 상대를 만나기 위해 '퀵매치'와 대기방을 반복 입장하지 않아도 되며 상대팀 정보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서 우리팀과 상대팀의 실력을 쉽게 비교할 수 있다.또,최근에 플레이한 상대 클랜을 확인 가능하고 차단한 클랜과는 더 이상 클랜전에서 만나지 않는 기능과 ...

    게임톡 | 2021.08.12 11:40

  • [코스피·코스닥 전 거래일(11일) 주요공시]

    ▲ 한화에너지, 에이치솔루션 흡수합병…"중복 지배구조 개선" ▲ '신작부재·인건비상승' 게임 3N 어닝쇼크…하반기 반전 노린다 ▲ CJ프레시웨이 2분기 영업이익 191억원…604% 증가 ▲ 넥슨 2분기 영업익 42% 급감…신작부재·해외매출 감소 ▲ 엔씨소프트 2분기 영업이익 1천128억원…작년 동기 대비 46%↓ ▲ 오리온 2분기 영업이익 551억원…작년 동기 대비 36.1%↓ ▲ 넷마블 2분기 영업이익 162억원…작년 동기 대비 80.2%↓ ...

    한국경제 | 2021.08.12 06:05 | YONHAP

  • thumbnail
    "아 옛날이여"…·엔씨·넥슨·넷마블, 2Q 일제히 '빨간불' [종합]

    게임업계 '3N'으로 불리는 엔씨소프트, 넥슨, 넷마블이 신작 부재와 인건비 상승, 확률형 아이템 논란까지 겹치면서 올 2분기 실적에 빨간 불이 켜졌다. 이들 업체는 하반기 신작을 통해 반등을 노린다는 방침이다. 엔씨소프트는 올 2분기 매출 5385억원, 영업이익 1128억원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보다 46% 감소한 것으로, 시장 전망치(1414억원)을 20% 가량 밑도는 '어닝 쇼크'다. ...

    한국경제 | 2021.08.11 17:26 | 강경주

  • thumbnail
    인건비 늘고 신작 출시 지연…'3N' 실적 주춤

    국내 매출 상위 3개 게임사인 넥슨, 넷마블, 엔씨소프트 등 일명 ‘3N’의 올 2분기 실적이 모두 나빠졌다. 신작 게임 출시가 늦어졌고 인건비가 증가한 영향이다. 일본에 상장한 넥슨은 올 2분기 매출이 560억엔(약 5733억원)이라고 11일 밝혔다. 1년 전보다 13% 줄었다.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42% 감소한 154억엔(약 1577억원)을 기록했다. 전체 매출의 80% 이상을 차지한 한국과 중국의 성과가 부진했다. 국내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8.11 17:18 | 김주완

  • thumbnail
    엔씨·넥슨·넷마블 2분기 실적 부진…대작 출시로 반등 기대

    국내 게임업계를 대표하는 3N(엔씨, 넥슨, 넷마블)이 11일 동시에 올해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신작 없거나 기대만큼 흥행을 거두지 못한 탓에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 먼저 엔씨는 2분기 매출 5,385억 원, 영업이익 1,128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억 원 줄어드는데 그쳤지만 영업이익은 46%나 줄었다. 리니지 형제(리니지M·리니지2M)가 지켜온 매출 왕좌를 카카오게임즈의 '오딘'에게 빼앗긴 게 치명적이었다. 2분기 ...

    한국경제TV | 2021.08.11 16:50

  • thumbnail
    '신작부재·인건비상승' 게임 3N 어닝쇼크…하반기 반전 노린다

    엔씨 영업익 46%↓·넥슨 42%↓·넷마블 80% 추락…이달 기대작 출시 줄이어 게임업계 '3N'으로 꼽히는 엔씨소프트, 넥슨, 넷마블이 신작 부재와 인건비 상승, 확률형 아이템 논란까지 겹치면서 2분기 실적이 일제히 추락했다. 게임업계는 하반기 신작으로 반등을 노린다. 엔씨소프트는 올해 2분기 매출이 5천385억원, 영업이익이 1천128억원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작년 동기보다 46% 감소한 것으로, 시장 전망치(1천414억원)을 ...

    한국경제 | 2021.08.11 16:48 | YONHAP

  • thumbnail
    넥슨, 2분기 매출 5733억원·영업익 1577억원

    글로벌 게임업체 넥슨(NEXON Co., Ltd. 대표이사 오웬 마호니)은 11일 자사의 2021년 2분기 연결 실적을 발표했다. 넥슨의 2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3% 감소한 560억엔(한화 5733억원), 영업이익은 ... 연'은 신규 던전과 직업 출시, 장비 육성 시스템 도입 등 새로운 성취감을 제공하는 전략적인 콘텐츠를 선보이며 넥슨의 국내 모바일 게임 성장을 견인했다. 올해 16주년을 맞이한 '서든어택'은 짧고 빠른 본연의 게임성에 충실하면서도 ...

    게임톡 | 2021.08.11 16:17

  • thumbnail
    신작 부재 직격탄…넥슨, 2분기 영업익 42% 급감

    넥슨이 올 2분기 신작 부재와 해외 매출 감소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보다 크게 부진한 실적을 거뒀다. 일본 증시에 상장된 넥슨은 올 2분기 매출 5733억원(560억엔, 이하 기준 환율 100엔당 1023.5원)에 영업이익 1577억원(154억엔)을 올렸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보다 매출은 13%, 영업이익은 42% 감소한 것이다. 지난해 모바일 신작이 출시돼 크게 흥행했던 반면, 올 상반기 중에는 이렇다 할 신작이 출시되지 않았던 것이 ...

    한국경제 | 2021.08.11 16:14 | 강경주

  • thumbnail
    넥슨 2분기 영업익 42% 급감…신작부재·해외매출 감소

    "글로벌 시장 공략 위한 신작 7종 공개 등 성장동력 확보에 주력" 넥슨이 올해 2분기 신작 부재와 해외 매출 감소의 영향을 받으면서 작년보다 크게 부진한 실적을 거뒀다. 일본 증시에 상장된 넥슨은 올해 2분기 매출 5천733억원(560억엔, 이하 기준 환율 100엔당 1천23.5원)에 영업이익 1천577억원(154억엔)을 올렸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보다 매출은 13%, 영업이익은 42% 감소한 것이다. 작년 모바일 신작이 출시돼 ...

    한국경제 | 2021.08.11 15: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