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931-15940 / 16,3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온라인 유료게임 이용 '카드 한장이면 통한다'

    ... 발행되면 게이머들은 카드 한 장으로 여러 게임을 이용할 수 있게 되고,게임 업체들은 미성년자가 부모 동의 없이 온라인 결제를 함으로써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하고 전국 유통망을 쉽게 구축할 수 있게 된다. 회의 참석 업체는 그라비티 넥슨 네오위즈 CJ인터넷 NHN 소프트맥스 엠게임 이니엄 웹젠 조이온 한빛소프트 써니YNK 등이다. 이 가운데 그라비티 넥슨 한빛소프트 등은 이미 독자적으로 3천∼5천원짜리 소액 게임선불카드를 발행하고 있다. 유형오 한국게임산업협회 ...

    한국경제 | 2004.11.15 00:00

  • [지역경제시대] ㈜다날.. 모바일 결제 등 콘텐츠 시장 개척

    ... 내놓았고 모바일 콘텐츠 부문에서는 벨소리,통화연결음,모바일 게임 등 다양한 컬러 콘텐츠 시장을 이끌며 3개 이통사를 통해 폭넓은 시장을 확보했다. 휴대폰 결제부문에서는 안정성과 편의성을 끊임없이 개선한 결과 엔씨소프트,네오위즈,넥슨과 같은 6천여개 우량 제휴사를 확보했다. 다날은 급속도로 성장하는 국내 이동통신 산업 및 인터넷 산업과 함께 매년 큰 폭의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2001년 1백47억이던 매출은 2002년 3백14억,2003년에는 4백67억으로 ...

    한국경제 | 2004.11.15 00:00

  • 넥슨 공동대표 데이비드 리

    온라인게임 업체인 넥슨은 데이비드 리 넥슨재팬 지사장(32)을 공동대표로 선임했다. 신임 데이비드 리 공동대표는 넥슨재팬 지사장을 겸직하면서 재무 등 사내 경영을 총괄하고 기존 서원일 대표는 해외사업을 맡게 된다. 재미교포인 데이비드 리 대표는 미국 암허스트대와 뉴욕대 로스쿨을 나왔으며 일본 소프트뱅크에서 근무하다 2000년 넥슨재팬에 합류했다. 넥슨은 또 개발본부와 사업본부를 신설하는 등 조직을 5본부 체제로 개편했다. 개발본부장에는 서민 ...

    한국경제 | 2004.11.09 00:00

  • `알고리듬' 교육 외면, S/W산업 위기 부른다

    ... 이상협(23)씨. 그는 이듬해 7개 국어로 번역된 `칵테일98 인터내셔널 버전'을 개발, 국산 소프트웨어로서는 처음으로 미국, 일본, 유럽 등지에 수출해 화제를 모았다. 한때 동시 접속자 수가 33만명에 이를 정도로 선풍적인 인기를 모았던 ㈜넥슨의온라인 게임 `크레이지 아케이드'를 개발한 박종흠(27)씨. 1일 접속자 수 100만명을 넘으면서 지난달 마지막 주 PC방 점유율 10.02%로 `리니지'를 추월한 넥슨의 온라인 게임 `카트라이더'를 개발한 서재우(24)씨. 지난 ...

    연합뉴스 | 2004.11.09 00:00

  • [브리핑] [인터넷산업] 中國! 기회일수 밖에 없다...동양종금증권

    ... 경쟁력 있는 한국게임 확보를 우선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 중국 업체들과 국내 업체들과의 짝 맞추기는 이미 시작 중국 온라인게임 시장점유율 1위 업체인 샨다는 액토즈소프트(052790), CCR(미등록), 넥슨(미등록)의 온라인게임을 이미 서비스하고 있으며, 중국 인터넷포탈 1위 업체인 시나닷컴은 한국의 엔씨소프트(036570)와 CJ인터넷(037150)과의 협력으로 조인트벤처를 설립하였다. 또한 The9은 웹젠(069080)과 조인트벤처를 설립하여 ...

    한국경제 | 2004.11.08 08:52

  • "중국진출 인터넷·게임사 성장동력 확보" ‥ NHN·웹젠등 추천

    ... 50%를 갖고 있는 둥팡후둥을 통해선 '천년'과 'A3'를 서비스하고 있다. 액토즈소프트는 내년 상반기 2개의 신규 게임을 국내와 중국에서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샨다는 지난해부터 국내 비등록업체인 CCR의 '포트리스',넥슨의 '택티컬 커맨더스'도 서비스하고 있다. 웹젠은 온라인 게임 '뮤'를 통해 중국 시장을 공략 중이다. 지난해 하반기 중국에서 동시 접속자 수가 30만명을 넘어섰던 뮤는 올 1분기를 고점으로 성장세가 한풀 꺾였다. 신규 대작 ...

    한국경제 | 2004.11.08 00:00

  • "폭력ㆍ도박은 그만" 캐주얼게임 뜬다

    ... 괴물을 때려잡는 롤플레잉게임(RPG),고스톱ㆍ포커 등의 웹보드 게임이 장악을 해왔다. 그러나 최근 들어 레이싱 골프 등 조작이 간편하고 잠시 머리를 식힐 수 있는 캐주얼게임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대표적인 캐주얼게임은 넥슨의 카트라이더. 지난 8월에 상용서비스를 시작한 이 게임은 지금까지 회원수 4백50만명을 확보하고 동시접속자 수 10만명을 돌파했다. 게임전문 리서치업체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카트라이더는 PC방에서도 점유율이 9.31%로 리니지의 10.03%에 ...

    한국경제 | 2004.11.02 00:00

  • [코스닥 기업공시] (27일) 성도이엔지 등

    ... △코미팜=코미녹스의 항암제 임상3상 시험계약을 체결. △정호코리아=지리정보시스템 업체인 매피스의 지분 16.8%를 취득키로 결의. △이오리스=아케이드 게임 '카오스 브레이커'를 일본 내 모바일 콘텐츠 업체에 공급키로 계약. △소프트맥스=넥슨과 공동 개발한 온라인 게임 '테일즈위버'를 11월부터 중국 내에서 상용화함. △코스모씨앤티=해군중앙경리단에 '브리핑체계'를 5억여원에 공급키로 계약. △엔터원=예당엔터테인먼트와 서태지 공연실황 DVD 2편을 출시키로 계약. △학산건설=상호를 ...

    한국경제 | 2004.10.27 00:00

  • 소프트맥스, '테일즈위버' 내달 1일 中서 상용화

    소프트맥스[052190]는 27일 넥슨과 공동개발한 온라인 게임 '테일즈위버'를 내달 1일부터 중국내에서 상용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프트맥스는 테일즈위버는 지난 8월 오픈베타서비스를 실시해 현재까지 누적회원 350만명, 동시 접속자수 5만명에 육박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종수기자

    연합뉴스 | 2004.10.27 00:00

  • [게임 프론티어] 캐주얼게임 '달인' .. 정영석 <넥슨 개발2실장>

    "돈요?… 살다보니 적당히는 필요한 거더군요." 쉽게 즐기면서도 재미를 주는 캐주얼게임의 달인으로 불리는 넥슨 개발2실의 정영석 실장(34).그의 개발 실력은 누구나 인정한다. 그러나 정 실장은 '대박'에 큰 관심이 없다. 딴살림차릴 생각 않고 넥슨에 8년째 근무하고 있는 그는 "돈이 없으면 주변에서 별로 인정해주지 않는 분위기"라며 "적당히 돈이 있어야 겠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넥슨을 국내 캐주얼게임의 최강자로 만든 데는 그의 역할이 ...

    한국경제 | 2004.10.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