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3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日, IPO 시장 '한파'…금리인상·전쟁 탓에 글로벌 투자금 이탈

    ... 490곳, 7조5000억엔으로 지난해보다 상장사 수는 40%, 금액은 58% 줄었다. 상장 수와 조달금액이 80% 안팎 줄었던 2009년 후 가장 큰 폭의 감소세다. 지역별로 미국 시장의 조달금액이 90% 감소했고, 성장성 기대가 큰 아시아에서도 20% 줄었다. 마쓰시타 다케시 노무라증권 IPO 담당 차장은 “지난해 125개 기업이 도쿄증시에 새로 상장했지만 올해는 90~100곳에 그칠 전망”이라고 말했다. 도쿄=정영효 특파원

    한국경제 | 2022.06.26 17:56 | 정영효

  • thumbnail
    오라클 "클라우드 비용 크게 낮춘 OCI 전용 리전 서비스 출시"

    ... 있다고 오라클은 덧붙였다. 서비스 기본 계약 기간은 4년이다. 릉 부사장은 "OCI 전용 리전을 통해 고객은 자체 데이터센터에서 퍼블릭 클라우드의 민첩성, 경제성과 확장성을 얻을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 오라클은 일본의 컨설팅 기업 노무라연구소(NRI)와 유럽 통신사 보다폰 등 다수의 기업 고객이 OCI 전용 리전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오라클은 이날 'OCI 컴퓨트 클라우드 앳 커스터머'(OCI Compute Cloud@Customer) 서비스도 사전 공개했다. ...

    한국경제 | 2022.06.23 11:50 | YONHAP

  • thumbnail
    "중국, 부동산 침체로 2030년까지 GDP 성장률 4% 밑돌 수도"

    ...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중국 내 아파트와 주택 판매를 추적하는 공식 수치가 11개월 연속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감소세를 보였으며, 이는 중국이 1990년대 부동산 사유 거래를 허용한 이후 첫 기록이라면서 이같이 전망했다. 노무라홀딩스의 중국 수석 이코노미스트인 루팅은 최근 상황에 대해 "사상 최악의 부동산 경기 하락세"라고 지적했다. 최근 부동산 경기 하락 폭이 중국 부동산 시장 침체로 철강·구리 수요가 감소해 세계 원자재 시장에 큰 영향을 끼쳤던 2008년과 ...

    한국경제 | 2022.06.23 10:40 | YONHAP

  • thumbnail
    설상가상 비트코인, 기정사실화된 美 경기침체'

    ... 시장이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더 경제성장을 저해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많은 분석가들도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겠다는 연준의 태도를 감안할 때 미국이 내년 정도에 경기 침체에 접어들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일본의 투자은행 노무라 역시 미국 경기 침체가 올해 말부터 시작될 가능성이 크겠지만 연준과 정부가 추가 부양책을 꺼리는 상황이 장기간 경기 침체를 끌고 갈 수 있다고 밝혔다. JP모건은 올해에는 경기 침체에 빠지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에는 동의하고 있지만 ...

    조세일보 | 2022.06.22 14:03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10% 반등한 테슬라, 450달러 가야 시장 바닥?

    ... 국내적으로는 인플레이션이 Fed가 받아들일 수 있는 수준으로 떨어지지 않을 가능성을 지적했습니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그 정도까지 물가가 떨어지려면 Fed가 의도적으로 경기 침체를 촉발해야 한다"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노무라는 Fed의 물가 안정에 대한 강력한 약속과 빠르게 둔화하는 성장 모멘텀으로 인해 "올해 4분기 경기 침체가 시작될 확률이 그렇지 않을 가능성보다 더 커졌다"라고 밝혔습니다. 노무라는 올해 실질 GDP 성장률 전망치를 ...

    한국경제 | 2022.06.22 07:31 | 김현석

  • 노무라 "하반기 亞 식품물가 최악" 경고

    일본 투자은행(IB) 노무라홀딩스가 올 하반기 아시아 지역의 식량 인플레이션이 더욱 악화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은 싱가포르 필리핀 등과 함께 식량 가격 상승폭이 특히 가파를 것이란 관측이다. 노무라는 20일(현지시간) 보고서를 통해 “아시아에서 식량 인플레이션은 아직 최악의 상황이 아니다”고 밝혔다며 블룸버그통신이 전했다. 노무라에 따르면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 국가의 지난달 식량 가격은 전년 동기 대비 5.9%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22.06.21 17:28 | 허세민

  • thumbnail
    노무라 "아시아 식량 인플레이션, 아직 최악 안 왔다"

    일본 투자은행(IB) 노무라홀딩스가 올 하반기 아시아 지역의 식량 인플레이션이 더욱 악화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은 싱가포르, 필리핀과 함께 식량 가격 상승폭이 특히 가파를 것이란 관측이다. 노무라는 20일(현지시간) 보고서를 통해 “아시아에서 식량 인플레이션은 아직 최악의 상황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전했다. 노무라에 따르면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 국가의 지난달 식량 가격은 전년 동기 대비 5.9%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22.06.21 14:40 | 허세민

  • "침체 피할 수 있다"는 바이든

    ... 한다”고 말했다. 이는 1년간 3% 안팎의 실업률을 보일 것이라는 Fed의 전망과 차이가 크다. 그는 전날 NBC방송에 출연해서도 “내년 말까지 미국 경제가 침체에 빠질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노무라증권을 비롯한 대다수 투자은행(IB)도 미국 경제가 올해 말이나 내년 말에 침체에 빠질 가능성이 높다는 데 동조하고 있다. 심지어 뉴욕연방은행도 지난 17일 올해와 내년에 미국이 2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할 것이라는 비관적 전망을 ...

    한국경제 | 2022.06.21 14:04 | 정인설

  • thumbnail
    "쌀값도 위험하다"…亞 식품인플레, 하반기 심화 우려

    아시아 지역의 식품 물가가 하반기 더 오를 가능성이 있다는 진단이 나왔다. 특히 한국과 싱가포르, 필리핀에서 물가 상승률이 가파를 것으로 일본 투자은행(IB) 노무라 홀딩스(노무라)가 20일(현지시간) 전망했다. 블룸버그통신 보도에 따르면 노무라는 이날 내놓은 보고서에서 일본 외 아시아 지역의 식품 물가 상승률이 작년 12월 2.7%에서 지난달 5.9%로 치솟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노무라는 국제 식품 물가의 변동이 6개월 정도의 시차를 두고 아시아에 ...

    한국경제TV | 2022.06.21 11:19

  • thumbnail
    노무라 "올해 경기침체 확률 증가...GDP 전망치 하향"

    글로벌 투자은행(IB) 노무라 증권이 올해 미국의 경기침체 가능성에 대해 경고했다. 20일(현지시간) 블룸버그에 따르면 노무라 증권은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공격적인 금리인상 정책을 시사한 가운데 경기침체 리스크가 확대되고 있다"면서 "미국이 올해 4분기 중 완만한 속도로 경기침체에 빠지게 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미국의 5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급등하며 연준의 긴축 행보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 앞서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

    한국경제TV | 2022.06.21 1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