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8,4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경기후퇴, 고통은 덜하겠지만 단기간 끝나지는 않을 것"

    ... 애널리스트는 연준이 경기에 영향을 주더라도 인플레를 잡을 때까진 통화 긴축 정책을 이어갈 것이라면서 그런 점에서 이번에 침체가 발생하면 오래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뉴욕 연방준비은행(연준) 애널리스트 출신의 로버트 덴트 노무라 선임 이코노미스트도 4분기부터 시작돼 내년까지 -2% 정도의 마이너스 성장을 예상한다면서 아주 고통스럽지는 않겠지만 경기후퇴가 상당 기간 지속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블룸버그는 그러나 경기후퇴가 어떤 모습을 보이던 한 가지 분명한 ...

    한국경제 | 2022.07.04 17:58 | YONHAP

  • thumbnail
    노무라 "한국, 3분기 마이너스 성장…부동산 붕괴하면 심각"

    일본 노무라가 한국이 오는 3분기에 마이너스(-) 경제성장률을 기록하며 앞으로 1년 안에 경기후퇴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한국의 경우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부동산시장 붕괴가 심각한 경기침체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4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노무라는 보고서를 내고 한국과 미국, 유로존(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국가), 영국, 일본, 호주, 캐나다 등이 12개월 안에 경기후퇴할 것이라는 예상을 내놨다. 노무라는 세계 주요국의 경제가 ...

    한국경제 | 2022.07.04 17:52 | 이고운

  • thumbnail
    노무라 "한국, 3분기 마이너스 성장·1년내 경기후퇴 진입 전망"

    ... 2분기 한국 등 아시아 증시 외국인 순매도, 금융위기 이후 최대 한국 경제가 올 3분기에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하며 향후 1년 안에 경기후퇴에 진입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고 블룸버그통신이 4일 보도했다. 일본 투자은행(IB) 노무라는 리서치 보고서를 통해 한국이 미국,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영국, 일본, 호주, 캐나다 등과 함께 12개월 안에 경기후퇴로 접어듦에 따라 세계 경제가 전반적인 성장 둔화를 보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노무라는 "세계 경제가 ...

    한국경제 | 2022.07.04 16:43 | YONHAP

  • thumbnail
    中정부 "경제 점차 호전되지만 하방압력 여전"

    ... 충격을 받았다. 대부분 국제기구와 기관은 중국이 올해 연초 제시한 5.5%의 경제성장률 목표를 달성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고 있다. 작년 하반기부터 본격화한 경기 둔화로 중국의 1분기 성장률이 이미 4.8%에 그친 상황에서 노무라증권 등 일부 기관은 상하이 봉쇄 사태의 충격파가 가장 컸던 2분기 성장률이 0%대까지 추락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긴축으로 통화정책을 활용한 경기 부양 공간이 좁아진 중국 당국은 최근 경제 충격의 ...

    한국경제 | 2022.07.04 10:22 | YONHAP

  • thumbnail
    너무 당겨진 침체 신호…다음 위기 실적·유동성 [조재길의 글로벌마켓나우]

    ... 가격은 2.60달러 상승한 배럴당 111.63달러를 기록했습니다. 이날의 ‘글로벌마켓나우’ 이슈는 다음과 같습니다. ① 연기금 ‘멘붕’…234년만 최악 채권 손실 ② 노무라 “내년 미·유럽·한국 침체…1년 넘게” ③ “사실상 파산 코인거래소 많다” ④ 다음주 의사록·고용지표 등입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한경 글로벌마켓 ...

    한국경제 | 2022.07.02 07:33 | 조재길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이제 희망은 오직 "얕고 짧은 침체"

    ... 바라고 있다. 지금으로선 그게 최선인 듯하다"라고 말했습니다. 래리 서머스 전 재무장관은 블룸버그 인터뷰에서 "2022년 경기 침체의 위험은 내가 6~9주 전에 판단했을 때보다 훨씬 더 높다"라고 말했습니다. 또 노무라는 2022년 말 경기 침체를 예상했습니다. "얕지만 5개 분기에 걸친 긴 침체가 될 것이다. 그래도 그 깊이는 강력한 가계의 재정 상황이 그 깊이를 제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렇다면 얼마나 깊게, 얼마나 ...

    한국경제 | 2022.07.02 07:31 | 김현석

  • thumbnail
    중국으로 눈 돌리는 월가..."테슬라는 매도, 니오는 매수" [GO WEST]

    ... 이미 대부분 반영이 됐고, 코로나 확산세에 따라 방역이 재차 강화될 수 있다는 점도 리스크로 꼽힙니다. 실제로 상하이 전면 봉쇄가 해제된 이후에도 중국은 계속해서 감염자가 나온 건물이나 지역을 부분 봉쇄하고 있죠. 팅 루 노무라증권 수석이코노미스트는 "봉쇄 완화로 공장 가동이 재개되겠지만 중국 경제는 난관을 벗어나기 어려운 상황이다"며 "진정한 전환점은 제로 코로나 정책을 당국이 재고하는 데서 시작될 것이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이 기자, 잘 들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2.07.01 18:34

  • thumbnail
    상장 앞둔 대성하이텍 "日 추격 실탄 마련"

    ... 주도하는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기는 쉽지 않았다. 신생 브랜드 제품을 쓰려는 해외 업체가 거의 없었던 탓에 일본 업체에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으로 완성품을 납품하는 정도에 그쳤다. 2014년 일본 투자전문업체가 소유했던 공작기계 전문회사 노무라VCT를 인수하면서 전환점을 맞았다. 75년 전통의 ‘노무라’ 브랜드 파워를 앞세워 제품 신뢰도를 높이겠다는 게 최 회장의 판단이었다. 2007년 회사에 합류한 최 회장의 장남 최호형 대성하이텍 대표가 인수 과정을 ...

    한국경제 | 2022.06.30 17:12 | 민경진

  • thumbnail
    "반도체 업황 우려에"…코스피, 외인·기관 '팔자' 2% 가까이 빠져

    ..., 기타 운송장비(-2.3%) 등은 부진했다. 마이크론 실적 발표와 함께 7월 초 삼성전자 분기 잠정치, 7월 10일 이후의 미국 소비자물가지수(CPI), TSMC 영업 성과 공개 등도 앞둔 상황이다. 골드만삭스와 JP모건, 노무라증권 등 외국계 투자은행(IB)들은 이달 들어 삼성전자의 목표주가를 하향 조정했다. 골드만삭스는 목표주가를 기존 10만3000원에서 9만원으로, JP모건은 10만원에서 8만5000원으로, 노무라증권은 9만원에서 8만4000원으로 ...

    한국경제 | 2022.06.30 15:56 | 류은혁

  • thumbnail
    외국계 증권사도 삼성전자 목표가↓…"D램가격 하락 전망"

    국내 증권사 목표주가 '8만전자'로 내려와 외국계 증권사들이 '5만전자'로 내려앉은 삼성전자에 대해 목표주가를 줄줄이 낮춰잡고 있다. 3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골드만삭스, JP모건, 노무라증권 등은 이달 들어 삼성전자의 목표주가를 하향 조정하는 보고서를 발표했다. 골드만삭스는 목표주가를 기존 10만3천원에서 9만원으로, JP모건은 10만원에서 8만5천원으로, 노무라증권은 9만원에서 8만4천원으로 낮췄다. 골드만삭스는 "D램 가격이 지속해서 ...

    한국경제 | 2022.06.29 17: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