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1-350 / 8,2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 0.5%…11년 만에 최저치(종합)

    ... 낮아진 것 등이 PPI 하락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됐다. 지난달 석유·천연가스 채굴비용과 연료 가공비용은 각각 9월 대비 4.9%, 1.6% 떨어졌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각각 30.4%와 18.5% 하락한 것이다. 루팅 노무라증권 중국 담당 이코노미스트는 "CPI 상승률 하락이 주로 돼지고기 가격 때문인 만큼, 중국이 현재 디플레이션이나 디스인플레이션을 겪고 있다는 뜻은 아니다"라고 평가했다. 돼지고기 변수를 제외하면 CPI 상승률은 지난 7월 0.4%로 ...

    한국경제 | 2020.11.10 16:23 | YONHAP

  • thumbnail
    주요 투자은행들, 올해 韓 성장률 잇따라 상향 '평균 -1.2%'

    ... 올해 한국의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잇따라 상향 조정했다. 6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10월 말 현재 바클레이즈, 뱅크오브아메리카메릴린치(BoA-ML), 씨티, 크레디트스위스, 골드만삭스, JP모건, HSBC, 노무라, UBS 등 해외 IB 9곳이 전망한 한국의 올해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평균 마이너스(-)1.2%다. 직전 달에 제시한 -1.4%에서 0.2%포인트 올라간 것이다. 이들 IB는 전망치를 내놓은 아시아 10개국 중 ...

    한국경제 | 2020.11.06 07:46 | 채선희

  • thumbnail
    해외 투자은행들, 올해 한국 성장률 -1.2%로 상향

    ... 투자은행(IB)들이 한국의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줄줄이 상향 조정했다.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10월 말 현재 바클레이즈, 뱅크오브아메리카메릴린치(BoA-ML), 씨티, 크레디트스위스, 골드만삭스, JP모건, HSBC, 노무라, UBS 등 해외 IB 9곳이 전망한 한국의 올해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평균 -1.2%다. 직전 달에 제시한 -1.4%에서 0.2%포인트 올려잡았다. 이들 IB는 전망치를 내놓은 아시아 10개국 중 한국을 포함해 7개국의 ...

    한국경제TV | 2020.11.06 07:32

  • thumbnail
    주요 투자은행들, 올해 한국 성장률 -1.4%에서 -1.2%로 상향

    ... 한국의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줄줄이 상향 조정했다. 6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10월 말 현재 바클레이즈, 뱅크오브아메리카메릴린치(BoA-ML), 씨티, 크레디트스위스, 골드만삭스, JP모건, HSBC, 노무라, UBS 등 해외 IB 9곳이 전망한 한국의 올해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평균 -1.2%다. 직전 달에 제시한 -1.4%에서 0.2%포인트 올려잡았다. 이들 IB는 전망치를 내놓은 아시아 10개국 중 한국을 포함해 7개국의 ...

    한국경제 | 2020.11.06 06:01 | YONHAP

  • 日 '슈퍼리치'에 손 벌린 블랙스톤

    ... 다양화하려는 전략으로 분석된다. 지금까지 돈줄이었던 기관투자가들은 경기와 규제의 영향을 크게 받기 때문이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직후 큰손 기관들이 일제히 자금줄을 끊는 바람에 유명 PE들조차 자금 조달에 애를 먹은 전례도 있다. 노무라종합연구소에 따르면 순자산 5억엔(약 54억원)이 넘는 일본의 슈퍼리치는 8만 가구를 넘는다. 이들이 보유한 자산은 80조엔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도쿄=정영효 특파원 hugh@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0.28 17:03 | 정영효

  • thumbnail
    "8만 일본 슈퍼리치 잡아라"…美 큰손 블랙스톤 '이례적 행보'

    ... 유명 PE들조차 자금조달에 애를 먹은 전례도 있다. 블랙스톤은 대형 PE 가운데서도 개인 출자자 모집에 적극적인 운용사로 평가받는다. 미국에서는 진작부터 슈퍼리치들로부터 자금을 모집해 전체 펀드 자금의 10% 이상을 차지한다. 노무라종합연구소에 따르면 순자산 5억엔(약 54억원)이 넘는 일본의 슈퍼리치는 8만세대를 넘어섰다. 이들이 보유한 자산은 80조엔에 달한다. PE업계는 실적과 지명도가 높은 블랙스톤에 자금을 대겠다는 부유층 고객이 상당할 것으로 예상하고 ...

    한국경제 | 2020.10.28 14:47 | 정영효

  • thumbnail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장남 그룹 입사…3세 경영 시동

    ... 인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장남 신유열 씨가 최근 일본 롯데에 입사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롯데가 3세 경영 체제에 돌입했다는 관측이 나온다. 1986년생인 신 씨는 일본 게이오대를 졸업하고 미국에서 컬럼비아대 MBA 과정을 마치고 노무라증권 등에서 근무했다. 신 회장도 일본에서 대학을 졸업한 뒤 컬럼비아대 MBA 과정을 마치고 노무라증권과 일본 롯데상사를 거쳐 1990년 호남석유화학(현 롯데케미칼)에 입사해 경영 수업을 받았다. 이 때문에 신 씨도 신 회장처럼 한국 ...

    한경Business | 2020.10.25 20:20

  • thumbnail
    IB들 "바이든 당선시 무역 불확실성 감소·달러 약세"

    ...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두 후보 모두 중국에 대한 통상압박을 지속할 것이나, 바이든의 경우 다른 동맹국과의 협력을 중요시하는 만큼 무역정책 관련 불확실성은 전반적으로 감소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노무라도 바이든 후보가 당선되면 통상정책이 트럼프 때보다 덜 과격해지고, 세계 기후변화·인권보장과 관련한 미국의 리더십도 회복될 것으로 예상했다. HSBC는 "현 시점에서 바이든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되고 민주당이 상·하원에서 모두 승리할 ...

    한국경제 | 2020.10.25 12:00 | YONHAP

  • 리츠협회, '공모상장리츠 투자자를 위한 컨퍼런스' 개최

    ... 도움이 될 주요 정보들을 소개한다. 컨퍼런스는 조만 교수(KDI국제정책대학원)의 기조연설로 시작한다.장기투자자가 리츠를 활용할 수 있는 방안 및 은퇴소득자들의 리츠 포함 포트폴리오 구상 방안 등에 관한 내용을 주제로 최자령 전무(노무라종합연구소)와 김필규 선임연구위원(자본시장연구원)이 발제한다. 발제 후에는 발제 내용 및 상장리츠 투자에 관한 여러 가지 현안들을 대상으로 참가자들과 함께 토론과 질의응답이 진행된다. 김재정 한국리츠협회 제도개선위원장(전 국토교통부 ...

    한국경제 | 2020.10.21 13:38 | 김진수

  • thumbnail
    롯데 `3세 경영` 착수?…신동빈 회장 장남, 日 롯데서 근무 중

    ... 신유열(34) 씨가 최근 일본 롯데 계열사에 입사했다. 재계 관계자는 신 씨는 최근 일본 롯데 계열사에서 근무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신 씨는 일본 게이오대학교를 졸업하고 미국 컬럼비아대에서 경영학석사(MBA)를 밟았으며 노무라증권 싱가포르 지점 등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롯데도 3세 경영 체제 준비에 들어간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신 씨는 노무라증권 런던지점과 일본 롯데상사를 거쳐 1990년 호남석유화학(현 롯데케미칼)에 ...

    한국경제TV | 2020.10.20 1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