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8,2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헝다 파산, 한국만 유독 중국발 금융위기 우려 실제로 발생하면 우리 경제와 증시는? [한상춘의 지금 세계는]

    ... 비용 전가→글로벌 금융위기 -헝다 그룹 사태 시작됐던 3분기 성장률 4.9% -월가 예상치 5.2%보다 하회, 부진하다는 평가 -4분기 성장률, 극단적으로 “0%대가 나올 것” -내년 성장률, 4% 초반(노무라)∼5% 중반(IMF) Q. 어떻게 해석해야 합니까? 내년 중국의 성장률이 노무라의 예측대로 최악의 경우 4% 초반까지 나온다면 일부 비관론대로 금융위기를 우려할 만큼 수준입니까? -예상치 기준, 어떤 것으로 판단하느냐 중요 -부진하다는 ...

    한국경제TV | 2021.12.09 09:25

  • thumbnail
    "중국 경제 '불안정 위험' 부각…규제→성장 정책전환 전망"

    ... 부동산 시장의 장기적인 침체가 중국 경제 성장의 발목을 잡을 수 있다고 본다"며 "내년 경제 성장 둔화가 예상보다 악화할 경우 중국 당국이 금융과 재정 정책을 확대하고 인프라 지출로 회귀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며 전했다. 노무라 증권은 전날 보고서에서 중국의 은행 지급준비율 인하가 성장 둔화에 별 영향을 끼치지 못할 것이라고 봤다. 그러면서 부동산 시장 규제·수출 둔화와 함께 베이징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공장 폐쇄와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중국의 경제 성장은 ...

    한국경제 | 2021.12.08 14:30 | YONHAP

  • thumbnail
    인플레에 오미크론 리스크도 '부각'…1월 인상에 힘 실린다

    ... 올해 소비자물가 전망치를 2.1%에서 2.3%로 변경했지만, 급격한 물가 상승에 전망을 다시 수정했다. 물가가 예상보다 높은 수준을 이어가면서 내년 1~2월 추가로 기준금리가 인상될 것이라는 관측에 힘이 실리고 있다. 최근 노무라는 보고서를 통해 가파른 물가 상승세가 이어지면 한은의 금리 인상 시계가 빨라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노무라는 "현재 한국은행은 금리 인상을 정당화하기 위해 인플레이션에 의존하고 있다"면서 "물가상승률은 내년 1월 ...

    한국경제 | 2021.12.06 09:18 | 고은빛

  • thumbnail
    중국경제의 다섯가지 딜레마…"내년엔 규제보단 성장에 방점"

    ... 때문에 전력난은 언제든지 일어날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중국 안신증권의 가오샤원 선임 이코노미스트는 "새로운 에너지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전통적인 에너지의 생산 능력을 충분하게 확보하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노무라증권도 최근 보고서에서 겨울철 중국의 전력난이 재연될 수 있으며, 이에 따라 내년 2월 4∼20일 베이징 동계올림픽 기간 중국의 광범위한 지역에서 공장 가동이 중단될 가능성이 있다고 예상한 바 있다. 넷째, 부동산 시장을 비롯한 ...

    한국경제 | 2021.11.29 11:34 | YONHAP

  • thumbnail
    마스턴투자운용, 경영진 대상 ESG 교육 진행

    ... 실무자 대상으로도 다양한 형태의 ESG 교육을 진행해 'ESG 내재화'에 속도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마스턴투자운용은 지난 6월 이사회 직속으로 ESG위원회를 신설하고, 부동산 책임투자 전문가인 민성훈 수원대학교 건축도시부동산학부 교수를 위원장으로 선임했다. 민 교수는 알파에셋자산운용 이사, 노무라이화자산운용 투자본부장(상무) 등 현장 실무 경험도 갖추고 있다. 신민경 한경닷컴 기자 radi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1.29 10:55 | 신민경

  • thumbnail
    일본프로야구 우승 감독 다카쓰가 전한 긍정의 힘

    ... 유니폼을 입었고 2020년 마침내 지휘봉을 잡아 2년 만에 팀을 센트럴리그·일본시리즈 우승으로 이끌었다. 다카쓰 감독은 먼저 사령탑에 오른 후 선수들에게 절대 부정적인 얘기를 하지 않고 긍정적인 말을 하려고 노력했다고 썼다. 노무라 가쓰야 전 야쿠르트 감독에게 경험으로 배운 행동이었다. 노무라 전 감독은 선수 시절 다카쓰에게 세이브를 거뒀을 때만 '고마워. 생큐'라고 말을 건넸다고 한다. 다카쓰 감독은 그 말만으로도 열심히 던질 수 있었다고 회고했다. ...

    한국경제 | 2021.11.28 09:32 | YONHAP

  • 백신 뚫는 '뉴 변이' 공포…세계 증시 덮쳤다

    ... 전망했다. 이날 금과 채권 등 안전자산 가격은 모두 상승세를 보였다.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일본 엔화도 강세를 나타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날 금 현물 가격은 전날보다 0.5% 상승한 트로이온스당 1797.46달러에 거래됐다. 일본 노무라증권의 사와다 마키 연구원은 “유럽 각국이 코로나19 확진자 수 급증으로 봉쇄와 이동제한 조치를 부활한 가운데 새로운 변이 확산이 부정적 요소로 작용하고 있다”며 “세계 경제 회복을 둘러싼 불확실성을 ...

    한국경제 | 2021.11.26 19:35 | 안정락

  • thumbnail
    새 변이에 아시아 증시 '휘청'…日 닛케이 5개월만에 최대하락

    ... 발견됐다. 코로나19 백신들은 스파이크 단백질의 일부를 포착해 효과를 내는데, 새 변이는 기존 바이러스보다 돌연변이가 너무나 많아 기존 바이러스에 맞춰 개발된 현 백신이 새 변이에 전혀 효과가 없을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일본 노무라증권의 사와다 마키 연구원은 교도통신에 "유럽 각국이 확진자 수 급증으로 인해 봉쇄와 이동 제한 조치를 도입한 가운데 새 변이 바이러스 보도가 추가적인 부정적 요소로 작용, 세계 경제 회복을 둘러싼 불확실성을 한층 키웠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1.11.26 16:37 | YONHAP

  • thumbnail
    물가도 금리도 안 오른다…'인플레 쇼크' 비껴간 일본

    ... 생산과 임금의 성장 둔화를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많은 경제 전문가들은 이처럼 낮은 인플레와 저금리, 저성장이 반복되는 현상이 일본만의 독특한 것이라며 다른 나라들이 따라 할 만한 처방은 아니라고 지적했다. 기우치 다카히데 노무라종합연구소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좀처럼 가격을 바꾸지 않는 일본의 안정적 경영방식은 단기적인 충격을 완화하는 데는 효과적일지 몰라도 장기적으로는 경제 회복과 바람직한 산업구조 변화를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

    한국경제TV | 2021.11.26 08:03

  • thumbnail
    [이슈 In] 인플레 0%대·코로나 급감…세계가 놀란 '일본 불가사의'

    ... 성장 둔화를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많은 경제 전문가들은 이처럼 낮은 인플레와 저금리, 저성장이 반복되는 현상이 일본만의 독특한 것이라며 다른 나라들이 따라 할 만한 처방은 아니라고 지적했다. 기우치 다카히데(木內登英) 노무라종합연구소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좀처럼 가격을 바꾸지 않는 일본의 안정적 경영방식은 단기적인 충격을 완화하는 데는 효과적일지 몰라도 장기적으로는 경제 회복과 바람직한 산업구조 변화를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 한·미·유럽 코로나 ...

    한국경제 | 2021.11.26 05: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