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81-7990 / 8,3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외국증권사, 위탁매매 재미...순익 '짭짤' .. 94회계년도

    ... 외국증권사 국내지점들은 위탁매매 수수료수입 증가에 힘입어 당기순이익이 큰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지점별로는 뱅커스트러스트가 가장 많았고 메릴린치는 국내진출이후 3년연속 적자를 기록했다. 9일 증권감독원은 올4월부터 영업을 시작한 노무라 닛코증권을 제외한 11개 외국증권사 국내지점들의 94년4월-95년3월중 세전 당기순이익이 2백98억원에 달해 한해전보다 1백17.7%나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들 지점의 총수익도 8백96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67.2%의 신장세를 ...

    한국경제 | 1995.05.09 00:00

  • [사고] 한일 공동 자동차산업관련 국제세미나 개최..5월12일

    한국경제신문은 포스코경영연구소(POSRI),일본의 노무라종합연구소(NRI)와 공동으로 한일간 주요산업의 국제경쟁력을 비교하는 세미나를 앞으로 1년간 격월로 개최키로 하고 첫번째로 자동차산업에 관한 국제세미나를 오는 12일 열기로 했습니다. 한일 양국의 국제경쟁력과 상호협력방안등을 논의하게될 국제세미나는 멀티미디어 및 정보통신(7월),전자(9월),유통(11월)등 주요산업을 대상으로 내년3월까지 개최될 예정입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

    한국경제 | 1995.05.08 00:00

  • 4조 매입여력 증시안정 효과 .. 외국인한도확대 분석

    ... 투자자금만 하더라도 1조원수준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 선경증권의 이종윤이사는 "미국계 자금외에 최근 한국시장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는 일본계 자금도 눈여겨 보아야 할것"이라고 밝혔다. 국내에 지점을 낸 다이와증권이나 노무라 닛코증권등이 추진하는 신규 펀드설정이나 기존펀드증액분이 4조6천억원에 달하는데다 국내증권사들 이 일본계자금을 유치하기 위한 역외펀드만 해도 1조원을 넘을 것이라는 얘기다. 시기상으로도 작년말의 한도확대 당시와는 사뭇 다른 ...

    한국경제 | 1995.05.03 00:00

  • 일본 경단련 투자조사단 9일 내한 .. 전남서 활동

    ... ]일본경단련의 투자조사단이 오는9일부터 2박3일간 전라남도지역을 방문한다. 경단련의 투자조사단이 지역단위로 파견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경연부회장을 지낸 조규하 전남지사의 요청으로 방한하는 경단련조사단은 미나구치 고이치 노무라종합연구소이사회의장과 고야마 게이지로 경단련 전무를 단장과 부단장으로 미쓰비시화학을 비롯한 7개기업의 부장급이상 임직원및 경단련실무진 12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들조사단은 대불공단및 하남공단등을 방문해 투자환경을 시찰하는 한편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국내투신사,페소화폭락전후 외국인전용수익증권 무더기환매

    ... 본격적인 재환류조짐은 없다고 밝혔다. 투신사들은 이에따라 이들 환매된 외수증권들을 매각하기위한 협상을 최근 들어 본격추진하고 있다. 대한투신은 대한블루집인 인덱스트리스트(DBIT)6천만달러어치를 일본투자자 에게 매각키로 노무라증권회사와 협의중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에앞서 국민투신은 지난 3월하순 환매된 SAIT를 재매각하기위해 말레이 시아에 국민포트폴리그 인덱스펀드를 설립했다. 한편 외수증권들이 무더기로 환매되면서 국제금융시장에서의 시세도 크게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새한종금 설립주주 7개금융기관,공매주식지분 인수의사없어

    ... 40.55%)에 대한 인수의사를 설립주주들에게 타진한 결과 모두 인수의사 없음을 통보해왔다" 고 밝혔다. 새한종금의 매각지분을 사지 않겠다고 밝힌 새한종금의 공동설립자는 일본 흥업은행(5.11%)을 비롯,일본 장기신용은행(5.11%),노무라증권(1.54%),야마 이치증권(1.54%)등 일본의 4개 금융기관과 대우증권(4.97%)외환은행(3.76%) LG증권(3.73%)등 국내 3개 업체이다. 산업은행은 주주간 합의서에 따라 설립파트너들에게 인수 우선권 통보및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1면톱] 증시에 일본자금 몰려온다..노무라등 4억6천만불

    일본계 증권 투자자금이 대거 우리나라로 몰려온다. 한국에서 영업하고 있는 노무라(야촌)닛코(일흥)다이와(대화)등 3대 증권사가 계획중인 투자자금만도 4억6천만달러에 이르고있고 이중 절반정도는 오는 6월초부터 한국주식 매입에 투입될 예정이다. 일본계외에도 최근 동남아에서 활동하고있는 미국의 템플튼 그룹도 5백만달러의 펀드를 2개 설립해 이중 하나를 한국주식에 투자키로하고 연초 우리증시를 떠났던 조지소로스도 이달들어 주식매입을 재개하는등 ...

    한국경제 | 1995.04.26 00:00

  • "일본계 자금이 움직인다"..6월이후 본격투입전망

    ... 미국의 템플턴 투자그룹도 한국투자 전용펀드를 새로 설정하고있다. 국제금융시장에서의 달러 급락,엔고,일본및 동남아 증시의 상대적인 불안감이 자금의 이동을 촉진하고있는 것이다. 지난해의 다이와증권에 이어 이달초 일본최대 증권사인 노무라 증권과 닛코증권사의 한국지점이 영업을 시작한 것도 자금이동에 한몫을 하고 있다. 일본 증권회사들 사이에 경쟁체제가 구축된 것이 본국자금의 유치를 촉진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일본계 자금은 한국증시의 개방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기대와는 ...

    한국경제 | 1995.04.26 00:00

  • [일본기업의 도전] (20.끝) "엔고탈출" 생산기지 해외이전

    [[[ 본사 - 일본 노무라연구소 공동기획 ]]] 다마오 도요미쓰 최근 1달러당 80엔가까이 급상승한 엔화는 아시아각국에게 커다란 이점으로 작용하고 있다. 엔고로 인해 일본의 제품과 부품등의 현지조달화가 확산됨에 따라 아시아 각국에 직접투자가 확대되고 아시아각국의 대일수출경쟁력이 개선되게 된다. 일본은 자본및 기술집약도에 구애받지않고 특히 태국 인도네시아등 ASEAN (동남아국가연합)각국의 양산체제가 정비된 제품에 직접투자를 늘림에 ...

    한국경제 | 1995.04.24 00:00

  • 아시아 각국, 올 경제성장 전망치 잇따라 수정

    ... 풀이했다. 한국의 중앙은행인 한국은행은 최근 올해 경제성장률을 7.3%에서 8.2%로 상향조정했으며 홍콩 모건스탠리의 이코노미스트인 마이클 타일러 역시 한국의 올해 국내총생산(GDP)성장률을 7.5%에서 8.25%로 수정예측했다. 일 노무라종합연구소도 한국과 대만의 올해 경제성장률이 당초 예상보다 0.4%포인트씩 높은 7.5%, 6.4%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그러나 엔고로 인해 일본의 경제회복이 지체되고 있어 아시아각국 기업들의 대폭적인 일본시장 잠식은 어려울 ...

    한국경제 | 1995.04.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