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41-8150 / 8,2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본 대형 증권사들, 228개 법인에 손실 보전

    일본의 대형 증권사들은 지난 87년 10월 이후 2백28개 법인에 증권 투자로 입은 손실을 상습적으로 보전해주어 증권시장의 불신을 야기시킨 것으로 밝혀졌다. 일본증권업협회는 30일 노무라,다이와,야마이치,닛코등 4개 대형 증권사들이 지난 87년 10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모두 228개 법인과 3명의 개인에 대해 1천2백83억엔의 손실을 보전해 주었다고 발표했다. 손실보전 대상에는 히다치(일입)제작소,도요다자동차 등 대규모 상장 기업들을 ...

    한국경제 | 1991.07.30 00:00

  • 일본 또 대형금융사고...후지은행 2억엔 손실

    ... 것이라고 말했다. 후지은행의 부총재인 야마모토 요시로씨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이같은 사기행각에 연루된 행원들은 도쿄(동경)중심가의 아카사카지점과 히비야지점등에 근무하는 직원들이라고 밝혔다. 한편 일본 최대의 증권회사인 노무라(야촌)증권을 비롯, 니꼬증권, 다이와(대화)증권, 야마이치증권등 일본내 유수증권사들이 최근 특정고객들에게 불법적인 방법으로 투자손실을 보상해준 것으로 밝혀져 일본전역을 떠들석하게 하고 있는 일본의 주식스캔들은 또다른 6개 이상의 ...

    한국경제 | 1991.07.26 00:00

  • 일본 노무라증권 회장/부회장 사임

    일부 대형 고객들에 대해 은밀히 투자 손실을 보전해준 사실로 인해 일본 증권가에 일대 파문을 일으킨 노무라증권의 다부치 세츠야회장은 22일 기자회견을 통해 회장직을 사임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스캔들과 관련해 사장직을 포기한 다부치 요시히사부회장도 현직을 떠나 다부치 세츠야씨와 함께 고문 역할만을 맡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1.07.22 00:00

  • 일본 중소 증권사들도 일부고객에 배상액 지급

    30개이상의 일본 중소 증권회사들이 증시에서 손실을 본 일부고객들에게 약 2백억엔을 배상한 것으로 대장성 소식통들이 20일 밝힘으로써 일본의 증권스캔들이 더욱 확대되고 있다. 이같은 사실은 최근 노무라(야촌) 다이와(대화) 닛코(일흥) 야마이치(산일)증권등 일본의 4대 증권회사가 일부 고객들에게 1천2백45억엔을 배상한 것으로 밝혀진데 뒤이어 드러났다. 새로 배상 사실이 밝혀진 중소 증권사중에서는 신니혼(신일본)증권이 약 1백40억엔으로 ...

    한국경제 | 1991.07.22 00:00

  • 신용공여규모 격감...일주일새 560억 줄어

    ... 수 있다고 말하고 해외에서의 자금조달 필요성이 점점 커지고 있는 한 국기업이 차입비용을 최대한 줄일 수 있도록 한국의 금융기관들은 스와프, 옵션 등의 신상품 개발에 적극 힘써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도꾸다 히로미 일본 노무라종합연구소이사장은 "국제화시대에 대응한 증권산업의 추진방향"이란 주제발표에서 90년대들어 국제금융의 방식은 은행으로부터의 차입이 아닌 유가증권의 발행을 통한 금융의 증권화 추세로 나가고 있다고 전제, 증권산업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

    한국경제 | 1991.06.25 00:00

  • 미/일 증시 주가 급락...미달러화도 약세

    일본 도쿄 주식시장이 24일 불법 고객유치 파문등으로 노무라, 니코 양대증권사 사장이 사임을 발표한데 영향을 받아 큰폭의 하락세를 보인데 이어 이날 미뉴욕증시도 최근 3개월이래 최대의 낙폭을 기록했다 미다우존스 지수는 이날 2천9백13.01포인트에 폐장,전일 종가 대비 52.55포인트 (1.8%)나 떨어져 지난 3월19일 62.13포인트가 떨어진 이래 3개월여만에 최대의 낙폭을 보였다. 거래량도 지난주 종장인 21일의 1억9천3백10만주보다 ...

    한국경제 | 1991.06.25 00:00

  • 일본 노무라증권 사장, 사임 발표

    세계 최대의 증권회사인 일본의 노무라증권의 다부치 요시히사 사장은 자신의 회사가 폭력조직의 전두목에게 대출을 해주고 또 일부 고객들에게 투자손실을 보상해 주었다는 언론보도와 관련, 24일 사임한다고 발표했다. 다부치 사장은 기자회견을 통해 자신이 25일부로 사장직에서 물러나며 후임에는 사카마키 히데오 부사장이 임명됐다고 밝히면서"대중들에게 증권시장의 신뢰성과 공명성에 대한 큰 불신을 가져다주었다는 사실을 심각하게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1991.06.24 00:00

  • 3월중 미무역적자, 8년만에 최저치기록

    ... 일부 경제학자들은 미국의 수출이 지난 10월의 기록적인 수치에서 맴돌 고 있기 때문에 지난 6개월동안의 수출은 사실상 제로 성장을 면치 못했다고 강조함 으로써 그렇게 낙관적인 견해만을 피력하지 않았다. 뉴욕 주재 일본 노무라증권사 소속 수석 경제학자인 데이빗 레슬러씨는"주요 교 역국들의 경제가 침체를 보이고 있는 한 우리도 급격한 수출 증가를 이룰 수 없다" 며"미행정부는 수출 증가에 관한 잘못된 견해를 갖고 있다"고 지적했다. 미국은 지난 83년 ...

    한국경제 | 1991.05.18 00:00

  • 삼보컴퓨터, 내달 해외 CB 3천만달러 발행

    삼보컴퓨터가 내달중 3천만달러 규모의 해외전환사채(CB)를 발행할 계획이다. 18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일본의 노무라증권사가 대표주간사를 맡게 될 이번 전환사채는 만기 15년, 연리 3.5-3.75%, 전환프리미엄 20-25%의 조건으로 발행되며 발행후 9개월부터 만기 1개월전까지 주식전환을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삼보컴퓨터는 내달 중순께 홍콩, 취리히, 런던, 프랑크푸르트 등지에서 투자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1.04.18 00:00

  • 중국, 세계 제 2위 대미무역 흑자국으로 부상

    중국이 일본에 이어 세계 제 2위의 대미 무역흑자국으로 부상했다고 일본의 노무라연구소가 최근 밝혔다. 노무라연구소는 중국남부 연해지역에 진출한 홍콩 대만기업들의 활발한 수출활동에 힘입어 중국은 한국 독일 캐나다를 제치고 세계 제 2위의 대미 무역흑자폭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지난해 중국의 대미 수출액은 전년보다 27%나 급증한 1백 52억달러, 수입은 오히려 16.5%가 줄어든 48억달러에 그쳤다. 이로써 작년 중국의 대미무역흑자액은 1백 ...

    한국경제 | 1991.04.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