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8,3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월가 마진콜 사태' 한국계 투자가 빌 황 체포…"최대 20년형"(종합2보)

    ... 주를 벗어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지난해 발생한 마진콜 사태로 아케고스와 거래한 국제 금융회사들의 손실액은 100억 달러가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크레디트 스위스의 손실 규모는 55억 달러(약 7조 원)에 달하고, 미국의 투자은행 모건스탠리의 손실액은 9억1천100만 달러(약 1조1천억 원)로 확인됐다. 이와 함께 일본의 노무라증권은 아케고스 때문에 발생한 손실 규모가 28억5천만 달러(약 3조6천억 원)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4.28 06:20 | YONHAP

  • thumbnail
    '월가 마진콜 사태' 한국계 투자가 빌 황 체포…"최대 20년형"(종합)

    ... 법원은 이날 황씨에게 보석을 허가했다. 지난해 발생한 마진콜 사태로 아케고스와 거래한 국제 금융회사들의 손실액은 100억 달러가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크레디트 스위스의 손실 규모는 55억 달러(약 7조 원)에 달하고, 미국의 투자은행 모건스탠리의 손실액은 9억1천100만 달러(약 1조1천억 원)로 확인됐다. 이와 함께 일본의 노무라증권은 아케고스 때문에 발생한 손실 규모가 28억5천만 달러(약 3조6천억 원)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4.28 04:35 | YONHAP

  • thumbnail
    한국계 미국인 투자자 빌 황, 사기 혐의로 피소…"12조 손실"

    ... 블록딜 여파로 주가가 폭락하며 더 큰 손실을 입었다. 아케고스에 차입해 준 국제 금융사 중 크레디트스위스는 가장 큰 타격을 입었다. 손실규모가 55억달러(약 7조원)에 달했다. 모건스탠리의 피해액은 약 9억달러(약 1조원)였다. 노무라증권, UBS 등도 피해를 입었다. 미국 뉴욕남부지검은 둘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도 고발했다. 게리 겐슬러 SEC 의장은 “지난해 벌어진 아케로스 사태는 한 기업이 투자자와 시장 참여자에게 광범위한 피해를 입힐 ...

    한국경제 | 2022.04.27 22:44 | 오현우

  • thumbnail
    한국계 미국인 투자자 빌 황, 사기 혐의로 피소

    ... 국제 금융회사 중 크레디트 스위스는 아케고스와의 거래 때문에 가장 큰 타격을 입었다. 손실 규모가 55억 달러(약 7조원)에 달한다. 미국의 투자은행 모건스탠리의 손실액은 9억 1100만 달러(1조 1000억원)로 확인됐다. 일본의 노무라증권은 아케고스 때문에 발생한 손실 규모가 28억 5000만 달러(3조 6000억 원)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WSJ은 국제 금융회사들이 아케고스와의 계약으로 발생한 총 손실액은 100억 달러가 넘는다고 전했다. 강현철 객원기자 ...

    한국경제 | 2022.04.27 22:30 | 강현철

  • thumbnail
    美, 국제금융회사에 12조원 손실 안긴 한국계 투자자 빌 황 기소

    ... 크레디트 스위스는 아케고스와의 거래 때문에 가장 큰 타격을 입었다. 손실 규모가 55억 달러(약 7조 원)에 달한다. 미국의 투자은행 모건스탠리의 손실액은 9억1천100만 달러(약 1조1천억 원)로 확인됐다. 이와 함께 일본의 노무라증권은 아케고스 때문에 발생한 손실 규모가 28억5천만 달러(약 3조6천억 원)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WSJ은 국제 금융회사들이 아케고스와의 계약으로 발생한 총 손실액은 100억 달러가 넘는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4.27 22:07 | YONHAP

  • thumbnail
    테슬라, 10% 급락 … 트위터 인수 '후폭풍' [글로벌이슈]

    ... 9개의 투자은행들이 중국의 경제 전망을 우려하는 발언을 내놨습니다. CNBC가 집계한 9개 투자은행이 산정한 중국의 경제 성장 전망치의 평균은 4.5%였는데, 이는 중국 당국의 목표치인 5.5%를 크게 밑도는 수치입니다. 일본의 노무라가 이전의 예상치인 4.3%에서 3.9%까지, 가장 큰 폭으로 낮췄습니다. 중국의 폐쇄 조치가 수요와 공급에 모두 악재로 작용할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큰 항구 도시 중 하나인 상하이가 봉쇄된 것도 심각한 문제였지만 ...

    한국경제TV | 2022.04.27 08:13

  • thumbnail
    시진핑 "올해 성장률, 미국 제쳐야" 특별지시

    ... 낮췄다. 문제는 중국도 5.5%라는 성장률 목표를 달성하기 힘들어 보인다는 것이다. 최근 국제통화기금(IMF)은 중국의 성장률 전망치를 기존의 4.8%에서 4.4%로 내렸다. 3%대로 주저앉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노무라증권은 기존의 4.3%에서 3.9%로 낮췄다. 특히 중국은 '제로 코로나' 정책을 고수하는 탓에 최근 금융과 물류 허브인 상하이가 장기 봉쇄되면서 경제적 충격이 예상되는 상황이다. 중국의 수도 베이징의 봉쇄 가능성도 확산하고 있고, ...

    한국경제TV | 2022.04.27 06:52

  • thumbnail
    집권연장 앞둔 시진핑의 특별지시…"올해 성장률, 미국 제쳐야"

    ... 낮췄다. 문제는 중국도 5.5%라는 성장률 목표를 달성하기 힘들어 보인다는 것이다. 최근 국제통화기금(IMF)은 중국의 성장률 전망치를 기존의 4.8%에서 4.4%로 내렸다. 3%대로 주저앉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노무라증권은 기존의 4.3%에서 3.9%로 낮췄다. 특히 중국은 '제로 코로나' 정책을 고수하는 탓에 최근 금융과 물류 허브인 상하이가 장기 봉쇄되면서 경제적 충격이 예상되는 상황이다. 중국의 수도 베이징의 봉쇄 가능성도 확산하고 있고, ...

    한국경제 | 2022.04.26 23:51 | YONHAP

  • 시진핑의 굴욕…올해 中성장률 전망 3%대까지 나왔다

    ...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잇따라 하향 조정했다. 미국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9개 금융회사가 예측한 올해 중국 성장률 전망치는 연 평균 4.5%로, 중국 당국의 목표인 연 5.5%를 크게 밑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일본 노무라는 당초 연 4.3%에서 연 3.9%로 하향 조정해 가장 낮은 수치를 제시했다. 일본 투자은행의 이코노미스트 팅루는 “중국 제로코로나 정책이 봉쇄되는 도시를 중심으로 경제 전반에 커다란 공급 쇼크를 야기할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22.04.26 18:43 | 조영선

  • thumbnail
    [상하이 봉쇄 한달] ② 5.5% 경제 성장은 잊어라

    '경제수도' 봉쇄 장기화에 팬데믹 후 최대 피해 돈 푸는 데도 한계…외환·금융시장 불안 "제로 코로나 정책의 조정 여부가 향후 수개월간 (중국) 경제 회복의 관건이 될 것이다. " 루팅 노무라증권 수석 이코노미스트가 최근 보고서에서 중국의 추가 경기 부양 정책이 나와도 큰 도움이 되기 어려울 것이라면서 내린 진단이다. 2020년 우한 사태 때를 이미 넘어선 최악의 코로나19 감염 파도가 중국을 덮쳤다. 이제는 부동산 침체도, 우크라이나 ...

    한국경제 | 2022.04.26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