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8,2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 기업실적 정점 지났다…경기 침체 우려커지나? [강영연의 뉴욕나우]

    글로벌 시장에서 통하는 투자법을 알려드리는 뉴욕나우. 오늘은 케니 리 노무라 이코노미스트와 현재 시장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인플레이션, 공급망 혼란, 금리 상승 등에 대한 이야기 들어봤습니다. 리 이코노미스트는 경제팀에서 미국 경제정책, 시장 등 거시정책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공급망 혼란이 지속되는 가운데서 기업들의 실적이 유지될 수 있을까요. 기업들의 실적이 받쳐주지 않는 상황에서 미국 시장은 추세적 상승을 이어갈 ...

    한국경제 | 2021.10.12 12:00 | 강영연

  • thumbnail
    인플레 공포…주요국 내년 성장률 전망 줄하향

    ... 코로나19 유행 이전 수준을 회복하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했다. 반도체 수급도 내년 상반기까지는 개선되기 어려워 공급 감소발 물가 상승을 부채질할 것으로 우려했다. 중국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도 잇따라 하향 조정되고 있다. 최근 일본 노무라증권이 종전 8.2%에서 7.7%로 낮췄고, 글로벌 신용평가사인 피치도 8.5%에서 8.1%로 하향 조정했다. 골드만삭스는 8.2%에서 7.8%로 끌어내렸다. 전력난으로 생산이 차질을 빚는 가운데 물가 급등이 우려된다는 이유에서다. 중국에서는 ...

    한국경제 | 2021.10.11 18:05 | 노경목

  • "촛불 켜놓고 장사, 북한인 줄"…최악의 전력난에 中경제 '초비상'

    ... 악재가 추가돼 회복 동력은 더욱 약화됐다. 세계 주요 투자은행(IB)들이 최근 중국의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하향 조정하고 나선 이유다. 골드만삭스는 올해 중국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8.2%에서 7.8%로 수정했다. 일본 노무라증권도 8.2%에서 7.7%로 내렸다. 물론 7%대 성장률은 객관적으로는 여전히 높은 수치다. 그러나 지난해 중국의 경제 성장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44년 만의 최저치인 2.2%를 기록한 점을 고려해야 ...

    한국경제 | 2021.10.10 22:30 | 신현아

  • thumbnail
    "북한 아닙니다"...中전력난 `일파만파`

    ... 있었는데 전력 대란 사태라는 대형 악재까지 더해진 상황이다. 세계 주요 투자은행(IB)들은 최근 중국의 경제 성장 눈높이를 낮추고 있다. 골드만삭스 올해 중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8.2%에서 7.8%로 하향 조정했고, 일본 노무라증권도 8.2%이던 기존 전망을 7.7%로 수정했다. 7%대 성장률은 여전히 세계 다른 나라들과 비교해 절대적으로 높은 수준이기는 하다. 하지만 중국의 2020년 경제성장률은 코로나19 충격의 여파로 44년 만의 최저치인 2.2%를 ...

    한국경제TV | 2021.10.10 10:42

  • thumbnail
    "여기가 북한인가"…전기가 없어 식어가는 중국 경제

    ... 있었는데 전력 대란 사태라는 대형 악재까지 더해진 상황이다. 세계 주요 투자은행(IB)들은 최근 중국의 경제 성장 눈높이를 낮추고 있다. 골드만삭스 올해 중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8.2%에서 7.8%로 하향 조정했고, 일본 노무라증권도 8.2%이던 기존 전망을 7.7%로 수정했다. 7%대 성장률은 여전히 세계 다른 나라들과 비교해 절대적으로 높은 수준이기는 하다. 하지만 중국의 2020년 경제성장률은 코로나19 충격의 여파로 44년 만의 최저치인 2.2%를 ...

    한국경제 | 2021.10.10 10:30 | YONHAP

  • thumbnail
    중국 차이신 서비스업 PMI 53.4…한달 만에 경기확장 국면 회복

    ... 2월(35.7) 이후 19개월 만에 처음으로 50 밑으로 내려갔다. 지난 1분기 중국의 경제성장률은 기저효과에 힘입어 18.3%까지 올랐지만 2분기에는 7.9%로 낮아졌고 3분기와 4분기로 갈수록 분기 경제성장률이 더욱 낮아질 전망이다. 골드만삭스가 올해 중국의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8.2%에서 7.8%로, 일본 노무라증권이 8.2%에서 7.7%로 각각 하향 조정하는 등 주요 기관들도 중국 경제 성장 전망치를 잇따라 낮추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08 11:50 | YONHAP

  • thumbnail
    내년 가계 이자비용 66조…치솟는 금리 '회색 코뿔소'되나

    ...)은 백신 접종 속도가 더뎌지는 등의 이유로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이 당초 전망치(6%)를 밑돌 것으로 전망했다. 최악의 전력난을 겪는 중국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도 줄줄이 하향조정되고 있다. 골드만삭스가 8.2%에서 7.8%, 노무라증권은 8.2%에서 7.7%로 각각 내렸다. 침체의 그림자는 한국에서도 포착된다. 8월 전산업과 서비스업 생산이 전달과 비교해 각각 0.2%, 0.6% 하락하는 등 주요 경기지표가 흔들리고 있다. 한국개발연구원(KDI)은 이날 ...

    한국경제 | 2021.10.07 17:22 | 김익환

  • thumbnail
    '빚으로 지은 집' 무너지나…'66조 이자폭탄' 경고음 커진다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국제통화기금(IMF)은 백신 접종 속도가 더뎌지면서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이 당초 전망치(6%)를 밑돌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악의 전력난을 겪는 중국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도 줄줄이 하향조정되고 있다. 골드만삭스가 8.2%에서 7.8%, 노무라 증권은 8.2%에서 7.7%로 각각 내렸다. 침체의 그림자는 한국에서도 포착된다. 8월 전산업과 서비스업 생산이 전달과 비교해 각각 0.2%, 0.6% 하락하는 등 주요 경기지표가 흔들리고 있다. 한국개발연구원(KDI)은 이날 ...

    한국경제 | 2021.10.07 16:04 | 김익환

  • thumbnail
    오징어게임 열풍 덕? 국내 OTT 티빙, 투자 유치 나섰다 [마켓인사이트]

    ...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토종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회사인 티빙이 투자 유치에 나선다. 기업가치로는 최대 2조원이 거론된다. 6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티빙은 노무라증권을 주관사로 선정하고 자본확충을 받기 위해 투자자를 물색하고 있다. 국내외 복수의 사모펀드(PEF) 운용사를 대상으로 투자 의사를 묻는 단계다. 투자 후 기업가치(Post-Value)는 1조5000억원에서 최대 2조원까지 인정받을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10.07 10:06 | 김종우

  • thumbnail
    혹독한 겨울이 온다…에너지 대란에 몸살 앓는 지구촌

    ... 수입량을 급격히 늘리면서 국제 석탄 가격이 크게 오르자 석탄 수입을 중단할 수밖에 없었고 이 때문에 위기가 가중됐다. 인도가 직면한 전력난은 대규모 정전 사태와 전기료 상승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FT는 전망했다. 오로딥 난디 노무라증권 인도 이코노미스트는 "인도의 전력 부문은 일종의 '퍼펙트 스톰'에 직면해 있다"며 "수요는 높은 상황이지만 인도산 석탄의 공급은 충분치 않고, 그렇다고 수입산 석탄을 비축해놓지도 않은 상태"라고 말했다. 주요 발전 연료인 천연가스의 ...

    한국경제 | 2021.10.06 05: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