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67,1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이젠 언론개혁"…野 "유시민·김어준 '가짜뉴스'는 외면?" 비판

    ... 의원은 "상당한 논의가 필요한 사항"이라고 설명했다. 정치권 일각에선 민주당이 그동안 여권 인사들 중심으로 생산됐던 가짜뉴스들은 외면하고 언론 압박을 위한 무리한 입법을 시도하고 있다는 비판도 나온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본인과 재단의 계좌를 검찰이 들여다봤다는 의혹을 제기했었지만 1년 만에 "사실이 아니었다"며 고개를 숙였다. 방송인 김어준 씨는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기자회견 '배후설'을 주장하는 등 ...

    한국경제 | 2021.02.10 09:22 | 조준혁

  • thumbnail
    이재명 "민주당 없으면 나도 없다"…탈당 가능성 일축

    ... 페이스북을 통해 "민주당이 없으면 이재명도 없다. 이재명의 염원도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민주당은 이 땅의 민주주의와 평과 그리고 더불어 사는 사회를 위해 뚜벅뚜벅 걸어온 정당이다.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님 두 거인께서 혼신을 다해 가꾸어 온 정당이자, 촛불혁명을 거쳐 문재인 대통령님을 탄생시키고 뿌리깊은 기득권 적폐세력에 맞서온 정당"이라고 말했다. 또 "실수도 있었고 국민의 엄중한 회초리를 맞을 때도 있었다. ...

    한국경제 | 2021.02.09 18:23 | 이보배

  • 중장기전략위원회, 민간자문기구로

    ...rsquo;에서 ‘자문기구’로 낮아진 것이다. 기존에는 분기 개최가 원칙이던 회의 횟수도 반기별 개최로 바뀌었다. 과거 정부는 미래 흐름을 예측하고 국가 장기전략을 수립하려는 노력을 꾸준히 기울여왔다. 노무현 정부는 2030년까지의 장기 성장·복지 전략을 담은 ‘비전 2030’을 발표했다. 이명박 정부는 중장기전략위원회를 설립했고 박근혜 정부도 최경환 전 경제부총리가 2014년 중장기전략위원회를 재가동했다. ...

    한국경제 | 2021.02.09 17:48 | 구은서

  • thumbnail
    [송종현의 논점과 관점] '집값, 될 대로 돼라'는 文정부

    ... 지은 지 30년이 됐는데 끄떡없고, 이명박 정부는 관급공사에서 원가를 하도 후려쳐 민간 건설사들이 지금도 고개를 절레절레하는 게 실상인데 말이다. '정치적 부담'에 공급결단 회피 문재인 정부와 가장 닮은꼴로 평가받는 노무현 정부도 이들과 다르지 않다. ‘세금 폭탄’, 분양권 전매제한 같은 수요 억제책이 주로 조명받지만 판교·동탄 등 2기 신도시 12곳이 ‘노무현 작품’이라는 점을 잊어선 안 된다. ...

    한국경제 | 2021.02.09 17:44 | 송종현

  • thumbnail
    "민주당 없으면 이재명도 없어" 연일 탈당설 선 긋기

    ... 탈당은 없다"며 일각에서 제기된 더불어민주당 탈당설에 재차 선을 그었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그 눈물겨운 헌신을 배신하는 탈당이란, 저로서는 상상할 수 없는 일"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우리 민주당은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님 두 거인께서 혼신을 다해 가꾸어 온 정당이자, 촛불혁명을 거쳐 문재인 대통령님을 탄생시키고 뿌리 깊은 기득권 적폐 세력에 맞선 정당"이라며 "선거 때나 그렇지 않을 때나, 당이 잘할 때나 못할 때나, 그래도 우리가 지켜야 할 ...

    한국경제 | 2021.02.09 17:35 | YONHAP

  • 朴 '방송 노출 주력'…禹 '집토끼 잡기'

    ... ‘김대중 정신’을 끝까지 지키고, 내일을 꿈꾸는 서울을 만들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글을 썼다. 민주당의 전통적인 지지층의 마음을 얻기 위한 선거 전략이라는 분석이다. 지난 4일에는 당시 생일을 맞은 고 노무현 대통령의 부인인 권양숙 여사에게 문안 전화를 한 사실을 공개하기도 했다. 우 의원은 오후엔 전국자치단체 공무직본부 서울지역지부와 정책협약식을 맺었다. 박 전 장관과는 달리 언론 출연 비중을 높이기보다 전통 지지층 공략에 힘을 주는 ...

    한국경제 | 2021.02.09 17:31 | 이동훈

  • thumbnail
    조은희 "나경원, '박원순 고문' 출신 진대제 영입 염려된다"

    ... 건립 등 정보기술(IT)과 4차산업 관련 공약 추진을 도울 예정이다. 진대제 전 장관은 삼성전자에서 세계 최초 64메가 D램, 128메가 D램, 1기가 D램을 잇달아 개발하며 '삼성 반도체 신화'의 주역으로 이름을 알렸다. 노무현 정부에서 정보통신부 장관을 지냈다. 2006년에는 열린우리당 소속으로 경기지사 선거에 출마했다가 당시 한나라당 김문수 후보에게 패한 바 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09 13:15 | 조준혁

  • thumbnail
    김태년 "가덕도, 불가역적 국책사업"…26일 처리예고

    ...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26일 2월 임시국회 마지막 본회의에서 가덕도신공항특별법을 처리하겠다고 예고했다. 김 원내대표는 9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원내대표단-부산시당 연석회의에서 "가덕도 신공항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유업이며 민주당의 일관된 약속"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민의힘은 이명박 박근혜 9년간 동남권 관문공항 사업에 갈팡질팡하면서 부산시민의 꿈과 미래를 방해했다"며 "민주당은 우리 부산시민에게 희망 고문이 되지 않도록 ...

    한국경제 | 2021.02.09 11:54 | YONHAP

  • thumbnail
    김진애, 서울시장 후보 선출…완주시 김의겸 '국회 입성'

    ... 인터뷰, 어떤 토론도 마다하지 않겠다. 모든 언론 방송 미디어는 열린민주당 김진애 서울시장 후보에게 부디 공정한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김진애 후보는 "정치란 '변화에 대한 희망'이다. 제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님에게서 배운 가장 큰 깨달음"이라며 "고 노무현 전 대통령님이 그리하셨던 것처럼 제가 앞서 변화에 대한 희망을 우뚝 세우겠다. 서울시장 선거에서 승리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거품에 ...

    한국경제 | 2021.02.09 11:25 | 조준혁

  • thumbnail
    주호영 "김명수, '사자 몸속 벌레' 되지 말고 물러나라"

    ... "법원은 3년이 지나면 교체가 인사 원칙임에도 6년간 한 법원에 있는 판사가 있는가 하면, 권력의 심기를 거스른 판결을 한 판사는 다 쫓아내 버렸다"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2018년 헌법재판관 후보자로 김 대법원장이 노무현 정부 청와대에서 일한 이석태 변호사를, 더불어민주당이 김 대법원장이 회장으로 있던 국제인권법연구회 간사를 지낸 김기영 부장판사를 각각 지명한 것을 놓고도 "서로 내통해서 맞바꿨다는 의심을 가질 수밖에 없다"며 지명 경위를 밝히라고 요구했다. ...

    한국경제 | 2021.02.09 10: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