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68,1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명예훼손' 최강욱 재판에 이동재 前기자 증인 출석

    ...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글에서 "이 전 기자가 이철 전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대표에게 '눈 딱 감고 유시민에게 돈을 건넸다고 해라', '유시민의 집과 가족을 털고 (유시민이) 이사장을 맡은 노무현재단도 압수수색 한다'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당시 이 전 기자는 한동훈 검사장과 공모해 이 전 대표에게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등 정치권 인사의 비리 정보를 제보하라고 강요했다는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을 받고 있었다. 이후 ...

    한국경제 | 2021.07.18 06:30 | YONHAP

  • thumbnail
    한명숙 "조국 사태, 윤석열 검찰의 무자비한 도륙"

    ... 남의 일 같지 않게 아프게 목도했다"며 "어떻게 검찰 지휘권을 가진 상관을, 온 가족을 볼모로 이토록 무자비하게 도륙할 수 있는가"라고 했다. 한편, 한 전 총리는 2007년 국무총리직에서 물러난 직후 대선출마를 결심한 것은 노무현 대통령의 수차례 권유에 따른 것이라며 "내가 내세웠던 '세상을 바꾸는 부드러운 힘'을 노 대통령이 인정해 준 셈"이라고 썼다. 문재인 대통령에 대해서는 "항상 최선을 다하는 분, 진심 그 자체"라고 호평했다. 대선 경선을 치르는 여권을 ...

    한국경제 | 2021.07.18 06:20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박정희 찬양하던 분"…이낙연 "터무니없는 왜곡"(종합)

    ... 전 대표는 김 지사가 추진한 해당 기념사업회에 고 이희호 여사 등과 이름을 올린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지사는 이날 유튜브 시사타파TV에서 '김빠진 사이다' 지적을 받았던 것과 관련, 마지막 TV토론 전날 유시민 전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만나 비책을 조언 받았다고 소개했다. 이 지사는 "유 전 이사장이 안아픈척 하지 말고, 때리면 아프다고 하라고 했다. 그래서 반격은 못해도 아픈 척 해주니 자연스러워졌다"고 말했다. 중도 표심잡기엔 이 전 대표가 낫다는 ...

    한국경제 | 2021.07.17 21:10 | YONHAP

  • thumbnail
    추미애 "검·언의 재판방해"…한동훈 "허황된 소리"(종합)

    ... 밝혀진 사실들을 의도적으로 무시하고 딴 세상 사람처럼 말하기 때문"이라고 썼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단독 홍창우 부장판사는 전날 강요미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 전 기자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이 전 기자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비위정보 취재를 위해 재소자에게 압박성 편지를 보낸 혐의는 무죄로 봤지만, 취재윤리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사건 수사는 민언련의 고발로 시작돼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권 발동, 한 검사장에 대한 독직폭행 등으로 ...

    한국경제 | 2021.07.17 20:21 | YONHAP

  • thumbnail
    채널A 기자 '무죄'…추미애 "검·언 재판 방해" vs 한동훈 "허황된 소리"

    ... 법무부 장관( 사진 )과 한동훈 검사장이 맞붙었다. 추 전 장관은 "처음부터 끝까지 검·언 유착"이라고 강조했고, 한 검사장은 "새로운 버전의 허황된 소리"라고 받아쳤다. 취재원에게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비롯한 여권 인사들의 비리 정보를 알려달라고 강요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동재 전 채널A 기자는 지난 16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이와 관련 추 전 장관은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채널A ...

    한국경제 | 2021.07.17 17:03 | 이보배

  • thumbnail
    민언련 "검언유착 무죄 예견" vs 한동훈 "공모 밝혀야"

    ... 담당하면서 정권 관련자들과 어떤 공모와 협력을 했는지 이제 밝혀야 한다"고 맞섰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단독 홍창우 부장판사는 전날 강요미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 전 기자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이 전 기자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비위 정보 취재를 위해 재소자에게 압박성 편지를 보낸 혐의는 무죄로 봤지만 취재윤리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이 사건 수사는 민언련의 고발로 시작돼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권 발동, 한 검사장에 대한 독직폭행 등으로 ...

    한국경제 | 2021.07.17 12:55 | YONHAP

  • thumbnail
    임기말 文 역대급 지지율에…與주자들 친문 적통 경쟁(종합)

    ... 안 맞는 것 아닌가 생각한다"며 "적통 논쟁을 보면 좀 서글프다"고 말했다. 이에 정 후보는 SNS에서 "적통 얘기하는데 웬 혈통? 소매 걷고 혈액검사 하자고 '버럭' 하실까봐 긴장했다"며 "정체성과 역사성 얘기다. 김대중·노무현·문재인의 가치와 정신을 부인하자는 건 아니겠지요"라고 반박했다. 신경전이 이어지는 가운데 한 언론에서는 현직 경기도 공직유관단체 임원이 만든 단체 SNS 방에서 이낙연 후보 등을 향한 네거티브 게시물 등을 공유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

    한국경제 | 2021.07.16 22:39 | YONHAP

  • thumbnail
    법원, "제보자X의 함정" 이동재 주장 인정(종합)

    ... 공소장에 나오는 강요행위 8건 가운데 하나다. 검찰은 이 전 기자의 행동이 검찰 고위층과 연결된 사실을 내비치면서 지씨가 대리하는 이철 전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대표를 압박한 것이라고 주장해왔다. 이 전 기자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비리 정보를 진술하지 않으면 더 무거운 처벌을 받게 하겠다는 의사를 드러냈으며, 이는 형법상 강요에 해당한다는 것이 검찰의 주장이었다. 하지만 재판부는 "피고인 이동재는 검찰 고위층과 연결돼 있고 선처해줄 수 있다는 ...

    한국경제 | 2021.07.16 19:42 | YONHAP

  • thumbnail
    野, 이동재 前기자 1심 무죄에 "검언유착 주장, 공허"

    ... 외침이었다고 비판했다. 황보승희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이 정권이 검찰 무력화와 정권에 대한 수사 방해의 빌미로 검언유착 의혹을 제기했지만, 이는 정권 보위를 정당화하기 위한 것임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이 전 기자는 취재원에게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비롯한 여권 인사의 비리를 알려달라고 강요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여권은 이 전 기자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최측근이었던 한동훈 당시 검사장과 공모해 신라젠 비리에 유시민 이사장이 연루된 것으로 옭아매려 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7.16 18:45 | YONHAP

  • 이동재 前 채널A 기자, 강요 미수 1심 무죄

    이동재 전 채널A 기자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이 전 기자는 취재원에게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비위 정보를 알려달라고 강요하다 미수에 그친 혐의로 기소됐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1단독 홍창우 부장판사는 16일 열린 선고기일에서 “검사들이 제출한 증거만으로는 강요죄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함께 기소된 후배 백모 기자 역시 무죄가 선고됐다. 이 전 기자는 신라젠 대주주였던 이철 전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

    한국경제 | 2021.07.16 17:54 | 오현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