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67,6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공수처 검사 교육 착수…김영종, 특별수사 강의

    ... 서울지검 검사를 시작으로 대검찰청 첨단범죄수사과장, 범죄정보기획관, 의정부지검 안양지청장 등을 거쳐 2017년 변호사로 개업했다. 공수처 인사위원회 야당 추천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2003년 수원지검 검사로서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이 마련한 '검사와의 대화'에서 노 전 대통령의 청탁 의혹을 제기한 당사자기도 하다. 노 전 대통령은 당시 "이쯤 가면 막 하자는 거지요"라고 격한 반응을 보였다. 공수처 관계자는 "이번 ...

    한국경제 | 2021.04.20 11:09 | YONHAP

  • thumbnail
    '마음 줄 주자가 없다'…분수령 맞는 친문 제3후보론

    ... 나온다. 그렇다고 해서 힘을 실어줄 만한 제3후보도 현재로선 두각을 나타내고 있지 않은 상황이다. 다음 달 2일 새 지도부를 선출하는 전당대회가 끝난 뒤 86운동권 출신 그룹의 대표 주자인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최측근이었던 이광재 의원의 등판 여부가 제3후보론의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인다. 현 청와대 출신인 한 친문 의원은 20일 "마음 둘 곳이 없는 의원들이 여전히 있다"며 "제3의 선택지를 ...

    한국경제 | 2021.04.20 10:30 | YONHAP

  • thumbnail
    임종석, 대선출마 막판 고심…내달 초 입장 표명할듯

    ... '기본소득론'을 겨냥해 "지금 우리의 현실에서 기본소득이 공정하고 정의롭냐"고 여러 차례 직격하며 존재감도 드러냈다. 86운동권 그룹의 대표 주자인 임 전 실장은 친문 표심에 소구력이 있다는 점에서 김경수 경남지사, 이광재 의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이인영 통일부 장관 등과 함께 제3후보군으로 꼽혀왔다. 임 전 실장은 지역을 다니며 바닥 민심을 청취하는 한편 청와대 출신 친문 인사들, 운동권 출신 인사들과 수시로 만나 자신의 역할에 대해 ...

    한국경제 | 2021.04.20 10:01 | YONHAP

  • thumbnail
    與 당권주자 첫 토론회…홍영표·우원식, 송영길에 '협공'

    ... 만큼 3명의 당권주자들은 한 치 양보 없는 기싸움을 벌였다. 대표 공약의 허점을 겨냥하거나 과거 발언을 고리로 공방도 오갔다. 특히 송 의원을 겨냥한 홍·우 의원의 협공이 집중돼 눈길을 끌었다. ◇ 대표공약 저격 이어 '노무현 전 대통령 소환'도 우 의원은 송 의원의 대표 공약인 '누구나 집' 프로젝트의 허점을 파고들었다. 그는 "이 프로젝트의 피해자들을 모집하는 법무법인 자료들이 올라오고 있다"며 "검증되지 않은 자기 브랜드, 설익은 정책을 이야기하는 ...

    한국경제 | 2021.04.19 19:37 | YONHAP

  • thumbnail
    정부-오세훈 대화?…문대통령·노형욱 소통과 협력 강조

    ... 공약으로 내걸면서 예고된 것이긴 하지만 부동산 민심의 분노를 표로 확인한 여당 내에서는 정책 수정 목소리가 쏟아지고 있다. 이광재 의원은 지난 18일 KBS에 출연해 서울에서 종부세 대상이 현재 16%인데 이는 너무 많다면서 노무현 대통령 당시처럼 상위 1% 정도로 맞추는 게 어떻겠느냐고 제안했다. 정청래 의원은 1주택자 보유세(종부세)와 2주택자 양도소득세 부담을 덜어주는 내용의 법안을 준비 중이다. 1주택자의 종부세 부과기준은 공시가 '9억원 초과'에서 ...

    한국경제 | 2021.04.19 17:53 | YONHAP

  • thumbnail
    정총리, 대권 행보 본격화…내주 봉하마을부터 전국 순회

    ... 순회에 나서 더 이상 행정가, 국무총리가 아닌 '대통령감'으로서 면모 알리기에 나선다. 부산·경남(PK)을 먼저 찾고 대구·경북(TK)에 이어 호남을 방문하는 방안이 논의되고 있다. 지방 순회는 경남 김해 봉하마을의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 참배부터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범(凡)친노(친노무현)'로 민주당 직계라는 자신의 정통성을 부각하는 동시에 당내 친문 표심에도 구애하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당의 텃밭인 호남은 전대 기간이라 관심이 집중되는 만큼 며칠간 ...

    한국경제 | 2021.04.19 13:36 | YONHAP

  • thumbnail
    野 원내대표 경선 관전 포인트…'영남'·'윤석열'

    ... '영남당'이라 얘기할 빌미를 줄 것"이라고 했다. 유의동 의원은 "여당은 원내대표가 경기 출신이고 당 대표 세 명 모두 수도권인 만큼 우리 당도 수도권 전략을 펴야 한다"면서 '맞불 전략'의 중요성을 내세웠다. 이에 김기현 의원은 노무현 전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등 여권이 PK(부산·경남) 지역 후보를 내서 승리했음을 상기하며 이 지역을 잡아야 한다는 논리를 폈다. 그는 "대선을 보면 스윙보트(선거 때마다 표심이 바뀌는 성향) 지역이자 전략적 요충지는 PK였다"고 ...

    한국경제 | 2021.04.19 12:13 | YONHAP

  • thumbnail
    대선주자 지지율 윤석열 37%, 이재명 21%, 이낙연 11%

    ... 지지가 높았다.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는 윤 전 총장이 37.2%, 이 지사가 21.0%로 나타났다. 이 전 대표는 11.0%를 기록했다. 이어 무소속 홍준표 의원 5.9%,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5.0%,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3.2%,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2.4%, 정세균 전 총리 2.4%,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 2.2% 순이었다. 이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한편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12∼16일 ...

    한국경제TV | 2021.04.19 09:20

  • thumbnail
    "윤석열 51% vs 이재명 32%…尹 51% vs 이낙연 30%"

    ... 지지가 높았다.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는 윤 전 총장이 37.2%, 이 지사가 21.0%로 나타났다. 이 전 대표는 11.0%를 기록했다. 이어 무소속 홍준표 의원 5.9%,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5.0%,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3.2%,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2.4%, 정세균 전 총리 2.4%,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 2.2% 순이었다. 이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한편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12∼16일 ...

    한국경제 | 2021.04.19 09:00 | YONHAP

  • thumbnail
    [위기의 대학]⑤ '구조조정+재정지원'으로 대학의 '생존 플랜' 짜야

    ... 예상보다 빨라 대학이 스스로 정원을 줄이고자 적극적으로 나서지 않는 한 정부 계획만으로는 그 속도를 따라잡을 수 없다는 입장이었다. 그러나 교육부가 내세운 '자율 감축'은 사실상 무위로 돌아갔다는 것이 지배적인 의견이다. 20년 전인 노무현 정부 때 7만1천여 명의 정원 감축을 이뤄내고, 이명박 정부가 3만6천여 명, 박근혜 정부는 6만여 명의 대학 정원을 줄였지만, 학령인구 감소 속도가 가팔라진 문재인 정부 들어서는 불과 1만여 명 감축에 그쳤다. 학령인구 감소로 인한 ...

    한국경제 | 2021.04.19 08: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