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68,5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앞다퉈 중원 쟁탈전…"유능한 제가 적임" "불안한 후보"(종합)

    ... 삼삼오오 모여 지지후보 이름을 목청껏 외쳤다. 특히 추미애 후보 지지자들은 추 후보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저서 '추미애의 깃발'과 '조국의 시간'을 각각 들고 응원에 나섰다. 김두관 후보 지지자들은 단체로 노란 마스크를 착용, 노무현 전 대통령과 김 후보의 연관성을 부각했다. 지지자들 간 마찰도 빚어졌다. 특히 이재명 후보 지지자들이 '합니다' 문구가 인쇄된 티셔츠를 입고 응원에 나서자, 정세균 후보 측은 선거법 위반이라고 항의하기도 했다. 응원 열기가 달아오르자 ...

    한국경제 | 2021.09.04 18:30 | YONHAP

  • thumbnail
    대검, '고발청탁' 진상조사 본격 착수…컴퓨터 확보

    ... 직접 조사하고 손 검사의 휴대전화나 노트북 열람 등도 요청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인터넷 언론사 '뉴스버스'는 전날 윤 전 총장 재임 때인 작년 4월 손 검사가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국회의원 후보였던 김웅 의원에게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최강욱·황희석 당시 열린민주당 비례대표 의원 후보 이름을 넣은 고발장을 전달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윤 전 총장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있으면 (증거를) 대라"며 "어이없는 일이다. 상식에 비추어서 판단을 부탁한다"고 ...

    한국경제 | 2021.09.03 18:41 | YONHAP

  • 윤석열 "고발 사주할 이유 없다…정치공작 국민이 판단할 것"

    ... 한두 번 겪은 게 아니기 때문에 상식 있는 국민들이 잘 판단하실 것”이라고 말했다. 이 의혹은 지난해 4·15 총선 직전 윤 전 총장의 측근인 손중석 당시 대검찰청 수사정보정책관이 야당 의원에게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등 범여권 정치인과 언론사 관계자들의 법 위반 혐의를 담은 검찰 고발장을 전달했다는 내용이 핵심이다. 윤 전 총장은 이에 대해 “지난해 1월 정권 비리 수사를 진행하던 검사뿐만 아니라 올바른 입장을 옹호하던 ...

    한국경제 | 2021.09.03 17:28 | 이동훈

  • thumbnail
    홍준표 "MZ세대 지지, 노무현 전 대통령 뜰 때와 비슷"(종합)

    경남 찾아 노 전 대통령 묘역 참배…방명록에 '2002년 노무현 후보처럼' "문 대통령, 가장 정치보복 심해"…김경수 경남도정 "어이없다" 평가 국민의힘 대권 주자인 홍준표 의원은 3일 "저한테 최근 MZ세대(1980∼2000년대 출생한 20∼30대) 지지가 몰리는 것이 노무현 전 대통령이 대통령 후보 시절 뜰 때와 비슷하다"고 주장했다. 부산·울산·경남을 순회 중인 그는 이날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한 ...

    한국경제 | 2021.09.03 16:58 | YONHAP

  • thumbnail
    김두관 "대들보 옮기는 수준의 지방분권·균형발전 할 것"

    ... 말했다. 이 전략은 연방제 수준의 분권을 전제로 대한민국을 다섯 개의 메가시티와 두 개의 특별자치도로 재구조화하겠다는 김 의원의 대표 공약이다. 김 의원은 "서울공화국을 해체하고 모두가 골고루 잘 사는 나라를 만들어야 한다"며 "노무현 정권 때 행정자치부 장관을 지내면서 행정수도의 첫 삽을 뜨고, 지방자치를 이끈 당사자로서 강력한 의지로 지방분권·균형발전을 실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방분권·균형발전 대책으로 ▲ 국회 양원제 도입 ▲ 행정수도 완성 ▲ 지역 개발사업 ...

    한국경제 | 2021.09.03 16:41 | YONHAP

  • thumbnail
    [신간] 겨울·예언자와 보낸 마지막 하루

    ... 근현대사를 작가는 결정적 분기점으로 작용했다고 보는 네 가지 대상의 역사로 요약한다. 작가의 역사관에서는 동학 운동과 농민 봉기를 이끈 전봉준, 완전한 사회주의 한반도를 꿈꿨지만, 김일성에 의해 우선 숙청된 박헌영, 제16대 대통령 노무현, 그리고 침몰한 세월호가 가장 중요한 대상이다. 그는 세 사람이 세상을 떠난 날과 세월호가 침몰한 날, 즉 이들 대상의 마지막 날을 소설로 옮겼다. 각 장의 소제목은 실제 연월일을 사용했다. 서울로 압송돼 사형을 기다리는 전봉준, ...

    한국경제 | 2021.09.03 16:21 | YONHAP

  • thumbnail
    尹캠프, '경제통' 이혜훈·나성린·김현숙 영입

    ... 나성린 전 의원은 상임경제특보, 김현숙 전 의원은 고용복지정책본부장, 김정록 전 의원은 장애인정책특보, 김장실 전 의원은 문화특보, 김용남 전 의원은 정무특보로 영입됐다. 곽대훈·임동규 전 의원은 캠프 내 미래지방자치발전위원회에서 공동 위원장을, 노무현 정부에서 국가정보원 기조실장을 지낸 안광복 씨는 안보특보를 각각 맡았다. 캠프는 김주익 전 한국노총 수석상임부위원장을 노동특보로 임명하는 등 노동 공약을 수립할 노동특보단도 구축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3 14:37 | YONHAP

  • thumbnail
    공수처 "윤석열 '고발청탁 의혹', 고발오면 검토할 것"

    ...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공수처 관계자는 이날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윤 전 총장 의혹에 대한 공수처 입장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앞서 인터넷 매체 뉴스버스는 대검이 윤 전 총장이 재직할 당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등 범여권 정치인에 대한 고발장을 국민의힘 후보인 김웅 의원에게 전달, 고발을 사주했다고 보도했다. 보도가 나오자 여권에선 공수처 수사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나온다.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은 윤 전 총장 고발 사주 의혹을 ...

    한국경제 | 2021.09.03 12:56 | 고은빛

  • thumbnail
    공수처 "'尹고발청탁 의혹' 고발 오면 절차대로 검토"

    ... 공수처 관계자는 이날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수사 결과 브리핑에서 윤 전 총장 의혹에 대한 공수처 입장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인터넷 매체 뉴스버스는 대검이 윤 전 총장 재직 당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등 범여권 정치인에 대한 고발장을 국민의힘 후보이던 김웅 의원에게 전달해 고발을 사주했다고 보도했다. 여권에서는 공수처 수사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에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은 6일 윤 전 총장 고발 ...

    한국경제 | 2021.09.03 12:37 | YONHAP

  • thumbnail
    野, 역선택 신경전…"극렬 與지지자 막아야" "불안한가"

    ... 취재진과 만나 "이해가 안 된다. 당 대표가 그런 식으로 자기 책임을 피하는 것은 옳지 않다"며 "경준위가 두 번이나 (역선택 방지를 도입하지 않기로) 결정했고, 최고위가 추인했다"라고 강조했다. 홍 의원은 이날 SNS에서 "진보에 노무현이 있었다면, 보수에는 홍준표가 있다"며 "2002년 노 후보처럼 의원들이 곁에 없어도, 당원과 국민만 보고 뚜벅뚜벅 내 길을 간다. 60대 이상과 대구·경북(TK)만 평정되면 경선은 끝난다"라고 주장했다. 홍 의원은 이날 김해 ...

    한국경제 | 2021.09.03 12: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