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8341-58350 / 59,7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인제씨 일문일답]

    ... ▲우리당이 정치혁명으로 도입한 국민경선을 통해 국민의 새로운 희망이 분출했다. 정치개혁과 민주주의에 대한 열망을 외면할 수 없었다. 문제점을 극복하고 국민의 열망에 부응하는 것이 내가 가야할 정도라고 생각했다. --`좌경화'는 노무현 후보를 지칭한 것이냐. 중도개혁의 구체적 방안은. ▲우리당은 강령에 명시돼 있듯이 중도개혁의 정당이다. 온건한 진보세력, 건강한 보수세력을 묶어내는 중도 통합의 정당이다. 극단적이고 과격한 노선은 당의 정체성을 위협하고 나라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허주 '영남후보 단일화' 주장

    민주국민당 김윤환(金潤煥.아호 허주) 대표가 27일 '반(反) 이회창 연대'를 위해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고문과 최근 한나라당을 탈당한 박근혜(朴槿惠) 의원이 영남후보 단일화를 이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영남권 출신인 노무현 고문과 박근혜 의원이 대선후보를 단일화하되, 박 의원이후보직을 양보해야 한다는 게 그의 주장이다. 김 대표는 이날 연합뉴스 기자와의 통화에서 "노 고문이 민주당 후보로 부상함에 따라 박 의원이 영남후보로서 명분이 없어진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李-盧 '좌경화론' 공방

    민주당 경선 참여를 선언한 이인제(李仁濟) 후보가 27일 "당의 좌경화를 막고 중도개혁 노선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향후 경선이 이념.노선대결 양상을 띨 것임을 예고했다. 이에대해 노무현(盧武鉉) 후보측은 "어떻게든 경선에서 이겨보려는 발상"이라며"합리적 개혁주의자를 급진 과격으로 모는 것은 색깔론이며 음해이자 모략"이라고반박, 공방을 벌였다. ◇이인제 공세 = 이 후보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우리나라를 살려내고 경제를 살찌우는 것은 우리당의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이인제 "경선 끝까지 갈 것"

    ... 국민의 민주주의와 국민경선제에 대한 열망을 외면할수 없었다"며 "어려운 문제는 풀어가면서 순수한 열정과 비전으로 국민을 설득하면서 국민경선을 성공시킬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고문은 그러나 "우리당은 중도개혁 정당인데 내가 지키지 않으면 누가 지키겠느냐는 위기의식을 갖고 중도개혁 노선을 지키기로 했다"고 말해 향후 노무현(盧武鉉) 고문에 대한 이념공세를 더욱 강화할 것임을 시사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na.co.kr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김중권 고문 "음모론 증거 대야"

    ... 후보사퇴와 음모론을 연결시키는 시각에 대해 "얼토 당토 않은 말"이라고 일축했다. 그는 또 "6하 원칙에 의한 증거를 대지 못할 경우 이는 매터도(흑색 선전)에 불과할 것"이라며 이인제(李仁濟) 고문을 겨냥했다. 김 고문은 또 노무현(盧武鉉) 고문이 제기한 정계 개편론에 대해서는 "노 고문도 정개계편을 이야기할 수는 있지만 인위적인 것은 안되며 국민의 뜻에 따라, 선거를 통해 이루어져야 할 것"이라면서 "기득권 포기를 내세우는 무조건적인 정계개편론은 말이 되지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이인제 '退進' 막판 저울질 .. 27일 기자회견

    ... 맞서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이에 따라 이 후보는 캠프 참모들과 당원,국민의 의견을 수렴한 뒤 27일 오전 10시 당사에서 직접 거취를 표명할 예정이다. 현재 1위를 달리고 있는 이 후보가 경선포기를 선택할 경우 민주당 경선은 노무현 후보의 승리로 사실상 막을 내리게 된다. ◇심야 캠프 전략회의=이 후보는 이날 오후 6시부터 3시간여동안 지지 현역의원 17명과 함께 전략회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일부의원들은 경선포기를,일부 의원들은 경선계속을 주장해 격론이 ...

    한국경제 | 2002.03.26 22:27

  • 민주당 이인제 후보, 경서 포기여부 놓고 고심

    ... 맞서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이에 따라 이 후보는 캠프 참모들과 당원,국민의 의견을 수렴한 뒤 27일 오전 10시 당사에서 직접 거취를 표명할 예정이다. 현재 1위를 달리고 있는 이 후보가 경선포기를 선택할 경우 민주당 경선은 노무현 후보의 승리로 사실상 막을 내리게 된다. 심야 캠프 전략회의=이 후보는 이날 오후 6시부터 3시간여 동안 지지 현역의원 17명과 함께 전략회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일부의원들은 경선포기를,일부 의원들은 경선계속을 주장해 격론이 ...

    한국경제 | 2002.03.26 22:13

  • "이인제 후보측 제기 '음모론'은 허무맹랑한 소리" .. 박지원 정책특보

    ... 찾아간 적이 있다"면서 "그러나 유 지사의 식구와 비서진이 보는 앞에서 차 한잔과 과일을 들면서 10여분간 얘기를 나누다 'TV 토론 잘하시라'고 말하고 돌아온 것 뿐"이라고 해명했다. 그는 또 '오른팔로 불리는 유종필씨를 노무현 고문측의 공보특보로 앉혔다'는 김윤수 특보의 주장에 대해서도 "유종필씨와는 당과 청와대에서 함께 근무한 적이 있지만 특별히 가깝거나 특별히 먼 사이는 아니다"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 유 지사측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박지원 특보가 ...

    한국경제 | 2002.03.26 21:33

  • 李 "노무현-박지원 특별한 관계"..'음모론' 공격 재개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서 선두다툼을 벌이고 있는 이인제,노무현 후보측은 26일에도 '음모론'을 둘러싸고 치열한 설전을 벌였다. 이 후보측이 박지원 청와대 정책특보와 노 후보가 '특별한 관계'라고 주장하자 노 후보측이 반박하고 나선 것. 이 후보측 김윤수 공보특보는 이날 기자간담회를 갖고 "박지원 특보의 오른팔이자 핵심참모인 유종필 특보가 노무현 후보캠프의 대변인을 맡고 있다"면서 "이같은 사실만으로도 박 특보와 노 후보의 관계를 어렵지 않게 짐작할 ...

    한국경제 | 2002.03.26 17:39

  • 이인제 '進退' 막판 저울질

    ... 후보가 자신의 거취를 놓고 장고에 들어갔다. 이 후보는 그러나 27일 오전으로 예정된 창원 TV토론에 불참키로 결정,사퇴쪽으로 무게를 싣는 분위기다. 현재 1위를 달리고 있는 이 후보가 경선포기를 선언할 경우 민주당 경선은 노무현 후보의 승리로 끝나게 된다. ◇이 후보 선택은=현재로선 '스톱' 가능성이 51% 정도로 경선후보 사퇴를 단언할 수는 없는 상태다. 경선캠프 소속 의원들이 26일 오전 경선 계속참여를 적극 설득키로 결정했을 때만해도 '고'쪽에 ...

    한국경제 | 2002.03.26 17: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