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01-68410 / 70,4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盧후보 "개혁세력 하나로 통합"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28일 "큰 흐름으로 정계의 지각변동이 있을 것"이라며 "지역분열의 정치 때문에 흩어진 개혁세력을하나로 뭉쳐낼 것"이라고 민주세력의 결집을 겨냥한 정계개편 추진을 예고했다. 노 후보는 이날 연합뉴스와 가진 인터뷰에서 "민주당 경선을 통해 광주의 선택에 많은 국민이 공감하고 지역정서를 뛰어넘고 있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여러 정치집단에서 새로운 질서로 시작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노 후보는 6.13 지방선거 대책과 ...

    연합뉴스 | 2002.04.28 00:00

  • 야 `P.K 수성' 비상

    ... 특히 T.K(대구.경북)에 비해 P.K(부산.경남) 지역이 상당한 허점을 노출하고 있다는 자체 평가를 내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당내에선 벌써부터 영남권 석권이 쉽잖을 것이라는 우려가 고개를 들고 있다.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영남권에서 한석도 얻지 못할 경우 후보 재신임을 받겠다고 배수진을 친 상태다. 한나라당이 지목하고 있는 `위험 지역'은 부산과 울산. 지역분위기가 예전같지 않다는 게 현지 선거관계자들의 분석이다. 부산의 경우 이 ...

    연합뉴스 | 2002.04.28 00:00

  • 여 후보.지도부 상견례 안팎

    민주당 대통령후보로 선출된 노무현(盧武鉉) 후보와 한화갑(韓和甲) 대표최고위원을 비롯한 새 지도부는 휴일인 28일 여의도당사에서 상견례를 갖고 대선승리를 위한 협력과 후보 중심의 당 운영을 다짐했다. 그러나 한 대표와 대표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합을 벌였던 박상천(朴相千) 한광옥(韓光玉) 최고위원과 6위에 그친 추미애(秋美愛) 최고위원은 과로를 이유로 상견례에 불참해 경선 과열로 인한 후유증 해소가 쉽지 않을 것임을 예고했다. 0...노 후보와 ...

    연합뉴스 | 2002.04.28 00:00

  • thumbnail
    노 후보와 최고위원들

    노무현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28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한화갑 대표최고위원 등 신임 최고위원들과의 간담회를 위해 회의장 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4.28 00:00

  • 여 지명직 최고 김중권.김원길씨

    민주당의 지명직 최고위원에 김중권(金重權) 고문과 김원길(金元吉) 의원이 내정된 것으로 28일 알려졌다. 민주당은 29일 오전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와 한화갑(韓和甲) 대표체제 출범후 첫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전당대회에서 선출된 최고위원 8명과 함께 김 고문과 김 의원을 최고위원으로 추가 임명, 새 지도부 구성을 완료한다. 민주당은 이어 빠르면 이날중 사무총장과 정책위의장 등 핵심당직 인선 결과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무총장에는 문희상(文喜相) ...

    연합뉴스 | 2002.04.28 00:00

  • 여 후보.지도부 상견례 안팎

    민주당 대통령후보로 선출된 노무현(盧武鉉) 후보와 한화갑(韓和甲) 대표최고위원을 비롯한 새 지도부는 휴일인 28일 여의도당사에서 상견례를 갖고 대선승리를 위한 협력과 후보 중심의 당 운영을 다짐했다. 그러나 한 대표와 대표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합을 벌였던 박상천(朴相千) 한광옥(韓光玉) 최고위원과 6위에 그친 추미애(秋美愛) 최고위원은 과로를 이유로 상견례에 불참해 경선 과열로 인한 후유증 해소가 쉽지 않을 것임을 예고했다. 노 후보와 새 지도부는 ...

    연합뉴스 | 2002.04.28 00:00

  • 與 후보 서울경선 노무현씨 66.5% 득표

    민주당 대선후보경선 서울지역 경선 결과 총 1만7천153명중 5천979명 투표, 불참 1만1천174명(투표율 34.9%) 기호 2 노무현 특표수 3천9백24표-득표율 66.5% 기호 3 정동영 득표수 1천9백78표-득표율 33.5%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2.04.27 14:21

  • 노무현 당선 일등공신 노사모

    4.13 총선 직후 '아름다운 바보 노무현'을 외치던 네티즌들의 모임인 '노사모'(노무현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가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를 만든 주역이 됐다. '한국 최초의 정치인 팬클럽' '노풍(盧風)의 눈' '국민경선장의 붉은 악마' 등 수식어가 따라붙는 노사모는 지난 2년간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들며 노 후보이미지 개선과 한국정치의 새로운 패러다임 구축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노사모의 태동은 2000년 4.13총선때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노무현 후보수락연설 요지

    민주당 대통령후보가 된 것은 노무현 혼자만의 승리가 아니라 민주당과 반독재 민주화 운동의 빛나는 전통을 지켜온 당원과 대의원, 그리고 절망감을 떨치고 희망을 선택한 국민 모두의 승리다. 개혁과 통합이라는 새로운 희망을 현실로 만들어 경쟁력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 안정된 경제의 기조를 유지하면서 국민의 정부가 추진했던 개혁 작업을 계속해 나가겠다. 중산층과 서민도 잘사는 나라를 만들고 경제성장과 분배의 정의를 조화시켜 일자리를 많이 만들고 빈부격차를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노무현 정책탐구..③노사.교육.언론

    경선과정에서 이념논란을 일으켰던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의 진보성은 노동, 교육, 언론 등 사회정책에서 특히 두드러진다. 그는 지난 80년대부터 노동쟁의 현장에서 노동자 권익을 주장함으로써 '친(親)노동자' 이미지가 형성됐으나, "이젠 상황이 변했다"며 노사간 대등한 관계를 전제로 한 노사화합을 제1의 덕목으로 내세운다. 특히 노사정위에 자신의 지론인 사회연대와 통합원리를 적용, 단순히 노동계와 재계의 특수이익만 조정하는 곳이 아니라 ...

    연합뉴스 | 2002.04.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