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51-68460 / 70,4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당 대선후보 확정 각계반응..충청

    민주당 대통령 후보로 노무현 고문이 확정되자 충청지역에서는 희비가 교차하는 가운데 정치변화를 열망하는 국민의 기대가나타난 것이라며 정치개혁의 시발점이 되기를 희망했다. ▲노영민 민주당 청주 흥덕지구당 위원장 = 한마디로 놀라운 일이다. 자금과 조직이 전무한 노무현 후보가 대선 후보로 확정된 것은 기존 정치의 변화를 갈망하는 국민의 욕구에서 비롯된 것이다. 정치권이 `노풍'을 이해하지 못하는 것은 그만큼 정치인들이 국민의 여망을 제대로 읽지 못하고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표] 여 서울경선 후보별 득표

    ┌────┬────┬────┐ │후보 │득표수 │득표율 │ ├────┼────┼────┤ │노무현 │ 3,924 │ 66.5% │ ├────┼────┼────┤ │정동영 │ 1,978 │ 33.5% │ └────┴────┴────┘ ※총선거인단 17,153명 투표참가 5,979명(투표율 34.9%) 유효 5,902표 무효 77표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盧후보 수락연설 내용과 의미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가 후보수락연설에서 밝힌 집권시 국정운영 청사진은 `개혁'과 `통합'이라는 키워드로 압축된다. 국민의 정부 개혁 노선을 계승 보완하면서 더욱 강력한 개혁을 추구하는 동시에 지역분열과 빈부격차, 노사대립 등 각종 사회적 분열을 극복, 통합시키는 일에 매진할 것임을 명확히 한 것이다. 그는 특히 "지역분열의 정치때문에 이리저리 흩어진 개혁세력을 하나로 뭉쳐내야 하며 이 역사적 과업을 꼭 해낼 것"이라고 강조, 자신의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민주 새 대표 한화갑

    ...381표) 고문과 이 협(李 協.3천983표) 추미애(秋美愛.3천327표) 신기남(辛基南.2천648표) 의원 및 김태랑(金太郞.2천63표) 전 경남도지부장 등 모두 8명의최고위원을 뽑았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이날 대통령후보로 선출된 노무현(盧武鉉) 후보와 한화갑 대표가 이끄는 '투톱' 체제로 오는 6월 지방선거와 12월 대통령 선거를 치르게 됐다. 한화갑 신임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우리는 이제 모두 반목을 청산하고 화해하고 협력하자"며 "정권재창출을 위해 대표로서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프로필] 신기남 최고위원

    ... 박계동(朴啓東) 전의원을 누르고 당선돼 화제를 모았던 율사 출신 재선 의원. 국민회의 시절 초선의원들의 모임인 `푸른정치모임'과 민주당 재선의원들의 모임인 바른정치모임의 간사를 맡아 의욕적으로 활동해왔다는 평을 받고 있다. 노무현(盧武鉉) 후보의 측근인 천정배(千正培) 의원의 대학 선배이지만 "천 의원이 하자는 것이면 묻지도 않고 한다"고 말할 정도로 천 의원과 가깝다. 이번 경선에선 개혁.소장파 세력의 지원으로 당선됐다는 분석. 변호사로 활동할 당시 KBS-TV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청와대 "공명선거 노력"

    박선숙(朴仙淑) 청와대 대변인은 27일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 당선에 대해 논평을 내고 "국민의 관심속에 국민경선이 성공적으로 치러지고 후보가 확정된 것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또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정치에 관여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견지하고 공명정대한 선거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김영삼 전대통령 일문일답

    김영삼(金泳三.YS) 전 대통령이 27일 5박6일의 일본방문 일정을 마치고 귀국,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와 오는 30일 만날 예정이며 여러 얘기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전 대통령은 이날 인천공항 귀빈실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다음 대통령이 누가 되든 가장 중요한 정치과제중 하나는 경상도와 전라도의 균형발전, 균형인사를 이루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적절한 시기에 지지후보를 밝히겠다"는 뜻을 재삼 확인했다.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민주당 대표맡은 한화갑씨

    ... 3차례에 걸쳐 투옥된 경험이 있으며 이번 대선후보 경선에서도 "김 대통령을 성공한 대통령으로 만들고 국민의 정부의 업적과 정통성을 계승하기 위해서"라며 출마의 변을 밝히기도 했다. 한 대표는 그러나 자신의 텃밭인 광주 경선에서 노무현(盧武鉉) 후보에게 패배하는 바람에 후보를 사퇴해야 했으며, 그에 앞서 대선후보 경선 출마 과정에서 '대선경선에만 임하겠다'고 공언했으나 나중에 당권 경쟁에 합류, '말바꾸기를 했다'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소탈하고 원만한 성격으로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민주당 대통령후보 확정 각계반응...대구.경북

    노무현(盧武鉉)씨가 경선을 통해 민주당 대통령후보로 확정된 데 대해 대구.경북 지역민들은 '서민의 입장을 대변하는 인물', '검증되지 않은 사람' 등 다양한 평가를 내렸다. 대구지역 시민단체 한 관계자는 "민주당 경선은 국민들이 정치에 관심을 갖고 참여하도록 유도한 점은 높게 평가되지만 색깔론 시비 등 성숙되지 못한 부분도 있었다"면서 "노 후보에 대한 성급한 기대는 큰 실망으로 이어질 수 있기에 앞으로 노후보측이 내놓는 정책에 대해 꼼꼼히 분석하고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여 서울경선 이모저모

    ... 분위기속에서 진행됐다. 대회장인 잠실 실내체육관 주변에는 그동안 경선장마다 눈에 띄던 '노사모'의 열광적인 응원 대신 최고위원 후보 선거운동원들이 현수막과 피켓을 흔들며 응원 경쟁을 벌였다. 서울지역 경선 합동유세에서 먼저 등단한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이제 민주당이 이대로 힘을 합치면 본선에서 승리, 정권을 재창출할 수 있다"며 "국민의 정부개혁을 계승하고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을 성공한 대통령으로 만들자"고 합심을 강조했다. 노 후보는 이어 "이회창(李會昌)씨 ...

    연합뉴스 | 2002.04.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