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91-68500 / 68,7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가 스케치] 무소속 이자헌의원,민주 입당 강력 시사

    ... 관계들은 "이의원이 입당하게되면 경기도지사 자리는 보 장된 것이 아니냐"며 "결국은 그렇게 될 것"이라는 반응. 한편 야권통합을 위해 영입대상을 물색중인 민주당이 또다시 영입대상을 놓고 계파간 내분양상을 보여 눈길. 권노갑 노무현 김원기최고위원등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기택대표가 맡고있는 야권통합추진위원장직은 다른 인사에게 넘겨주어야한다"며 이대표 가 주도적으로 추진하고있는 영입대상 선정작업에 제동. 이에대해 이대표는 "일단 내가 주도적으로 나서겠으나 ...

    한국경제 | 1995.02.06 00:00

  • 여야, 지도체제개편 막바지 진통..민자, JP의 결심만 남아

    ... 지방선거에서 국민적인 지지를 얻을 수 없다는 논리이다. 이 주장의 내면에는 2월대회에서 이대표 혹은 김고문에게 당권이 넘어가면 선거후 동교동측의 당내 영향력이 완전 소진될 것이라는 우려가 담겨 있다. 특히 조세형 김원기 노무현등 중도계 최고위원들은 2월경선에서 대표가 선출될 경우 지방선거 공천지분을 하루아침에 잃어버릴지도 모른다는 걱정과 함께 자신들의 최고위원 자리도 위협받게될 것이라는 점에서 일단은 동교동측과 같은 입장을 취하고 있다. 양측은 ...

    한국경제 | 1995.01.09 00:00

  • [지자제시대] 지자제선거 향해 뛰는 사람들 <1>

    ... 실세들간의 틈바구니를 뚫고 후보가 될 것으로 점치는 인사들도 있으나 김대통령이 다른 자리를 맡길 것으로 보는 인사가 많은 편이다. 야권에서는 크게 기대하지 못하는 지역이어서인지 아직 나서겠다는 인사가 없다. 민주당은 그러나 노무현 김정길전의원등이 당락에 관계없이 뛰어야 한다는 주장이 있는 정도다. 일부에서는 장혁표부산대총장의 발탁가능성을 점치고 있으나 본인이 수락 할지 미지수다. .대구=친여권 인사들이 민자당 공천을 받지 못할 경우 무소속으로도 ...

    한국경제 | 1994.12.31 00:00

  • [정가스케치] 민주, 계파간 '합종연횡' 분위기

    ... 개최시기를 놓고 민주당내 각 계파간 합종연형이 굳어지는 분위기. 이기택대표를 중심으로하는 지방선거 이전 전당대회 주장파에는 김상현고문 개혁모임이 연결돼있고 지방선거 이후 전당대회 개최를 주장하는 동교동계는 김원기 조세형 노무현 류준상최고위원등이 지원세력으로 확보,양측간 밀고당 기는 싸움이 한창. 이와관련,개혁모임의 이부영최고위원은 29일 "이대표와 김고문,개혁모임등 3계파간 회동이 연말이나 내년초에 이루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이대표가 절 충안으로 ...

    한국경제 | 1994.12.29 00:00

  • [새로나온책] (일반) '한글이름짓기사전' ; '조직이론' 등

    ... 천문학자 12� 신비로운 우주를 탐구하는 일에 일생을 바친 천문학자 12명의 삶의 궤적을 그린책. 아리스토텔레스와 코페르니쿠스 케플러 갈릴레이 뉴턴등 일대를 풍미한 천재들의 세계관과 사상이 담겨져있다. 여보 나좀 도와줘 (노무현저 새터간 250면 5,500원) =민주당 최고위원인 노무현씨가 자신의 삶에 관� 민주당 최고위원인 노무현씨가 자신의 삶에 관해 솔직하게 털어놓은 에세이집. 정치활동중 경험한 여러가지 일을 전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

    한국경제 | 1994.10.10 00:00

  • 민주, 야권통합추진기구 빠른 시일내 설치

    ... 우리 당은 대통합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김동길 국민당대표와 이종찬 새한당 대표등과 만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민주당은 우선 새한당의 이대표와 장경우의원등을 영입한 뒤 국민.신정당 통합에 의한 제3당과 재야인사들을 포함하는 통합방안을 검토할 방침이다. 그러나 이부영 노무현 최고위원등은 "과거 야권을 탄압했던 인사들과 같이 손을 잡을 수 없다"며 국민당 새한당과의 통합에 반대의사를 피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내부의견조정이 주목된다.

    한국경제 | 1994.05.30 00:00

  • ""민방위교육 도움 안된다"" 96%...""1년에 한두번이 적당"" 8

    민방위교육을 받고 있는 서울시민 대부분이 민방위교육이 실생활에 도움 이 되지 않는다고 응답해 현행 교육방식이 대폭 개선돼야 할 것으로 지적 됐다. 이런 사실은 사단법인 지방자치실무연구소(소장 노무현)가 지난 3월 22일 부터 3일동안 민방위교육을 받고 있는 서울시민 3백명을 대상으로 면접원 을 통한 설문조사 결과 밝혀졌다. 21일 이 조사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69%는 민방위교육이 실생활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대답했고, 27.3%는 ...

    한국경제 | 1994.04.22 00:00

  • 민주당 조기전당대회 않기로...계파간 합의

    ... 의원)도 이 날 오후 시내에서 정기총회를 갖고 조기전당대회는 하지 않는 것을 전제로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세우기로 했으며,이기택 대표측도 곧 조기전당대회 를 반대하는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김상현 고문과 개혁정치모임의 이부영,노무현 최고위원 및 임채정 의원등 도 5일부터 지자제선거의 연기에 따라 조기전당대회는 요구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김원기 최고위원은 이날 회견에서 사고,부실지구당에 대한 조직정비 와 지자제선거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하고,당의 ...

    한국경제 | 1994.03.05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개혁모임 `대표후보론' 활발

    .28일 서울 반도아카데미에서 열린 민주당의 개혁모임 이사회에서 참석자들은 밤늦게까지 조기전당대회 개최문제 등을 놓고 열띤 논의를 거 듭했는데 특히 독자적인 당대표 후보 추대 문제에 관심이 모아졌다. 노무현 최고위원은 "민주당이 박찬종씨의 이미지조차 압도하지 못하는 것은 지도부의 참신성이 없기 때문"이라고 지적하고 "개혁모임이 앞으 로 전면에 등장하게 된다면 참신성 면에서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을 것" 이라며 `독자후보 추대론''을 주장했다., ...

    한국경제 | 1994.01.29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최고회의 ""야3당만의 통합 명분약해""

    ... 야권통합문제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이 대두. 조세형최고위원은 "야권대통합이라면 명분이약하고 특히 최고위원회의등 당내 논의기구에서 전혀 협의를 하지 않고 이기택대표 단독으로 이를 추진 한다는 것은 잘못된 절차"라고 지적. 이에 노무현 이부영최고위원도 동조하는 발언을 하자 이대표는 "범야권의 결집이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한 것일 뿐 특별히 야권통합을 논의한 자 리는 아닌데 와전됐다"고 야권통합논의가 없었던 것으로 발뺌. 한편 민주당은 청와대가 여야영수회담을 제의해온 ...

    한국경제 | 1994.01.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