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5,1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르노삼성차 노사 '강대강' 대치 속 임직원 80% '정상 출근'

    르노삼성자동차 노동조합의 게릴라식 파업이 노조원들로부터 지지를 받지 못하고 있다. 강경한 파업이 노조 내부에서부터 공감을 얻지 못하면서 파업 참가율이 역대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부분 직장폐쇄에 들어간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에는 13일 오전 전체 임직원의 80%가 출근해 생산라인을 가동했다. 파업 참가율은 지난달 31일 30.1%로 떨어졌고 지난 10일에는 역대 최저치인 25.7%를 기록했다. 르노삼성차에 따르면 이날 부산공장 임직원 2172명 중 ...

    한국경제 | 2020.01.13 15:27 | 강경주

  • thumbnail
    기아차 노조도 다시 '파업 빨간불'…"현대차보다 월급 더 달라"

    ... △기본급 4만원(호봉승급분 포함) 인상 △성과급 및 격려금 150%+300만원 지급 △전통시장 상품권 20만원 지급 △라인수당 인상(S급 5000원) 등이다. 이는 지난해 9월 타결된 현대차 임단협안과 비슷하다. 업계에서는 기아차 노조원 사이에서 “올해는 현대차보다 더 많이 받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면서 파업을 부추기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현대차보다 임금 수준이 낮은데 매년 비슷하게 인상되다 보니 계속 차이가 유지되고 있다는 게 기아차 ...

    한국경제 | 2020.01.10 17:31 | 장창민

  • thumbnail
    르노삼성차 부분 직장폐쇄 첫날…강남서 '상경 집회' 나선 노조

    ... 민주노총 금속노조 르노삼성지회장은 "한국 임원들에게 결정권이 없는 것을 교섭에서 확인했다. 한국 임원들이 결정하지 못한다면 프랑스까지 가야한다"고 말했다. 르노삼성은 이날 별도 공지가 있을 때까지 파업 참가 노조원의 부산공장 출입을 금하는 부분 직장폐쇄를 시작했다. 르노삼성 노조가 2019년 임금 및 단체협약 파행을 이유로 지난달 20일부터 부분파업을 반복한데 이어 올해 들어서는 임단협 협상을 하는 도중에 게릴라식 '지명파업'을 ...

    한국경제 | 2020.01.10 17:06 | 이미경

  • thumbnail
    갈등 고조되는 르노삼성…부분 직장폐쇄 VS 상경집회

    ... 노조 파업에 르노삼성이 다시 직장폐쇄에 나섰다. 노조는 서울로 올라와 상경투쟁을 벌인다는 계획이다. 르노삼성은 10일부터 야간 근무조를 대상으로 부분 직장폐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직장폐쇄는 별도 공지가 있기까지 지속된다. 다만 노조원 가운데 공장에 출근해 근로희망서를 제출한 이들은 정상 출근이 가능하다. 르노삼성의 직장폐쇄는 이번이 두 번째다. 지난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이 파행을 빚고 60차례 넘는부분파업을 반복한 노조가 전면파업을 선택하자 2019년 ...

    한국경제 | 2020.01.10 07:43 | 오세성

  • 노조 '게릴라식 파업'에…르노삼성, 오늘부터 부분 직장폐쇄

    ... 근무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르노삼성 노사는 지난해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과 관련해 기본급 인상을 둘러싼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다. 노조는 작년 말부터 최근까지 ‘게릴라식 파업’을 반복하고 있다. 일부 노조원이 돌아가며 1∼2시간씩 조업을 거부하는 식이다. 노조의 파업으로 지난해 말부터 이날까지 부산공장 생산 차질 대수는 6000대가 넘었다. 1200억원가량의 손실이 난 것으로 회사는 보고 있다. 르노삼성은 현 노조 집행부가 들어선 ...

    한국경제 | 2020.01.09 22:11 | 장창민

  • thumbnail
    "소송부터 걸고보자"…親노조 판결이 부추긴 '노동계 줄소송'

    ... 있다”고 말했다. 노조들이 앞다퉈 법정 싸움을 선택하는 것은 세력을 키우는 데 파업이나 시위보다 훨씬 효율적이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대규모 쟁의에 필요한 비용보다 훨씬 적은 돈으로 사측을 압박할 수 있는 데다 승소하면 신규 노조원을 모으는 데도 유리하다. 김영환 한국경영자총협회 노동정책본부장은 “최근 법원 판결이 근로자와 노조 강화에 너무 치우쳐 기업들의 우려가 크다”고 말했다. 정책도 판결도 모두 '좌회전'…노조 ...

    한국경제 | 2020.01.09 17:42 | 신연수/박상용/남정민

  • thumbnail
    XM3 달라고 해도, 대답없는 르노…게릴라 파업에 '휘청'

    ... 파업을 단행했다. 노사는 이날도 교섭을 이어간다. 노조가 사측과 교섭 중단을 선언하고 파업에 나서는 관례에서 크게 벗어난 행태를 보인 셈이다. 올해 들어 르노삼성 노조는 파업방식을 바꿨다. 집행부의 강경 투쟁 일변 노선에 질린 노조원들이 파업 동참을 거부하는 탓이다. 르노삼성 노조는 지난 2018년부터 파업을 지속하고 있다. 2018년 임단협에서 10월부터 8개월간 파업을 반복했고 6개월이 채 안되어 다시 파업을 시작한 것. 파업이 장기화되며 노조원들의 이탈도 ...

    한국경제 | 2020.01.09 10:17 | 오세성

  • '게릴라 파업' 르노삼성, 이번엔 상경투쟁

    ... 때문에 파업에 참여하지 않는 직원도 지명 파업 상황에서는 할 일이 없어진다. 노조가 게릴라식 파업에 나선 까닭은 회사에 더 큰 타격을 주기 위해서라는 분석이 나온다. 업계 관계자는 “파업 참여율과 상관없이 일부 노조원들이 지명 파업에 나서면 공정을 멈출 수밖에 없다”며 “일반적인 파업 방식보다 오히려 회사가 받는 타격은 더 클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달부터 노조가 벌인 파업으로 르노삼성이 입은 매출 손실은 수백억원에 ...

    한국경제 | 2020.01.08 17:11 | 박상용

  • [사설] 정부는 '노동 존중' 만큼 경영·혁신을 존중하고 있는가

    ... 시작돼야 한다. 대기업 노조가 파업을 일삼으며 생산성 이상의 임금을 챙기는 탓에 납품 단가 인하 등으로 협력업체 근로자들의 삶은 피폐해지고 있다. 정부는 근로시간 단축, 해고자 노조 가입 허용 등 대기업·공기업 정규직 노조원들에게 주로 혜택이 돌아가는 정책을 내놓고 있다. 이들은 고용 안정성이 높아지고, 임금이 오르고, ‘저녁이 있는 삶’을 즐기는 동안 상당수 중소기업·비정규직 근로자들은 ‘저녁거리’를 ...

    한국경제 | 2020.01.07 18:25

  • thumbnail
    "부서배치 해달라"…쌍용차 해고자 46명 휴직 상태로 출근

    ... 김득중 금속노조 쌍용차지부장은 "부서배치가 연기된 것에 대해 일단 공장에 들어가서 사측과 대화해봐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쌍용차 사태는 2009년 4월 전체 임직원의 36%인 2600여 명이 정리해고되자 노조원들이 반발해 5월 21일 옥쇄 파업에 돌입하면서 촉발됐다. 77일간 이어진 파업 과정에서 한상균 당시 쌍용차지부장 등 64명이 구속됐고 1700여 명이 명예퇴직 등으로 회사를 떠났다. 조합원 970여 명은 옥쇄 파업을 끝까지 버텼지만 ...

    한국경제 | 2020.01.07 11:52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