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5,1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영평가 성과급도 퇴직금에 반영하라" 발전公기업 줄소송

    한국전력과 한국수력원자력을 비롯한 6곳의 발전 자회사가 노조원 및 퇴직자들로부터 ‘퇴직금을 추가 지급해 달라’는 소송을 줄줄이 당하고 있다. 대법원이 2018년 10월 기존 판례를 뒤집으며 “공공기관 경영평가 결과에 따라 지급되는 성과급도 퇴직금 산정에 포함해야 한다”고 판결을 내린 데 따른 ‘후유증’이다. 경영평가 결과로 성과급을 지급하는 것은 모든 공공기관에 해당하는 사안이라 자칫 ...

    한국경제 | 2020.07.09 17:31 | 구은서

  • thumbnail
    [단독] 현대차 노조도 위기 느꼈나…"회사 살아야 우리도 산다"

    ... 일부는 전기차 체제로 전환 자체를 부정하기도 했다. 하지만 현대차 노조는 이날 소식지를 통해 "내연기관차를 고집하면 우리 모두 일자리를 잃게 될 것"이라며 "4차 산업혁명 등 변화를 부정하기보다 어떻게 하면 노조원의 고용을 보장하고 현대차의 경쟁력을 갖춰나갈 지 고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자동차산업은 일자리를 줄이는 방향으로 바뀔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업계에선 이날 현대차 노조가 '변화'를 ...

    한국경제 | 2020.07.09 15:22 | 도병욱

  • thumbnail
    [차병석 칼럼] '인국공 사태' 끝난 게 아니다

    ... 이들이 정규직으로 전환할 때는 조용했다. 그러다 갑자기 ‘인국공 사태’가 터진 것은 왜일까. 여권에선 가짜뉴스 탓을 한다. 그러나 진짜 이유는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정규직 전환 인원이 1940명으로 기존 정규직 노조원(1361명)보다 많다는 사실에 숨어 있다. 전환 대상이 보안검색요원(1750명) 등 단일 직종에 집중된 것도 그렇다. 정규직으로 바뀐 이들이 별도 노조로 똘똘 뭉치면 인국공의 대표 노조가 된다. 현행 노동법은 복수노조에선 노조원이 ...

    한국경제 | 2020.07.08 17:12 | 차병석

  • thumbnail
    [포토] 인천공항 정규직 노조 보안원 직고용 반대 서명 운동

    인천국제공항공사 노조원들이 30일 서울 홍대입구역 앞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의 보안검색요원 직접고용에 반대하는 대국민 서명운동을 하고 있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30 17:30 | 강은구

  • thumbnail
    [단독] 인천공항 직고용 알고보니…노·사·전문가 합의 깨고 강행

    ... “2월 합의문은 서명 노동단체들의 사전 허가 없이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다. 공사 직원들은 공사가 일방적으로 합의사항을 뒤집고 불공정한 방식으로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며 대국민 서명운동을 시작했다. 노조원들이 3~4명씩 팀을 이뤄 서울 신촌, 홍대입구, 광화문, 강남역 등 주요 지하철역에서 시민들의 서명을 받고 있다. 취업준비생이나 청년들의 부모세대가 서명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는 게 직원 측 설명이다. 청와대는 이날 인천공항공사 ...

    한국경제 | 2020.06.28 17:41 | 강준완/강영연

  • thumbnail
    [속보] 방역당국 "러 선원 접촉 항운노조원 124명 전원 음성"

    [속보] 방역당국 "러 선원 접촉 항운노조원 124명 전원 음성"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25 14:10 | 강경주

  • thumbnail
    '코로나 감염' 러시아 선사, 확진 알고도 韓에 늑장통보

    ... 문제다. 아이스 스트림호는 감천항에서 지난 21일부터 22일 오전 11시까지 하역작업을 진행했다. 선원 21명 가운데 16명은 당시 코로나19에 감염된 상태였다. 이 과정에서 러시아 선원은 마스크조차 제대로 끼지 않은 채 부산항운노조원과 뒤섞인 채 작업했다. 하역작업 과정에서 러시아 선원들과 밀접 접촉한 한국인 근로자들을 포함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아야 할 인원은 24일을 기준으로 모두 124명이다. 레프트란스플로트 측은 A씨가 운반선 하역작업 기간인 ...

    한국경제 | 2020.06.24 10:38

  • [사설] 정부는 '기울어진 노사관계' 아예 뒤엎을 셈인가

    ... 개정안은 가뜩이나 기울어진 노사관계를 더 기울게 할 독소조항이 즐비하다. 대표적인 게 해고자·실업자에게도 개별 기업 노조에 가입할 수 있도록 한 조항이다. 이대로 법이 통과되면 근무태만 등으로 해고된 근로자가 다시 노조원으로 활동하며 ‘분풀이식 투쟁’을 해도 회사 측은 막을 방법이 없다. 노조 전임자 임금 지급 허용도 그렇다. 노조법 개정안엔 2010년 노조 전임자의 근로시간 면제제도와 함께 도입한 전임자 임금 지급 금지조항이 ...

    한국경제 | 2020.06.23 18:17

  • thumbnail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입니다] 노조란 무엇인가…머리띠를 매는 부박함 유료

    ... 있다는 심리적 안정감 때문일 겁니다. 노조는 기본적으로 대중조직의 속성을 갖고 있습니다. 대중에 대한 정확한 정의는 어렵지만, 대체로 생각과 판단, 경제적 능력 등이 사회적 평균에 가까운 사람들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같은 직장내 노조원들은 이 평균치가 더 압축적이겠죠. 동질성이 강하다는 얘깁니다. 하지만 동질성은 구성원들을 더 강하게 뭉치게 하는 조건일 뿐, 회사 전체 상황이나 사회적 균형을 고려하게 하지는 않습니다. 노조는 결사체일 뿐, 뭔가를 만들어낼 능력이 ...

    모바일한경 | 2020.06.23 18:11 | 조일훈

  • thumbnail
    확진 러시아 선원 밀접접촉자 31명 추가…100여명 육박

    ... 92명인 것으로 파악됐다고 23일 오후 밝혔다. 밀접접촉자 수는 22일 늦은 오후 55명에서 23일 오전 61명으로 늘어났다. 그러다 다시 31명 늘어난 현재까지 총 92명이 발생했다. 92명은 A호에 올라 하역작업을 했던 부산항운노조원 34명, A호와 A호 옆에 정박한 동일 선사 소속 냉동 화물선 B호(3970t)를 오간 수리공 6명, 도선사, 화물 검수사, 하역업체 관계자, 수산물품질관리원 소속 공무원, 통역사 등으로 파악됐다. 문제는 확진자 접촉자 수가 더 ...

    한국경제 | 2020.06.23 14:53 | 신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