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4,6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승객 발 묶고 물류 막고…철도 총파업 '강행'

    ... 전철 운행률은 평시 대비 86.1%, KTX는 73.1%에 그쳤다. 화물열차 운행률은 34.7%로 급감했다. 전체 물류에서 철도 비중이 40~50%에 달하는 시멘트업계의 피해가 클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했다. 대입 수시 논술과 면접고사 등을 앞둔 수험생들도 불편을 겪을 전망이다. 정부는 군 인력 등 대체 인력을 투입해 출퇴근 광역전철과 KTX 열차 운행 횟수를 최대한 확보하기로 했다. 양길성/배태웅 기자 vertig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1.20 17:33 | 양길성/배태웅

  • thumbnail
    운행 중지에 발권 창구 축소까지…철도파업 첫날 승객 불편

    ... 쉽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파업으로 KTX와 광역전철, 새마을호·무궁화호 등 여객열차와 화물열차가 30∼70%가량 감축 운행할 수밖에 없어 출퇴근 시간대 극심한 교통혼잡이 우려된다. 대입 수시 논술과 면접고사 등을 앞둔 수험생, 특히 철도를 이용해 상경하려는 지방 수험생들의 불편도 클 전망이다. 화물 운송에도 차질이 예상된다. KTX 강릉선 화물 열차의 경우 하루 33회 운행에서 4회 운행으로 급감하면서 물류 운송에 차질이 ...

    한국경제 | 2019.11.20 11:44 | YONHAP

  • thumbnail
    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가 20일 오전 9시부터 무기한 총파업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열차 감축 운행으로 출퇴근 시간대 교통 혼잡과 수출입 업체 물류 차질이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대입 수시 논술과 면접고사 등으로 철도를 이용해 상경하려는 지방 수험생들의 불편이 예상된다. 코레일과 철도노조는 4조 2교대제 도입을 위한 인력 충원 규모 등을 놓고 밤샘 협상을 시도했지만 끝내 무산됐다. 무기한 총파업은 2016년 9∼12월 ...

    키즈맘 | 2019.11.20 10:47 | 이진경

  • thumbnail
    철도노조 무기한 총파업 시작…수험생 교통·물류 대란 우려

    ... 무기한 총파업에 들어갔다. 철도파업으로 KTX와 광역전철, 새마을호·무궁화호 등 여객열차와 화물열차가 30∼70%가량 감축 운행할 수밖에 없어 출퇴근 시간대 극심한 교통혼잡과 수출입업체 물류 차질이 우려된다. 대입 수시 논술과 면접고사 등을 앞둔 수험생, 특히 철도를 이용해 상경하려는 지방 수험생들의 불편도 클 전망이다. 철도노조는 이미 지난달 11∼14일 '경고성 한시 파업'을 벌였다. 무기한 총파업은 2016년 9∼12월 ...

    한국경제 | 2019.11.20 09:00 | YONHAP

  • thumbnail
    "오전 9시부터 무기한 파업"…철도노조 파업에 'KTX' 운행률 30%↓

    ... 100% 정상 운행된다. 다만 KTX는 평시 대비 68.9%, 새마을호 58.3%, 무궁화호 62.5% 수준으로 운행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출퇴근 시간대 극심한 교통혼잡과 수출입업체 물류 차질이 우려된다. 특히 대입 수시 논술과 면접고사 등을 앞둔 수험생들의 불편도 클 전망이다. 철도노조는 지난달 11일부터 나흘간 '한시 파업'을 벌인 바 있다. 무기한 총파업은 2016년 9월부터 74일간 장기 파업 이후 3년 만이다. 코레일은 철도노조의 무기한 ...

    한국경제 | 2019.11.20 07:39 | 윤진우

  • thumbnail
    철도 노사 막후 밤샘 협상도 결렬…9시부터 총파업

    ... 것으로 전망된다. 철도노조가 파업하면 KTX와 광역전철, 새마을호·무궁화호 등 여객열차와 화물열차가 30∼70%가량 감축 운행할 수밖에 없어 출퇴근 시간대 극심한 교통혼잡과 수출입업체 물류 차질이 우려된다. 대입 수시 논술과 면접고사 등을 앞둔 수험생, 특히 철도를 이용해 상경하려는 지방 수험생들의 불편도 클 전망이다. 철도노조는 이미 지난달 11∼14일 '경고성 한시 파업'을 벌였다. 무기한 총파업은 2016년 9∼12월 ...

    한국경제 | 2019.11.20 05:00 | YONHAP

  • thumbnail
    철도노조 내일 총파업 돌입할 듯…최종교섭 결렬 선언

    ... 놓겠다"고 강조했다. 철도노조가 파업하면 KTX와 광역전철, 새마을호·무궁화호 등 여객열차와 화물열차가 30∼70%가량 감축 운행할 수밖에 없어 출퇴근 시간대 극심한 교통혼잡과 수출입업체 물류 차질이 우려된다. 대입 수시 논술과 면접고사 등을 앞둔 수험생, 특히 철도를 이용해 상경하려는 지방 수험생들의 불편도 클 전망이다. 철도노조는 이미 지난달 11∼14일 '경고성 한시 파업'을 벌였으며, 무기한 총파업은 2016년 9∼12월 ...

    한국경제 | 2019.11.19 13:54 | YONHAP

  • thumbnail
    [전문가 포럼] 대입 논란 해소하고 교육 양극화 줄이려면

    ... 2020년까지 200개 학교에 도입하기로 각의(국무회의)에서 결정해 추진하고 있다. 전 과목 토론·논술로 변화가 시작된 학교는 올 7월 기준 IB 인증 후보학교 포함 146개교다. IB를 도입한 이유는 일본의 국가 교육 ... 수 있다고 했다. 일본 오카야마국립대 입학처장과 부총장을 지낸 다하라 마코토 교수는 일본의 수능시험과 대학별 본고사가 모두 정답이 정해져 있는 시험이라 학생의 역량을 제대로 파악할 수 없다며 7년 전 오카야마대에 IB 학생 입학전형을 ...

    한국경제 | 2019.11.18 18:05

  • thumbnail
    [2020학년 대입 전략] 수능 가채점에 얽매이지 말고 일단 논술 준비를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드디어 수능이 끝났습니다. 그러나 지난 주말부터 또다시 시작된 논술시험 일정이 앞으로도 2주간 펼쳐지기 때문에 입시는 여전히 진행 중입니다. 달라진 점은 수능 가채점 결과를 바탕으로 남은 일정을 어떻게 소화할 것인지 결정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입시업체별로 공지하고 있는 등급 컷이 약간씩 달라 혼란스러운 수험생도 있을 것입니다.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충족하는 게 무엇보다 중요한 논술전형에서 애매하게 등급 컷에 ...

    한국경제 | 2019.11.18 09:00

  • thumbnail
    수능 끝나자 논술

    서울 종로구 성균관대 인문사회과학캠퍼스에서 17일 치러진 2020학년도 성균관대 수시모집 논술시험을 마친 수험생들이 가족과 함께 학교를 나서고 있다. 이날 서울 8개 대학에서 논술 고사가 치러졌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1.17 17:51 | 허문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