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9,2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페인 코로나19 사망자 809명↑…증가 규모는 이틀째 감소(종합)

    ... 나라가 됐다. 이탈리아의 코로나19 확진자 규모는 2일 오후 6시 기준 11만5천242명이었다.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는 이날 코로나바이러스 태스크포스(TF) 회의, 야당대표와의 회동 등을 통해 국가비상사태 연장 여부를 논의할 예정이다. 앞서 스페인은 지난달 14일부터 15일간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지만 코로나19 확산세가 멈추지 않자 이를 오는 12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특히 기존의 이동제한 조치를 보다 강화해 필수적이지 않은 사업장의 모든 출퇴근마저 ...

    한국경제 | 2020.04.04 20:52 | YONHAP

  • thumbnail
    원유 감산 합의 또 미뤄지나…"OPEC+ 긴급회의 8~9일로 연기"

    사우디아라비아 등 석유수출구기구(OPEC) 14개 회원국과 러시아 등 회원국이 아닌 10개 산유국이 국제 유가 안정을 논의하기 위한 긴급 화상회의의 일정이 당초 오는 6일에서 미뤄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4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 연대체) 긴급회의 일정은 오는 8일 혹은 9일로 미뤄졌다. 원유 감산과 관련 회의에 앞서 석유 생산국간 협상 기간을 늘릴 수 있도록 시간이 더 필요하다는 ...

    한국경제 | 2020.04.04 19:46

  • thumbnail
    트럼프 개입에도 러·사우디 책임론 공방…"OPEC+ 회의 연기"(종합)

    ... 제안으로 긴급 소집된 OPEC+ 화상회의가 6일에서 8일 또는 9일로 미뤄질 수 있다고 보도했다. 이 회의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원유 수요가 감소하는 데 따른 유가 폭락을 막기 위해 시급히 감산하는 방안이 논의될 전망이다. 하지만 러시아와 사우디가 이번 감산에는 미국도 동참하기를 요구할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관측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제시한 감산량이 OPEC+ 만으로는 감당하지 못할 만큼 많은 데다 지난 3년간 사우디와 러시아의 감산으로 ...

    한국경제 | 2020.04.04 19:28 | YONHAP

  • thumbnail
    마힌드라 투자 철회에 쌍용차 노조, 비상대책위 전환

    ... 신규 투자 방안을 철회하기로 최종 확정했다. 인도 내 코로나관련 초기대응 실패가 원인으로 대두되며 경제활동이 전면 중단돼 드라그룹은 매출이 86% 급감했다. 회사는 코로나 사태로 타격을 받은 여러 사업부문에 자본을 배분하는 방안을 논의한 뒤 쌍용차 투자 철회를 결정했다. 다만 3달간 긴급자금 최대 400억원은 예정대로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 쌍용차 노조는 마힌드라의 이번 결정이 1대주주의 역할을 포기하고 2대주주로 자리를 내려오는 것과 같다며 이는 회사를 매각하겠다는 ...

    오토타임즈 | 2020.04.04 18:43

  • thumbnail
    [총선 D-11] 김종인 "상황 파악 못하는 정권…추락 극복 능력 없다"(종합)

    ... 앞으로 다가올 '코로나 경제'가 얼마나 무서운가를 체험하게 될 것"이라며 "그렇게 되면 한국 경제에는 미래라는 것이 없다"고 경제 위기를 경고했다. 그러면서 "불이 활활 타고 있는데 불을 빨리 끌 생각을 않고 불 끄는 방법만 논의하고 있는 게 현 정부의 실태"라고 꼬집었다. 김 위원장은 "이 정부가 얘기한 것은 '사회적 거리두기' 외에는 아무것도 없다. 코로나 사태가 이 정도로 진정되는 모습을 보이는 것은 그동안 구축된 의료체계와 의료인의 땀 흘리는 노력, ...

    한국경제 | 2020.04.04 18:35 | YONHAP

  • thumbnail
    [총선 D-11] 공식 선거운동 첫 주말, 충북 후보들 표심 공략 발품(종합)

    ... 후보는 솔밭사거리와 읍·면·동 선거공보 분류 작업장을 찾아 인사를 했고 오후에는 봉명2동에서 방역 봉사를 펼쳤다. 청주 청원의 민주당 변재일 후보는 성모병원 사거리에서 거리 인사를 한 뒤 선거사무소에서 주민 간담회를 열어 정책 논의를 했다. 같은 선거구 통합당 김수민 후보는 내수읍과 오창 호수공원 일원에서 발품을 팔며 얼굴 알리기에 주력했다. 충주의 민주당 김경욱 후보는 연원시장과 용산동과 호암동 일대 상가 주변에서, 통합당 김종배 후보는 호암지·신연수동·충주댐 ...

    한국경제 | 2020.04.04 17:52 | YONHAP

  • thumbnail
    교토대 "수학 난제 'ABC 추측' 증명됐다"…심사에만 7년반

    ... 요미우리(讀賣)신문에 따르면 모치즈키 교수가 편집위원장이지만 자신의 논문 심사에는 관여하지 못하도록 특별편집위원회를 열어 심사했다 특별편집위원장인 다마가와 아키오(玉川安騎男) 교토대 수리해석연구소 교수는 "학문적 관점에서 신중한 논의를 거듭해 증명이 올바르다는 것을 인정했다"고 설명했다. 통상 논문은 50∼60쪽에 심사에 수개월∼2년 정도 걸리는데 모치즈키 교수의 논문은 600쪽이 넘고 심사도 이례적으로 오래 걸렸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교토대가 공식 발표에도 ...

    한국경제 | 2020.04.04 17:50 | YONHAP

  • thumbnail
    [총선 D-11] 민주, 동교동계 원로 복귀선언에 "총선 전 허용여지 없어"

    ...39;을 걸고 선거운동을 하는 경우 다시 당에 받아줄 수 없다는 방침을 확고히 한 상황이라 총선 전 다른 그룹의 입·복당을 받기도 어렵다는 게 당 기류"라고 말했다. 이어 "총선 후 구체적인 논의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당내에서는 총선 후 논의하더라도 동교동계 인사들의 입·복당은 불가능할 것이라고 보는 분위기가 대다수다. 민주당 한 의원은 "내가 알기로는 지도부가 그분들의 입·복당을 ...

    한국경제 | 2020.04.04 16:45 | YONHAP

  • thumbnail
    사우디 "원유 감산 거부한 쪽은 러시아…진실 왜곡" 맹비난

    ... "사우디가 OPEC+ 합의에서 탈퇴해 산유량을 늘리고 유가를 할인한 것은 셰일오일을 생산하는 경쟁자들(미국)을 따돌리려는 시도와 연관된 것으로 보인다"라고 주장했다. OPEC+는 사우디의 제안에 따라 오는 6일 화상 회의를 열어 경쟁적 증산으로 폭락한 유가와 국제 원유시장의 수급을 논의할 예정이다. 하지만 이 회의의 결과를 사실상 결정하는 사우디와 러시아가 회의 전부터 상대방에 유가 폭락의 책임을 돌리면서 험난한 협상을 예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4 14:26 | YONHAP

  • thumbnail
    멕시코·과테말라서 한인 확진자 발생해 재외선거 중단(종합)

    ... "확진자가 영사민원실이나 투표소에 다녀가진 않았지만 많은 한인이 밀집해 생활하는 과테말라 한인사회 특성상 병원, 회사, 가게 등을 통한 한인 접촉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며 "투표소 등을 통한 추가 전파를 우려해 중앙 선관위 등과 논의해 불가피하게 투표 중단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과테말라에선 현지 정부의 이동 제한령 때문에 재외투표 기간을 2∼4일, 사흘간으로 단축하고 통행금지 시간을 피해 투표시간도 축소해 진행해 왔다. 멕시코와 과테말라엔 3일 기준 각각 1천688명과 ...

    한국경제 | 2020.04.04 14: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