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2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마켓인사이트] M&A 대어 대성산업가스, 대형 사모펀드간 '3파전'

    ... 분석이다. 한국에서 조 단위 투자를 성사시킬 수 있는 역량을 펀드 출자자들에게 보여주기 위해서다. TPG는 이를 위해 지난해 8월 이상훈 모건스탠리 프라이빗에쿼티(PE) 한국 대표를 영입하기도 했다. TPG는 외환위기 직후 뉴브리지캐피털이라는 이름으로 제일은행과 하나로텔레콤 등에 투자해 큰 차익을 남겼지만 2008년 이후로는 한국 투자 실적이 없다. PAG는 MBK와 TPG에 비해 다소 열세라는 평가를 받는다. 상대적으로 규모가 작고 2015년 완구업체 ...

    한국경제 | 2017.01.05 18:45 | 정소람/유창재

  • thumbnail
    컨설팅과 로비 사이…홍보대행사 '오해와 진실'

    ... 인물이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홍보대행사 경리사원으로 시작한 그는 원어민 수준의 영어를 구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용산 미군기지 내 전화번호로 무작정 전화를 걸어 영어를 익혔다고 한다. 영어 실력을 바탕으로 1997년 외환위기 이후 뉴브리지캐피털 론스타 등 미국계 금융회사 홍보대행을 맡아 급성장했다. 이때부터 민 전 행장 등 금융인과 유력 언론인, 검찰 간부 등과 친분을 다진 것으로 전해졌다. 박 대표는 세간에 화제가 됐던 론스타와 외환은행 간 분쟁, 론스타와 국세청 ...

    한국경제 | 2016.08.22 17:59 | 김현석/강현우

  • BNK금융, 예보에 500억 소송

    ... 예금보험공사 관계자는 “인수합병 과정에서 흔히 있는 갈등”이라며 “실제 보전해야 할 금액은 BNK금융지주의 요구액보다 훨씬 낮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예금보험공사는 2004년 제일은행을 뉴브리지캐피털에 매각하면서 1조원이 넘는 공적자금을 투입해 사후손실을 보전해준 전례가 있다. 당시 공적자금을 허비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이번에도 소송에서 질 경우 비슷한 논란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한 금융권 관계자는 “BNK금융지주가 ...

    한국경제 | 2016.06.29 17:33 | 이지훈 / 김태호

  • [신설법인 현황] (2016년 5월27일~2016년 6월2일) 서울

    ... 입대업 및 전대업) 강남구 봉은사로1길 33, 401호 (논현동) ▷뉴로다임(고영남·40·전기, 전자공학 연구개발업)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86, 101동 1206호 (여의도동,롯데캐슬아이비) ▷뉴브리지인터내셔널(진메이란·20·광고대행업) 성북구 동소문로 118, 702호 (동선동1가,플라망스타워) ▷뉴스타당진(장주철·0·중흥에스클래스 주식회사에 대한 대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2길 28, ...

    한국경제 | 2016.06.07 10:29

  • thumbnail
    [비즈&라이프] 한국 고집한 '월가 엘리트' 한상원, 전통산업서 새로운 가치를 만든다

    ... 보냈었다. 한 대표는 이를 뿌리치고 하버드 MBA를 선택했다. 이철주 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 대표가 MBA 동기다. MBA를 마치고 돌아온 한 대표에게 모건스탠리는 뉴욕이나 홍콩 지점 근무를 권유했다. 모건스탠리 출신이 많았던 뉴브리지캐피털(현 TPG)과 워버그핀커스도 그를 영입하려 했다. 하지만 한 대표는 한국에 지점을 열겠다고 모건스탠리 본사를 설득했다. 한국에서 제대로 투자하려면 한국에 사무실을 둬야 한다는 투자 원칙을 고집했다. 그 덕택에 아슬아슬한 줄타기와 ...

    한국경제 | 2016.05.31 18:16 | 좌동욱 / 이동훈

  • thumbnail
    옛 '조상제한서' 중 부활한 '제일' 브랜드…"친숙한 은행으로 다가가겠다"

    ... 은행명을 제일은행으로 변경했다. 1990년대 초·중반엔 삼성전자와 현대자동차보다 많은 법인세를 내기도 했다. 그러나 기업 여신이 많던 제일은행은 1997년 외환위기의 파고를 넘지 못했다. 1999년 미국계 사모펀드 뉴브리지캐피털에 넘어갔다가 2005년 영국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을 새 주인으로 맞았다. 제일은행 이름을 쓰기 시작한 지 53년 만인 2011년 12월 은행명이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으로 바뀌면서 ‘제일’ 브랜드는 ...

    한국경제 | 2016.04.28 20:04 | 이현일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2250억 대출 부도 2년만에 보고펀드 부활시킨 박병무 대표

    ... 까닭에 M&A 가격 비교 지표인 에비타 배수(EV/EBITDA)가 6배 이하로 일반적인 수준(8~11배)보다 낮게 형성돼 있다 사실 박 대표는 국내 투자업계에선 잘 알려진 ‘고수’다. 미국계 PEF 뉴브리지캐피털(현재 TPG 아시아펀드)의 한국 대표 시절 위기에 처한 하나로텔레콤(현재 SK브로드밴드) 경영을 정상화시켜 SK텔레콤에 되판 사례는 아시아 PEF업계 ‘교과서’로 남아있다. 당시 박 대표는 IPTV의 ...

    마켓인사이트 | 2016.03.11 18:03

  • 내년 한국에 M&A 큰장…글로벌 PEF, 투자 강화

    ... 이미 한국을 주요 투자처로 격상하고 30억~40억 달러 규모로 조성하는 아시아 투자 전용펀드의 상당액을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1997년 외환위기 당시 제일은행(현 SC은행)을 인수한 뒤 2005년 1조원이 넘는 차익을 남긴 뉴브리지캐피털도 지난해 TPG란 이름으로 9년 만에 돌아왔다. 한국대표를 영입해 한국 사무소를 내고 홈플러스 등 국내 인수합병(M&A) 거래에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글로벌 PEF들이 이처럼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것은 최근 조 단위를 훌쩍 ...

    한국경제TV | 2015.12.11 06:41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글로벌 'M&A 큰손' 몰려온다

    ... 진출했다. 이미 한국을 주요 투자처로 격상하고 30억~40억달러 규모로 조성하는 아시아 투자 전용펀드의 상당액을 투자할 계획이다. 1997년 외환위기 당시 제일은행(현 SC은행)을 인수한 뒤 2005년 1조원이 넘는 차익을 남긴 뉴브리지캐피털도 지난해 TPG란 이름으로 9년 만에 돌아왔다. 한국 대표를 영입해 한국 사무소를 내고 홈플러스 등 국내 인수합병(M&A) 거래에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글로벌 PEF들이 이처럼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

    한국경제 | 2015.12.10 18:49 | 정영효

  • thumbnail
    SC 제일지점 매각…역사로 남은 제일 은행

    ... 국제통화기금(IMF) 위기 당시 기업 부도로 하루아침에 문을 닫아야 하는 부실 은행으로 전락했다. 대우그룹의 주거래 은행이 제일은행이었고 한보·기아 등의 재벌 그룹의 부도가 잇따르면서 막대한 공적 자금이 투입됐다. 제일은행, 우여곡절 끝 뉴브리지에 매각 한국에 돈을 빌려준 IMF는 서울은행과 제일은행의 문을 닫으라고 정부에 아우성을 쳤다. 1997년 말 서울은행과 제일은행에는 뱅크 런(대량 예금 인출 사태)이 일어나고 있었다. 하지만 규모가 컸던 두 은행의 문을 닫아버리면 그렇지 ...

    한경Business | 2015.07.15 1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