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1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외자본 '비호감'…국내자본은 '걸음마'

    ... 부실기업에 투자한다는 것도 아직은 초보 단계에 와 있다. 국내 부실기업에 투자한 해외 자본의 사례는 외환은행은 인수했던 론스타, 진로의 부실채권을 인수했던 골드만삭스, 만도기계의 칼라일 펀드, 이랜드월드의 와버그핀커스, 제일은행의 뉴브리지캐피탈, 굿모닝증권(옛 쌍용증권)의 H&Q와 IFC 등 한 번쯤은 들어본 것들이다. 외환은행의 경우 현재 51%의 지분을 소유하고 있는 대주주는 'LSF-KEB 홀딩스(Holdings), SCA'다. 외환은행(Korea Exchange ...

    한경Business | 2008.10.22 10:28

  • 참여연대, '은산분리 완화, 오히려 금융산업 발전 저해"

    ... 등으로부터 충분히 학습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참여연대는 "부실 회사를 인수해 경영권을 확보하고 단기 내에 투자금을 회수하는 것을 업무로 하는 PEF가 은행을 경영하게 된다면 장기적, 안정적 금융산업 발전이 더 어려워진다"며 "뉴브리지 캐피탈이나 론스타의 경영형태에서 여실히 증명된 바 있다"고 덧붙였다. 산업자본(비금융주력자)의 은행소유 규제를 완화한다면 한정된 금융자본이 시장의 효율성에 따라 배분되는 것이 아니라 은행을 소유한 산업자본 입김이 작용할 수밖에 ...

    조세일보 | 2008.08.25 00:00

  • 성공신화 '흔들흔들'… 반전의 카드는?

    ... 수식어다. 박 전 사장은 지난 2000년 운영 자금이 10억 원 밖에 없던 플레너스엔터테인먼트(현 CJ인터넷)를 맡아 2년 반 만에 매출 1300억 원, 순이익 160억 원 규모로 키워낸 주인공이다. 그 후 미국계 사모 펀드인 뉴브리지캐피탈코리아 대표로 자리를 옮겨 제일은행(현 SC제일은행) 재매각 건을 성사시켰다. 박 전 사장은 하나로텔레콤의 성공적인 매각으로 새로운 전성기를 맞는 것처럼 보였다. 지난 2006년 초 뉴브리지캐피탈은 적자 투성이인 하나로텔레콤의 경영 ...

    한경Business | 2008.07.02 12:20

  • "하나로텔 정보유출 사실 알렸다"

    前 대주주측, SK텔 "몰랐다" 주장에 반박 고객정보 유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 하나로텔레콤의 전 대주주인 뉴브리지 등 9개 외국계 펀드 컨소시엄은 5일 "SK텔레콤은 하나로텔레콤의 개인정보 유출 혐의 사실을 알려주지 않았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하나로텔레콤의 주식매매 계약서를 체결할 당시 SK텔레콤에 이번 사건의 조사에 대해 적절히 고지했다"고 밝혔다. 외국계 펀드들은 "SK텔레콤은 계약 체결 이후부터 계약 이행이 완료된 3월28일까지 경찰 ...

    한국경제 | 2008.06.05 00:00 | 박영태

  • [브리핑] 하나로텔레콤(033630) - 바겐세일 중!...우리투자증권

    ... 걱정은 동사 주가가 12,000원을 상회할 때나 생각해 볼 수 있다. 오히려 SKT는 장기적으로 양 사 합병을 위하여 현재의 하나로텔레콤 지분율(43.6%)을 더 증가시킬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참고로 SKT는 주당 11,900원에 뉴브리지컨소시엄으로부터 하나로텔레콤 지분 38.89%를 획득, 최대주주가 되었다. 셋째, 하나로텔레콤의 수익성은 당분간 지속적인 개선 추이를 나타낼 전망이다. 지금 당장은 한시적 마케팅 중단 등으로 어려움이 있지만 중기적으로 보면 전화, ...

    한국경제 | 2008.05.22 08:54

  • thumbnail
    하나로텔 대표 조신씨, SK텔 체제로 새 출범

    하나로텔레콤은 28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정기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조신 전 SK텔레콤 인터넷사업부문장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SK텔레콤은 이날 하나로텔레콤의 종전 최대주주인 AIG-뉴브리지 컨소시엄에 주식인수 대금 1조877억원(38.89%,주당 1만1900원)을 납입했다. 이로써 하나로텔레콤은 SK텔레콤 계열사로의 전환을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하나로텔레콤의 현재 주요 주주 지분은 SK텔레콤 43.59%,미래에셋 ...

    한국경제 | 2008.03.28 00:00 | 김태훈

  • 하나로텔 박병무ㆍ제니스 리 어디로­…

    박병무 하나로텔레콤 사장(47)이 사모펀드를 설립,금융계에 복귀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나로텔레콤이 2005년 말 뉴브리지캐피탈에 팔리면서 구원투수로 영입됐던 박 사장은 하나로가 SK텔레콤에 매각됨에 따라 28일 정기주총을 끝으로 2년여 만에 물러나게 됐다. 2004년 초 하나로에 합류했던 제니스 리 부사장도 함께 떠난다. 대규모 적자에 시달리던 하나로통신을 탄탄한 흑자 기조로 돌려놓는 등 경영 수완을 발휘한 박 사장과 리 ...

    한국경제 | 2008.03.26 00:00 | 박영태

  • 하나로텔레콤, SK텔레콤과의 시너지효과 주목-한국

    ... SK텔레콤과의 시너지 효과에 주목해야한다며 '매수'의견과 목표가 1만4200원을 유지했다. 양종인 한국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지난 20일 정보통신부가 SK텔레콤의 하나로텔레콤 인수를 인가했다"면서 "SK텔레콤은 3월말 AIG뉴브리지 컨소시엄으로부터 지분을 매입, 경영권을 인수하게 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SK텔레콤과 하나로텔레콤은 이동통신, 전화, 초고속인터넷, 방송을 아우르는 종합적인 결합판매를 시작하게 된다. 그는 "하나로텔레콤은 이동통신과의 결합판매를 ...

    한국경제 | 2008.02.28 00:00 | ramus

  • SK텔, 유선통신 날개 달았다 … 하나로텔레콤 인수 최종 인가

    ... 공동 사용(로밍)에 대해서는 인수 건과 무관하다며 인가 조건에 달지 않았다.그 대신 6월 말까지 로밍 의무화에 대한 체계적인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SK텔레콤은 다음 달 주주총회 승인을 얻은 뒤 하나로텔레콤 대주주인 AIG-뉴브리지 컨소시엄에 총 1조877억원(주당 1만1900원)을 주고 하나로텔레콤 주식 38.98%를 사들일 예정이다.이렇게 되면 SK텔레콤의 하나로텔레콤 지분은 기존 4.7%를 포함해 43.59%로 높아진다. 최명수 기자 may@h...

    한국경제 | 2008.02.20 00:00 | 최명수

  • [한경데스크] 서브프라임 '쓰나미'

    ... 있다. 금리나 환율 등을 안정적으로 관리하는 것도 중요하다. 또하나는 역으로 돈을 벌 수 있는 기회를 찾는 것이다. 미안한 얘기지만 남의 위기는 나에겐 찬스다. 한국의 외환위기 당시를 뒤돌아보라.골드만삭스나 론스타 뉴브리지 등 외국 거대자본이 은행과 기업 부실채권,부동산 등을 헐값에 사들이면서 얼마나 많은 이익을 챙겼는가. 지금이라도 정부 차원에서 전문가팀을 구성할 필요가 있다. 강현철 기획취재부장 hc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1.20 00:00 | 강현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