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7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제금값, 달러 약세에 상승…0.6%↑

    국제 금값은 18일(현지시간) 미국 달러화 약세에 힘입어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6%(12.20달러) 오른 1,962.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다른 주요국 통화 대비 달러화 ... 장기간 현행 '제로 금리'를 유지하겠다는 뜻을 밝혀 달러 약세를 뒷받침했다. 국제 유가는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0.3%(0.14달러) 오른 41.11달러에 ...

    한국경제 | 2020.09.19 04:05 | YONHAP

  • thumbnail
    테슬라, 4.15% '하락'…배터리데이 앞두고 변동성 확대 전망

    간밤 뉴욕증시는 중앙은행(Fed)에 대한 실망감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에 대한 불확실성으로 하락 마감했다. 17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30.... 3,357.0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40.19포인트(1.27%) 내린 10,910.28에 장을 마쳤다. 이날 뉴욕증시는 코로나19 백신 관련 불확실성에 하락 출발했다. 로버트 레드필드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은 일반인 ...

    한국경제 | 2020.09.18 07:31 | 고은빛

  • thumbnail
    국제금값, 美 FOMC 실망감에 1% '하락'

    국제 금값은 17일(현지시간) 미국 중앙은행(Fed)에 대한 실망감에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1.1%(20.60달러) 떨어진 1949.90달러로 거래를 마감했다. 전날 연방공...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인 OPEC+ 회의에서 감산 이행의 중요성을 확인한 영향이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2%(0.81달러) 오른 40.97달러에 장을 ...

    한국경제 | 2020.09.18 06:02 | 고은빛

  • thumbnail
    국제금값, '연준 실망감'에 1% 넘게 하락

    ... 17일(현지시간)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움직임에 대한 시장의 실망감으로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1.1%(20.60달러) 떨어진 1,949.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인 OPEC+ 회의에서 감산 이행의 중요성을 확인한 데 힘입어 큰 폭으로 올랐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2%(0.81달러) 오른 40.97달러에 장을 ...

    한국경제 | 2020.09.18 05:05 | YONHAP

  • [뉴욕유가] OPEC+ 감산 이행 강화 2% 상승

    (뉴욕=연합인포맥스) 오진우 특파원 = 뉴욕 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및 러시아 등 주요 산유국이 감산 이행을 강화하고, 필요시 다음달에 임시 회의를 열수도 있다는 소식 등으로 상승했다. 17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배럴당 0.81달러(2.0%) 상승한 40.97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원유시장 참가자들은 OPEC+ 회동과 미국 허리케인 샐리 이후 상황 등을 주시했다. OPEC+는 이날 장관급 공동감시위원회에서 ...

    한국경제 | 2020.09.18 04:28 | YONHAP

  • thumbnail
    허리케인에 국제유가 40달러선 돌파…WTI 4.9%↑

    ...제 유가는 16일(현지시간) 미국에 상륙한 허리케인 '샐리'의 영향으로 배럴당 40달러 선을 넘어섰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4.9%(1.88달러) 뛴 40.16달러에 ... 허리케인 상륙에 대비해 걸프만 연안 원유·가스생산시설의 27%가 문을 닫았다고 밝혔다. 국제 금값은 소폭 올랐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22%(4.30달러) 오른 1,970.5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제로금리를 ...

    한국경제 | 2020.09.17 04:21 | YONHAP

  • thumbnail
    허리케인 '샐리'에 국제유가 급등…WTI 2.7%↑

    국제 유가는 15일(현지시간) 허리케인에 따른 미국 원유 생산시설 봉쇄로 급등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2.7%(1.02달러) 뛴 38.28달러에 장을 ... 대비해 걸프만 연안 원유·가스생산시설의 4분의 1 이상이 문을 닫은 것으로 집계됐다. 국제 금값은 소폭 올랐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1%(2.50달러) 오른 1,966.2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투자자들은 ...

    한국경제 | 2020.09.16 04:14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수요부진 염려 속 소폭 하락…WTI 0.2%↓

    국제 유가는 14일(현지시간) 수요 부진에 대한 염려 속에 소폭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0.2%(0.07달러) 내린 37.28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국제 금값은 달러화 약세에 힘입어 9월 들어 가장 큰 폭의 오름세를 보였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8%(15.80달러) 상승한 1,963.7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0.09.15 04:36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OPEC+ 감산 면제 요청 검토…원유시장 부담 더하나 [선한결의 중동은지금]

    ... 이어갔다. 미국 서부텍사스원유(WTI)와 북해산 브렌트유 등 주요 유종 가격은 배럴당 40달러 아래로 밀려났다. 각국 코로나19 재확산세로 수요 전망이 좋지 않은데다가 미국에서 증시 변동성이 커지고 추가 경기부양책 합의가 지연된 영향이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WTI 10월 인도분은 37.30달러에 거래됐다. 브렌트유 11월물은 런던 ICE 선물거래소에서 배럴당 39.98달러에 손바뀜됐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9.12 07:50 | 선한결

  • thumbnail
    국제유가 혼조세…WTI 이번주 6.1% 하락

    국제유가는 11일(현지시간)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0.08%(0.03달러) 오른 37.33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 회복이 더딘 가운데 공급 과잉 우려까지 나와 유가에 하방 압력을 가했다. 국제 금값은 4거래일만에 하락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8%(16.40달러) 떨어진 1,947.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0.09.12 04: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