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781-78790 / 79,5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톱] '미경제 적정성장 인플레우려 없어'..클린턴 평가

    ... 신규고용기회창출, 3%인플레억제 목표에서 벗어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덧붙였다. 클린턴대통령과 타이슨위원장의 이같은 낙관적 전망에도 불구하고 이날 뉴욕자본시장에서 장기금리는 상승하는 한편 주가는 떨어졌다. 이날 30년짜리 재무성증권수익률은 7.1%에서 7.07%로 잠시 낮아졌으나 곧이어 7.26%로 치솟아 향후 금리가 상승할 것임을 시사했다.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공업평균은 전날보다 31.23포인트 떨어진 3,668. 31을 기록했다.

    한국경제 | 1994.04.29 00:00

  • < 오늘의 석간톱뉴스 > 금리연동부 정기예금 도입

    ... ''은행''개인연금 홍보 "과장" *사 회 = 재판내용 집에서도 알수있다 *1면톱 = " 찾습니다" *경 제 = ''건설부''관변단체 집단행동 "몸살" *사 회 = ''노동계''갈등의 골 깊어간다 *1면톱 = 북한-미국 뉴욕접촉 재개 *경 제 = 증시 공급과잉...올 10조 넘을듯 *사 회 = 사회단체, 직선제 ''돌풍'' *1면톱 = 금리연동부 정기예금 도입 *산 업 = 내의업체 북한진출 추진 *사 회 = 근로자 근무시간 늘고있다

    한국경제 | 1994.04.29 00:00

  • [해외증시] 도쿄증시 관망세..투자신탁 매수세 힘입어

    도쿄증시는 27일 장마감무렵 투자신탁의 매수에 힘입어 강세로 마감 됐으나 거래량이 올들어 가장 적은수준을 보여 관망세를 벗어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니케이평균주가는 1만9천7백29.15엔으로 전일보다 1백.22엔이 올랐다. ... 경계매물과 공휴일을 앞둔 관망으로 약세를 보여 다우존스지수가 6.24포인트 떨어진 3699.54를 기록했다. 홍콩증시는 전일 뉴욕증시강세와 부동산규제에 대한 우려완화의 영향으로 항셍지수가 9328.64로 192.53포인트 오르는 ...

    한국경제 | 1994.04.28 00:00

  • [해외증시] 도쿄 연일 하락 .. 정치불안 고조

    도쿄증시의 닛케이평균주가는 26일 80.21엔 내린 1만9천6백28.93엔을 기록 했다. 보험 연기금등 기관투자가들의 강한 매수세에도 불구하고 정치불안이 고조돼 약세로 마감했다. 뉴욕의 다우존스공업평균은 25일 1.4분기 기업실적호전을 바탕으로 57.10포인트 오른 3,705.78을 나타냈다. 런던의 파이낸셜타임즈 30지수는 투자자들의 관망세속에 2,477.90을 기록, 23.00포인트 하락했다.

    한국경제 | 1994.04.27 00:00

  • [해외증시] 뉴욕 하락/홍콩 급등

    뉴욕증시는 22일 중앙은행의 단기금리인상의 여파가 진정되면서 다우지수 가 3.86포인트 내린 3,648.68을 기록했다. 홍콩증시는 이날 전날 큰폭으로 떨어진데 따른 반발매수세가 일면서 급등세를 보였다. 항셍지수는 222.26포인트 상승한 9,156.85로 마감됐다.

    한국경제 | 1994.04.25 00:00

  • [해외증시] 도쿄/뉴욕 동반상승

    도쿄증시는 22일 정치적 혼란이 완화되고 엔화가 약세로 반전됨에 따라 닛케이평균주가가 1백65.03엔 오른 1만9천9백64.39엔을 기록했다. 뉴욕증시는 21일 채권시장강세와 컴퓨터관련주의 실적호전으로 다우지수 가 52,83포인트 상승한 3,652.54로 마감됐다. 홍콩증시는 이날 미국 금리인상에 따른 홍콩금리의 인상 우려로 항생지수 가 286,42포인트나 크게 떨어진 8,934.59로 끝났다.

    한국경제 | 1994.04.23 00:00

  • [해외증시] 도쿄, 정치불안 영향으로 하락..뉴욕도 하락

    도쿄증시는 21일 지속되는 정치불안의 영향으로 닛케이평균주가가 82.82엔 내린 1만9천7백99.36엔으로 마감됐다. 뉴욕증시는 20일 금리인상에 대한 우려도 대형우량주가 하락하며 다우 지수가 21.11포인트 떨어진 3,598.75를 기록했다. 홍콩증시도 이날 미국의 금리인상의 여파로 항셍지수가 82.9포인트 떨어진 9,221.01로 끝났다.

    한국경제 | 1994.04.22 00:00

  • [해외증시] 미국, 단기금리인상..세계증시 하락세

    미국 중앙은행이 단기금리를 인상함에 따라 세계 주요증시가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다. 20일 도쿄증시는 기관의 매도세도 닛케이평균주가가 3백10.16엔 하락한 1만9천8백82.18엔을 기록, 지지선인 2만엔대가 무너졌다. 뉴욕증시의 다우지수도 19일 0.60포인트 내린 3,619.82로 마감됐으며 홍콩증시의 항셍지수도 이날 202.93포인트 떨어진 9,303.91로 끝났다.

    한국경제 | 1994.04.21 00:00

  • [해외증시] 도쿄 내림세 반전..재료 부재/뉴욕증시 영향으로

    도쿄증시는 19일 새로운 재료의 부재와 전날 약세였던 뉴욕증시의 영향 으로 내림세를 보였다. 닛케이평균주가른 85.02엔 떨어진 2만1백92.34를 기록했다. 뉴욕증시는 18일 중앙은행의 단기금리인상 발표로 다우지수가 41.05포인트 나 크게 하락, 3,602.42로 마감됐다. 홍콩증시도 이날 미국의 금리인상으로 인해 항셍지수가 29.22포인트 내린 9,506.84로 끝났다.

    한국경제 | 1994.04.20 00:00

  • [사설] (20일자) 미국의 잇단 금리인상 조치

    미연준리(FRB)가 18일 올들어 세번째로 은행간 단기금리인 연방기금 금리를 인상했다. 그러자 뉴욕증시의 다우존스평균지수는 42포인트가 떨어졌다. FRB의 이번 금리인상조치는 인플레 재연을 예방한다는 "대의"에 입각한 것으로 여기에는 이론이 없을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조치가 시의적절한 것이냐는 별개의 문제다. 이유는 앞에서 지적한 주가의 민감한 동향은 별문제로 하고 금리상승이 향후의 미국경기에 어떤 영향을 미칠것인가에 대해 속단하기 어렵기 ...

    한국경제 | 1994.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