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9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은 "부산지역 자동차산업 하반기도 회복 더딜 것"

    ... 어려움을 겪는 부산지역 자동차산업이 하반기에도 회복이 지연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은행 부산본부가 28일 내놓은 연구 보고서를 보면 부산지역 자동차산업은 르노삼성의 신차 출시 효과 및 개별소비세 인하에 따른 내수 호조에도 닛산 로그 위탁생산 종료로 수출이 감소하면서 2분기 생산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22.0% 감소했다. 7월 들어서도 수출은 소폭 회복됐지만 신차 효과 감소와 개별소비세 인하 폭 축소 등 영향으로 내수는 크게 줄어들었다. 자동차 부품도 ...

    한국경제 | 2020.09.28 13:35 | YONHAP

  • thumbnail
    2020 베이징 모터쇼, 코로나19 확산 이후 첫 개막

    ... 카니발은 기존 미니밴의 전형성을 탈피한 세련된 디자인과 거주성을 높인 실내, 첨단 편의품목을 갖췄다. 새 카니발은 내년 하반기부터 중국에 판매될 예정이다. 이밖에 신형 K5와 K3, KX3, KX5, 스포티지 등을 전시했다. 닛산은 전기 SUV 아리야를 전시했다. 아리야는 닛산이 새로 개발한 전기차 전용 CMF-EV 플랫폼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전면부는 부메랑 모양의 주간 주행등과 얇은 헤드램프, 세로로 깊게 뚫린 공기 흡입구도 특징이다. 실내는 간결하다. ...

    오토타임즈 | 2020.09.27 16:44

  • thumbnail
    코로나에 임금동결 택한 현대차…다른 완성차 협상에도 영향줄까

    ... 추가 등을 위해 다음 달 18일까지 부산공장 가동을 중단하기로 했다. 그나마 최근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XM3의 유럽 수출 물량을 따내면서 일단 한숨 돌린 상황이다. 르노삼성차는 부산공장 생산량의 상당 부분을 차지한 닛산 로그 위탁생산 계약이 올해 3월 종료됐고, 이후 후속 수출 물량 배정을 받지 못해 경영난을 겪었다. XM3 수출 물량은 부산공장에서 전량 생산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생산절벽 위기에서 한숨 돌리게 되면서 구조조정 우려가 사그라들며 ...

    한국경제 | 2020.09.27 06:3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이후 베이징서 첫 모터쇼…중국시장에 쏠리는 눈길

    ... 잘 통제하고 있어 중국 시장에서 판매가 호조를 보일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모터쇼 참여 업체들은 앞다퉈 새로운 전기차 모델을 소개하며 중국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으려 애썼다. 포드는 머스탱 마하-E 전기 SUV를 선보였다. 닛산은 전기 SUV 아리야를 해외에서 처음으로 공개했다. 닛산은 기자회견을 열어 향후 5년간 전기차 등 신차 발표 계획을 내놓았다. BMW는 iX3 전기 SUV를 전시했으며 폴크스바겐은 역시 전기 SUV인 ID4를 소개했다. 미국 증시에 ...

    한국경제TV | 2020.09.26 20:37

  • thumbnail
    코로나19 이후 베이징서 첫 모터쇼…업계, 중국 시장에 기대

    ... 통제하고 있어 중국 시장에서 판매가 호조를 보일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모터쇼 참여 업체들은 앞다퉈 새로운 전기차 모델을 소개하며 중국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으려 애썼다. 포드는 머스탱 마하-E 전기 SUV를 선보였다. 닛산은 전기 SUV 아리야를 해외에서 처음으로 공개했다. 닛산은 기자회견을 열어 향후 5년간 전기차 등 신차 발표 계획을 내놓았다. BMW는 iX3 전기 SUV를 전시했으며 폴크스바겐은 역시 전기 SUV인 ID4를 소개했다. 미국 증시에 ...

    한국경제 | 2020.09.26 20:27 | YONHAP

  • thumbnail
    현대·기아차, 파워트레인 담당에 알렌 라포소 부사장 임명

    현대·기아자동차가 연구개발본부 파워트레인 담당으로 알렌 라포소 부사장을 임명했다. 25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알렌 라포소 부사장이 연구개발본부 파워트레인 담당으로 임명됐다. 그는 르노, 닛산, PSA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서 30여년간 파워트레인, 전기차, 배터리 등의 연구개발을 주도한 전문가로 최근까지 PSA에서 파워트레인·배터리·섀시 개발 총괄을 담당했다 오는 28일부터 현대차그룹에 공식 ...

    한국경제 | 2020.09.25 20:43 | 장지민

  • thumbnail
    현대·기아차, 엔진개발 부사장에 르노·닛산 거친 해외 전문가 영입

    ... 밝혔다. 라포소 부사장은 엔진 및 변속기 개발 부문과 전동화 개발 부문을 총괄할 예정이다. 그는 글로벌 완성차기업에서 30여 년간 파워트레인 및 전기차를 연구한 전문가다. 1987년 르노에 입사해 엔진 개발 업무를 맡다가 2005년 닛산으로 옮겨 파워트레인 개발을 담당했다. 2017년부터는 푸조시트로엥(PSA)에서 전기차 프로그램을 이끌었다. 라포소 부사장은 “모든 열정과 노하우를 쏟아 기술 개발에 기여하고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전환에도 힘쓰겠다”고 ...

    한국경제 | 2020.09.25 17:12 | 이선아

  • thumbnail
    `외부수혈 집중` 현대·기아차, 파워트레인 부문에 르노 출신 임명

    ... 사장을 임명한 것을 시작으로 상용개발담당에 다임러 출신의 마틴 자일링어 부사장, 현대디자인담당에 벤틀리 출신 이상엽 전무, 기아디자인담당에 인피니티 출신의 카림 하비브 전무 등을 선임한 바 있다. 알렌 라포소 부사장은 르노, 닛산, PSA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서 30여년간 파워트레인, 전기차, 배터리 등의 연구개발을 주도한 전문가다. 최근까지는 PSA에서 파워트레인과 배터리, 섀시 개발 총괄을 담당했다. 이번 달 28일부로 현대차그룹에 공식 합류하는 알렌 ...

    한국경제TV | 2020.09.25 16:25

  • thumbnail
    현대·기아차, 파워트레인 담당에 '알렌 라포소' 부사장 임명

    -파워트레인 부문 R&D 총괄에 선임 -내연기관과 전동화 동시 경험한 전문가 현대·기아자동차가 연구개발본부 파워트레인 담당에 '알렌 라포소' 부사장을 임명한다고 25일 밝혔다. 알렌 라포소 부사장은 르노, 닛산, PSA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서 30여년간 파워트레인, 전기차, 배터리 등의 연구개발을 주도한 전문가다. 최근까지 PSA에서 파워트레인과 배터리, 섀시 개발 총괄을 담당했다. 9월28일부로 현대차그룹에 공식 합류하는 알렌 라포소 ...

    오토타임즈 | 2020.09.25 15:55

  • thumbnail
    현대·기아차, 파워트레인 전문가 알렌 라포소 부사장 영입

    ... 부문을 총괄하는 파워트레인 담당을 맡게 된다. 현대·기아차는 알렌 라포소 부사장이 글로벌 파워트레인 분야에서 현대·기아차의 기술 리더십을 높이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라포소 부사장은 르노, 닛산, PSA(푸조시트로엥)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서 30여 년간 파워트레인, 전기차, 배터리 등의 연구개발을 주도한 전문가다. 최근까지 PSA에서 파워트레인·배터리·섀시 개발 총괄을 담당했다. 라포소 부사장은 ...

    한국경제 | 2020.09.25 15:51 | 오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