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91-2800 / 2,8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곡물값 다시 상승 .. 소맥 수확 격감 예상

    국제곡물값이 1일 미국에 내린 단비에도 불구, 소맥의 수확격감 예상에 따라 오름세로 돌아섰다. 이날 시카고상품거래소(CBOT)에서 소맥5월인도물은 부셸당 35센트 급등한 6.76달러로, 옥수수5월인도물은 26센트 상승한 4.88달러로 각각 거래를 마감했다. 대두5월인도물도 부셸당 23센트 오른 8.1050달러로 폐장됐다. 올들어 초강세 행진을 해온 곡물가격은 최근 미곡창지대에 내린 단비로 일시 하락세를 보였으나 이번 강우가 이미 가뭄으로 ...

    한국경제 | 1996.05.02 00:00

  • [사고팔고] 회복기엔 몸조심할때

    주가가 연일 급등세다. 고생끝에 낙이라는 말도 이런 때를 위한 말이다. 투자자들에겐 모처럼의 단비다. 그러나 이런 때일수록 조심할 때다. 회복기는 회복기일 뿐, 본격적인 상승세는 아니다. 회복기의 몸조심은 장래 건강의 기초가 된다. 마라톤에서 처럼 일제히 달려나가는 주가지만 곧 탈락자들이 생길 것이다. 그리고 선두그룹 중위그룹 하위그룹이 형성될 것이다. 오버페이스는 금물이다. 자신이 선택한 종목이 하위로 뒤처질 수도 있다. 경기흐름에 ...

    한국경제 | 1996.04.17 00:00

  • 반가운 "단비"..증안개입 표명/기관순매수 결의 약효 있을까

    증시안정기금의 주식시장 개입 방침 표명및 투신사및 증권사의 매도자제 결정은 매수세 실종으로 고사 직전에 몰린 주식시장에 "단비"가 되고 있다. 지난해 10월이후 투신사와 증권사는 종합주가지수가 오를만하면 보유주식을 내다팔아 장세를 하락세로 반전시킨 주범이었다. 올들어서도 증권사는 지난 13일까지 3,348억원어치를 순매도했으며 투신사도 지난 2월말까지 3,227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증권업협회의 상품 매도자제및 순매수우위 유지결정도 정부및 ...

    한국경제 | 1996.03.14 00:00

  • 전국에 봄비, 가뭄해갈엔 미흡 .. 강풍 동반 "꽃샘추위"

    극심한 겨울가뭄을 겪고 있던 중.남부지역을 비롯해 전국에 촉촉한 단비가 내렸다. 그러나 이번 비는 농촌지역의 밭작물과 시설채소등의 가뭄 해갈에는 도움이 됐으나 공업용수난과 식수난 등을 완전히 해갈하기에는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상청은 7일 "기압골의 영향으로 6일 밤부터 전국에 5~35mm의 단비가 내렸다"며 "이번 비는 밤늦게까지 이어지겠으며 8일 아침기온이 영하 3~4도까지 떨어지고 강한 바람이 불어 꽃샘추위가 시작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1996.03.08 00:00

  • [서평] '미디어법학'..정보유통등 외국이론/판례 비판적검증

    *** 한경 서평위원회 선정 저자 : 방석호 저 출판사 : 법문사 간 오랜 가뭄끝에 단비가 한줄기 내렸을때 느끼는 청량감을 아는가. 그 비가 더위를 식혀주는 것은 물론 해갈을 시켜주기까지 한다면 더욱 고마운 일이리라. 홍익대 법학과 방석호교수가 지은 "미디어 법학"을 처음 접했을때의 느낌이 이러했고 이 희귀한 책이 지적 갈증을 풀어준 것을 고맙게 느꼈다. 전자매체의 발달과 보급으로 인하여 정보화 사회는 우리에게 급속도로 다가오고 ...

    한국경제 | 1995.10.10 00:00

  • [부동산시장] 내년부터 개인 '주거용' 해외부동산 구입 가능

    ... 것으로 보인다. 기존의 10만달러 투자한도액의 3배이다. 실제로 해외주택가격이나 국내 건설업체들이 외국에서 짓고 있는 주택들의 분양가가 20만달러 안팎임을 고려할 때 투자액 30만달러는 해외의 주택 실수요자들에게 가뭄끝의 단비와도 같다. 재경원의 최종 해외부동산범위가 확정되지 않은 상태라 단언할 순 없지만 30만달러 이내에서 주거용외에 비주거용주택이나 임대용상가등으로 투자 범위가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그러나 내년부터 당장 해외부동산 투자한도액이 ...

    한국경제 | 1995.09.25 00:00

  • [TV하이라이트] (14일) '째즈' ; '바람의 아들' 등

    ... 손형사와 눈이 마주친 바다는 카드를 발로 밟고 굳은 얼굴로 멈추어서지만 인화가 그 장면을 놓치지 않고 바라본다. 바다의 방은 가택수색으로 어지럽고 바다는 오달수와 함께 계속 심문을 받는다. 다음날 신문의 사회면은 바다가 단비를 살해한 유력용의자라는 이야기로 뒤덮힌다. "답사기행, 우리 문화유산을 찾아서" (KBS1TV 오후10시15분) = 팔공산은 대구, 영천, 군위, 칠곡 등에 걸쳐있는 거산으로서 통일신라의 불교유산들이 곳곳에 산재해 있는 곳이다. ...

    한국경제 | 1995.09.14 00:00

  • [TV하이라이트] (6일) '바람의 아들' ; '바람은 불어도' 등

    ... "드라마스페셜" (SBSTV 오후9시50분) = 첫회. 저공비행의 시야에 잡히는 서울의 도심거리. 허리가 끊어진 성수대교가 보이고 그 남쪽으로 깔끔하게 정돈된 압구정동 까페거리가 나타난다. 그곳의 째즈 카페에서 의문의 죽음을 당한 단비를 떠올리는 르뽀작가 채송화의 회상이 겹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턱시도를 차려입은 남자들과 드레스를 단정하게 입은 여자들이 파티장으로 모여든다. 입구에서는 건장한 청년들이 일일이 입장하는 남녀의 신분을 확인한다. "문화센터" ...

    한국경제 | 1995.09.06 00:00

  • [증시사랑방] 정보전달의 중요성

    ... 정보를 전달하는 경우에는 토씨나 억양의 차이에도 의미전달이 판이하게 달라지기 때문이다. 주식에 있어서 정보의 중요성은 수익률과 바로 연결되기 때문에 뜻없이 시장에서 유포되는 루머나 정보라 할지라도 투자자들에게는 가뭄에 단비를 만나는 격이된다. 따라서 잘못된 정보는 건전한 주식시장을 투기나 도박판으로 인식시켜 건강하고 건전한 주식을 왜곡시킨다. 모 약품주식의 작전세력들에 대한 실형선고가 건전한 주식시장 정착의 시금석이 되었으면 한다. (한국경제신문 ...

    한국경제 | 1995.07.31 00:00

  • [한경시론] 금융환경과 중소기업육성 .. 이동욱 <언론인>

    ... 무역적자의 대종을 이루고 있는 기계 부품 소재등 자본재수입을 덜할수있도록 자본재산업육성책이 촉구되고 있는 이때에 자본재제조에 종사하는 중소기업들에게 상업어음할인 조로 1조2천5백억을 마련해주겠다고 한 재경원의 발표는 가뭄에 단비 예보가 될수도 있을것이다. 하지만 이 발표가 만약 6월 에 있을 자방선거용 단발성 사탕발림으로 끝난다고 하면 중소기업들의 가슴만 부풀려 놓고서 이에 찬물을 끼얹는 우를 범하여 차라리 없었던것만 같지못한 꼴이 될수도 있을것이다. ...

    한국경제 | 1995.05.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