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421-6430 / 6,7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JP, 자민련각료.당5역 위로

    ... 자택에서쉬며 안정을 취할 것으로 알려져 당무공백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만찬에는 김 대행을 제외한 당4역과 장재식(張在植) 산자, 오장섭 건교, 정우택(鄭宇澤) 해양수산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한편 김 명예총재는 이날 오전 단비로 가뭄이 해갈된 데 대해 "구한봉감우(久旱逢甘雨. 오랜 가뭄끝에 단비를 만났다는 뜻)"라며 "이제 농민들이 좀 살겠어..."라고 기뻐했다고 변 대변인이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상인기자 sangin@yna.co.kr

    연합뉴스 | 2001.06.19 22:21

  • [프로야구] 중.하위권 대혼전 양상

    ... 4.5게임차로 다가서 꺼져가던 포스트시즌 진출 희망에 다시 불씨를 지피게 됐다. 99년9월4일 마산 삼성전이후 2년여만에 선발투수로 등판한 롯데 염종석은 비록 승리투수가 되진 못했으나 5이닝을 1안타 2실점(1자책)으로 막아 팀 마운드에 단비를 내렸다. LG 김재현은 1회말 선두타자 홈런을 날려 프로야구 역대 28번째로 개인통산 100홈런을 달성했다. 수원구장에서는 홈런 3방을 몰아친 현대가 두산을 10-4로 꺾어 1위 삼성을 반게임차로 추격했다. 한편 대구구장에서 ...

    연합뉴스 | 2001.06.19 22:14

  • '해갈 단비' 일단 그쳐

    지난 17일 밤부터 18일까지 전국을 적시며 가뭄 해갈에 도움을 준 비가 19일 그쳤다. 또 장마가 북상하는 오는 22∼23일까지는 전국적으로 비 소식이 뜸해지며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19일부터 전국이 저기압의 영향에서 벗어나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이날 서울 경기지방은 오후부터 말끔히 갰다. 주용석 기자 hohobo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19 17:15

  • 강원, 완전 해갈-생활용수는 부족

    지난 17일부터 강원도 전역에 내린 단비로 모내기가 끝나고 밭작물이 완전 해갈됐으나 일부 지역에서는 아직도 식수가 부족해 여전히 제한급수가 이뤄지고 있다. 19일 강원도에 따르면 전날 철원지역 12㏊에 모내기를 끝마쳐 계획면적 4만6천900㏊의 모내기가 완료됐으며 밭작물도 완전 해갈돼 장마에 대비한 배수로 정비 등 포장관리에 들어갔다. 또 339개 저수지중 완전 고갈됐던 83개 저수지가 부분적으로 물을 다시 채우는 등 30%까지 떨어졌던 저수율도 ...

    연합뉴스 | 2001.06.19 10:49

  • 농약,비료주 계절적 수혜 예상

    대신증권은 함성식 선임연구원은 가뭄이 단비로 해소되고 있어 농약주및 비료주에 계절적 수혜가 예상된다고 19일 밝혔다. 함 연구원은 "기술적 분석으로도 농약 및 비료관련주가 추세선 지표의 강세 속에 거래량이 증가하면서 변동성 및 탄력성의 강화로 전고점 돌파시도가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러나 농약업체들의 경우 환울이 수익성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비료산업은 내수와 수출 여건 모두 어려운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함 연구원은 단기적 ...

    한국경제 | 2001.06.19 09:40

  • "농약, 비료주 계절적 수혜 예상"...대신증권

    대신증권은 19일 극심했던 가뭄이 단비로 해소되고 있어 계절적 수혜가 예상되는 농약주 및 비료주에 단기적인 관심이 필요하다고밝혔다. 함성식 대신증권 선임연구원은 "기술적 분석으로도 농약 및 비료관련주가 추세선 지표의 강세 속에 거래량이 증가하면서 변동성 및 탄력성의 강화로 전고점 돌파시도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함 연구원은 농약업체들의 원재료 수입의존도가 높아 수익성에 환율이 가장 큰 영향을 받고 있는 상황으로 올해 환율안정에 따라 안정적인 ...

    연합뉴스 | 2001.06.19 09:02

  • 인천지역 평균 강우량 24.8mm

    지난 17일 오후부터 내린 단비로 전국 대부분 지역이 해갈된 가운데, 인천지역에는 19일 오전 7시 현재 평균 24.8mm의 비가 내렸다. 인천기상대에 따르면 인천지역에서는 강화군이 가장 많은 34mm의 강우량을 보였고, 옹진군 백령도는 고작 1.9mm의 비가 내리는데 그쳤다. 이번 단비는 제한급수를 해왔던 일부 섬지역의 식수난을 해결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이며, 그동안 농업용수 부족으로 모내기를 마무리 하지 못했던 자월.덕적.연평도 등 ...

    연합뉴스 | 2001.06.19 08:12

  • 경기지역 평균 46.9㎜ 비

    18일 오후 11시를 기해 서울.경기지역에 내려진호우주의보가 해제된 가운데 17일밤부터 19일 새벽까지 경기지역엔 평균 46.9㎜의단비가 내려 해갈에 큰 도움이 됐다. 19일 오전 6시 현재 오산 80㎜를 비롯, 이천 79㎜, 용인 68㎜, 안성65㎜, 동두천 59㎜, 고양 39㎜, 안양 22㎜ 등의 강우량을 기록했다. 경기도 재해대책본부는 "이번 비로 작물의 해갈에 큰 도움이 됐다"며 "그러나 올들어 내린 비는 모두 140㎜로 아직 예년의 374㎜에는 ...

    연합뉴스 | 2001.06.19 08:01

  • 타던農心 해갈 '전국이 웃었다' .. 단비내린 농촌 표정

    오랜 가뭄 끝에 내린 단비에 전국이 웃었다. 이번 비로 전국 구석구석이 완전 해갈되진 않았지만 시들시들 저성장증 피해를 입었던 밭작물에 큰 도움이 됐다. 아직까지 마무리하지 못한 일부 지역의 모내기도 끝낼 수 있을 정도는 됐다. 그러나 바닥을 드러낸 많은 저수지 및 하천에 평소와 같은 저수율과 물줄기를 보이기 위해서는 다소 더 비가 내려야 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18일 오후 11시 현재 경기지역에는 이천 74.0㎜,동두천 37.6㎜,수원 ...

    한국경제 | 2001.06.18 21:56

  • 가뭄끝 큰비 .. 영.호남 일부 호우경보

    17일 밤부터 전국에 내린 ''비다운 비''는 18일에도 이어져 가뭄으로 애태우던 농심을 달랬다. 제한급수로 고통받던 가뭄지역 주민들도 오랜만에 내린 단비에 시름을 덜었다. 기상청은 19일에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 두차례 이상 더 비가 내려 호우경보가 내려진 영호남 일부 지역에서는 2백㎜ 이상의 강수량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은 또 ''1개월 예보(6월21∼7월20일)''를 통해 오는 23일께부터 제주와 남부지방을 시작으로 다음달 ...

    한국경제 | 2001.06.18 2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