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431-6440 / 6,7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라이머리 CBO 발행] 벤처 '돈가뭄' 현장은...

    ... 따른 현상이다. 벤처투자 시장이 정책자금에 의존하는 취약한 구조를 보이고 있는 것. 게다가 벤처캐피털은 자금이 있어도 과감한 투자에 나서지 못하고 있다. 낮은 배수로 알짜 벤처에만 제한적으로 투자하고 있다. 벤처기업에 자금줄 역할을 해온 엔젤투자마저 완전히 얼어붙은 실정이다. 벤처업계가 프라이머리 CBO 발행에 목을 매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생명을 이어줄 단비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이다. 오광진 기자 kj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18 09:47

  • [완전 해갈 위해서는 비 '조금만 더']

    극심한 가뭄을 겪고 있는 경기 중.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17일 밤과 18일 오전까지 20∼40㎜의 단비가 내렸다. 이날 오전 6시까지 파주에 45㎜, 동두천 34㎜, 오산 30㎜, 연천과 이천에 27㎜의 비가 내려 농작물 보다 더 갈증에 시달렸던 농민들의 목을 적셔주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비로 고추와 옥수수, 고구마, 콩 등 밭작물은 거의 해갈이 됐으나 논바닥이 갈라진 벼를 위해서는 누적 강수량이 최소 80㎜는 돼야 한다고 밝혔다. 상처로 ...

    연합뉴스 | 2001.06.18 09:43

  • 전주 9.5㎜ 등 전북 단비

    18일 전북 전주에 9.5㎜의 비가 내리는 등 도내일부 지역에 단비가 내리고 있다. 이날 오전 8시 현재 강우량은 남원 7㎜를 비롯, 김제 4㎜, 임실 3.5㎜ 등 평균 5㎜의 안팎의 비가 내렸으나 군산과 부안 등에는 비가 내리지 않아 농민들의 가슴을 태웠다. 전주기상대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내일까지 도내 곳곳에 20-60㎜의 비가 내려 가뭄 해갈에 큰 도움이 되겠다"고 말했다. (전주=연합뉴스) 홍인철기자 ichong@yonhapnews...

    연합뉴스 | 2001.06.18 08:34

  • 인천 강우량 평균 11㎜

    17일 오후 늦게부터 18일 오전 사이 인천지역에도 촉촉한 단비가 내려 가뭄 해갈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18일 인천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현재 강화도에 18.5mm의 비가 내린 것을 비롯, 인천지역 평균 11.1mm의 강우량을 기록했다. 비가 내리자 농촌 지역에서는 새벽부터 농민들이 논의 물꼬를 트고 밭작물을 돌보느라 바쁜 움직임을 보였다. 인천기상대 관계자는 "이번 비가 가뭄 해갈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19일까지 ...

    연합뉴스 | 2001.06.18 07:53

  • 광주.전남도 '해갈'

    ... 13.5㎜, 순천 6.5㎜, 곡성 5.5㎜, 해남 1.5㎜, 광주0.9㎜, 완도 0.5㎜ 등의 강우량을 기록했다. 이번 비로 그동안 가뭄에 타들어 가던 농작물이 어느 정도 해갈이 되는 등 일부지역에서 가뭄해갈에 큰 도움이 됐다. 단비가 내리자 농촌 지역에서는 새벽부터 농민들이 들로 나와 논의 물꼬를 트고바싹 타들어 가던 밭작물을 돌보느라 바쁜 움직임을 보였다. 광주지방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비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19일까지 30-60㎜, 많은 곳은 80㎜까지 더 ...

    연합뉴스 | 2001.06.18 07:43

  • 충청 최고 15㎜ '金비'

    어제 밤 오후 11시부터 대전과 충남지역에 단비가 내리기 시작해 홍성이 최고 15.0㎜ 등 전지역에서 비가 내리고 있다. 지역별 강수량은 ▲홍성 15.0㎜ ▲천안 8.5㎜ ▲공주 8.0㎜ ▲서산 7.5㎜ ▲금산 7.0㎜ ▲부여 4.5㎜ ▲대전 3.0㎜를 기록했다. 대전지방기상청은 이번 비는 중국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내리는 것으로 내일까지 30-60㎜ 정도 더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충남도 관계자는 "이번 비로 밭작물은 거의 ...

    연합뉴스 | 2001.06.18 07:42

  • 충북 지역 단비 내려

    17일 밤 늦게부터 충북지역에 평균 3mm의 단비가내렸다. 18일 충북도와 청주기상대에 따르면 충북지역에서는 이날 오전 6시 현재 진천 8mm를 비롯해 제천 6mm, 충주 6mm, 청주 4mm, 음성 4mm, 괴산 2.5mm, 옥천 1mm의 강우량을 기록했다. 단비가 내리자 농촌 지역에서는 새벽부터 농민들이 논의 물꼬를 트고 바싹 타들어 가던 밭작물을 돌보느라 구슬 땀을 흘렸다. 청주기상대 관계자는 "이번 비는 19일까지 10-30m 가량이 ...

    연합뉴스 | 2001.06.18 07:41

  • 대구.경북 전역에 단비

    지난 17일 밤늦게 부터 대구.경북 대부분 지역에 해갈에는 크게 모자라지만 반가운 단비가 내렸다. 18일 대구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경북 영주 6.7mm, 문경 2.5mm, 대구 0.7mm의 비가 내렸다. 기상대 관계자는 "이번 비는 19일까지 대구.경북 전 지역에서 30-60mm가량 더내린 뒤 그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대구=연합뉴스) 이강일기자 leeki@yna.co.kr

    연합뉴스 | 2001.06.18 07:33

  • 강원 단비..인제군 54㎜

    지난 17일 오후 늦게부터 18일 새벽까지 강원지역에 가뭄을 해갈하는 단비가 내렸다. 이날 오전 6시 현재 인제군이 최고 54㎜의 비가 내린 것을 비롯, 철원 48㎜, 원주 26.5㎜, 춘천 25.1㎜, 속초 19.1㎜, 홍천 10.5㎜, 강릉 8.7㎜ 등의 단비가 내렸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는 19일까지 20~40㎜의 비가 더 내리겠다"고 전망했다. (춘천=연합뉴스) 진정영기자 joyojin@yna.co.kr

    연합뉴스 | 2001.06.18 06:40

  • 경기, 밤새 가뭄 해갈

    17일 오후 늦게부터 18일 새벽까지 경기 중.북부지역을 중심으로 가뭄을 해갈하는 단비가 내렸다. 이날 오전 6시 현재 파주 문산에 45㎜의 비가 내린 것을 비롯, 동두천 34㎜, 오산 30㎜, 연천.이천 각 27㎜, 수원 26㎜, 포천 21㎜ 등 경기지역에 평균 19㎜의 비가 내렸다. 기상청은 "17일 오후 늦게부터 서쪽 비구름이 유입되면서 경기 중.북부지역에소낙성 내가 내리기 시작했다"며 "이번 비는 19일까지 이어져 경기지역에 최고 40㎜가 ...

    연합뉴스 | 2001.06.18 0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