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511-6520 / 6,7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증시산책] 신록

    바야흐로 신록의 계절이다. 산야는 물론 도시의 가로수도 초록으로 물들고 있다. 그렇지만 못자리를 놓야야 할 농부의 가슴은 숯덩이 처럼 타들어가고 있다. 봄가뭄 탓이다. 주식시장도 흡사하다. 곧 단비가 내릴 것같지만 기다리고 염원하던 단비는 오지않고 있다. 뭉칫돈은 매처럼 주식시장 주변을 맴돌뿐 먹이를 덥석 물지는 않는다. 때문에 가슴에 멍이 들기는 투자자나 농부나 다를바 없다. 이럴때 새겨둘 중국 속담 하나. "천천히 가는 것을 두려워 ...

    한국경제 | 2001.04.30 00:00

  • [News & Views] 채권시장 안정될까...촉각

    지난 주말 단비가 내렸다. 50여일간 계속됐던 봄 가뭄에 종지부를 찍는 고마운 비였다. 주말에는 우리 경제에도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다. 미국 경제가 지난 1·4분기중 2% 성장했다는 뉴스였다. 당초 전망치 1.1%를 배 가까이 웃돌았다. 미국 경제 활력 회복은 우리 경제에도 청량제다. 한국은 수출 등 해외부문 의존도가 높고,그 중에서도 미국이 차지하는 비중이 가장 크다. 상당수 전문가들이 올 한국의 성장률이 미국의 경기 상황에 따라 1%포인트 ...

    한국경제 | 2001.04.30 00:00

  • 중반이후 상승시도 활발할듯..코스닥 5월 장세 전망

    ... "시장훼방꾼"으로 눈총을 받아온 기관도 예사롭지 않은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지난주말까지 6일 연속 6백39억원의 순매수를 기록했다. 주변 여건만 놓고 본다면 투자심리를 짓눌러온 대부분의 악재는 사라진 상태다. 결국 상승국면을 이끌 단비를 기다리며 인내하는 기간(LG투자증권 황창중 투자전략팀장)이 될 가능성이 높다. 중반까지는 횡보하다가 후반들어 상승시도가 활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수대는 대략 72∼85선으로 관측된다. ◇주요변수는 역시 나스닥=미국 기술주가 ...

    한국경제 | 2001.04.30 00:00

  • [News & Views] 현대건설 추가지원 '핫이슈'

    주말 단비는 ''반짝 비''에 그치고,전국에 또다시 건조주의보가 발동됐다. 요즘의 국내 ''경제 기상도''를 보는 것 같다. 우리 경제에 영향이 큰 미국과 일본 등 해외 주요국들의 경기는 호전될 기미가 없고,국내에서는 금융감독기구 개편과 국민·주택은행의 합병 등을 놓고 이해당사자들간 쇠소리만 요란하다. 이번 주 경제계 관심사 중 하나는 주초 발표될 재정경제부 등 주요 경제부처의 1급 인사.보름여전 단행된 차관 인사의 후속 조치로,그 결과에 따라 ...

    한국경제 | 2001.04.16 00:00

  • [新春기획(6)-벤처리더] 벤처캐피털 : 도용환 <스틱IT벤처 사장>

    ... 원칙때문이다. 스틱IT벤처투자는 1999년에 설립된 이후 60개사에 9백50억원을 투자했다. 이중 음성인식업체인 예스테크놀로지와 네트워크통합업체인 뉴씨앤씨 등 8~9개사가 올해 코스닥등록을 추진한다. 이 회사는 벤처한파가 몰아닥친 작년 하반기 15개사에 투자하는 등 지난 한햇동안에만 40개사에 투자했다. 단비 역할을 톡톡히 한 것이다. "시장과 투자시기는 역상관관계에 있다"는 도 사장의 확신때문이다. 오광진 기자 kj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29 00:00

  • [환율 1300원시대] 항공.해운.정유업계 '비상'..기업에 미치는 파장

    ... 이미 수주 받아놓은 물량에서 환차익을 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전자 현대전자 등 반도체 업체들도 환율상승 혜택을 입을 전망이다. 컴퓨터 등 정보통신 관련 제품을 수출하고 있는 중소 IT(정보기술)업체들도 환율상승이 단비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국내 휴대폰 업계는 달러화에 대한 원화환율 상승보다 엔화 약세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엔화 약세로 경쟁제품인 일본산 휴대폰에 비해 가격 경쟁력이 약화될 것이란 점에서다. 김홍열 기자 comeon...

    한국경제 | 2001.03.20 00:00

  • 나스닥 '기침'에 증시 '몸살'..외국인 1000억 순매도 급선회

    ... 최대 아킬레스건이다. 나아가 나스닥지수의 급락세가 암시하듯 미국경제의 불확실성은 국내경기 전망에도 어두운 그림자를 드리우고 있다. ◇외국인 매도세 전환=외국인은 올들어 3조3천억원 가량을 순매수,돈 가뭄으로 시름했던 국내 증시에 단비를 뿌렸다. 이에 힘입어 종합주가지수는 20% 가량이나 올랐고 코스닥지수는 자금 여력이 생긴 개미군단의 활발한 참여로 55% 이상 급등했다. 물론 이런 과정은 지난 1월중 나스닥지수가 23% 가량 오르면서 이뤄졌다. 그러나 2월들어 ...

    한국경제 | 2001.02.23 00:00

  • [ 신설법인 현황 ] (2000년12월25일 ~ 30일) 서울 <2>

    ... 대우메종리브르613호 *넥스트에너지(유광수.100.컨설팅) 서초동 1318의1 *녹산공원(김윤환.100.묘원관리분양) 역삼동 607의13 *다이아프로우브(김희태.50.의약용진단시약개발) 양재동 264의1 한중빌딩 301호 *단비인력(이강순.70.유료직업소개) 서교동 394의27 2층 *대동 방(이미선.50.광고인쇄) 공덕동 256의13 제일빌딩 *더그룹엔터테인먼트(양승범.50.연예매니저먼트) 논현동 89의14 논현 816호 *델리에프에스(신무현.50.단체급식) ...

    한국경제 | 2001.01.06 00:00

  • [게임마당] '노 원 리브스 포에버' .. 스파이액션 '걸작'

    ... 시대를 맞이하면서 플레이어와 플레이어를 연결하는 게임플레이가 큰 인기를 얻은 것이다. 그 뒤로 같은 장르의 많은 게임들이 출시됐지만 제대로 짜여진 스토리에 치밀한 구성이 돋보이는 작품들이 없어 인기가 시들해졌었다. 여기에 단비 내리듯 출시된 게임이 있으니 그것이 바로 노 원 리브스 포에버다. 스토리 속으로 이야기의 배경은 평화마크와 화려한 색깔,장발과 꽃으로 대표되는 60년대 미국. 주인공인 케이트 아처는 미국 정보기관에 단 하나뿐인 여자 스파이다. ...

    한국경제 | 2000.12.07 00:00

  • [따뜻한 겨울나기] 의류/침장 : '모피 어떤게 있나...'

    모피의 대유행과 함께 그 종류도 다양해졌다. 젊은이들을 대상으로하는 캐주얼 브랜드에서 많이 쓰는 토끼털,고가 여성복에서 자주 볼 수 있는 밍크와 여우털외에도 너구리 단비 링쓰 친칠라 등 20종이 넘는 모피가 시중에 나와 있다. 밍크털 족제비과에 속하는 동물로 모피로 가장 많이 쓰인다. 현재 모피로 쓰이는 밍크는 야생밍크와 사육밍크(Ranch Mink)로 구분되며 최근에는 거의 사육 밍크가 사용되고 있다. 야생밍크는 완전한 검정색은 찾아 볼 ...

    한국경제 | 2000.1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