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3,1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스트리아 "페북 등, 증오콘텐츠 안 지우면 최대 141억원"

    ... 장관은 벌금이 피해자의 대응 지원에 사용될 것이라면서 "인터넷은 무법의 공간이 아니다. 우리의 법치는 인터넷에도 적용된다"고 강조했다. 보스니아 난민 가정 출신인 자디치 장관 역시 최근 온라인에서 살해 위협을 받는 등 증오 콘텐츠의 피해자가 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오스트리아의 디지털 서비스 제공업체들의 협회인 ISPA는 법안에 대해 환영하면서도 "단일화된 규제만이 성공적인 표준이 될 수 있다"며 유럽 공동의 노력을 촉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04 16:35 | YONHAP

  • thumbnail
    시트로엥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 4240만원 출시

    ... 활용성, 연료 효율성을 자랑하는 시트로엥의 대표 패밀리카다. 특히 차박과 캠핑을 즐기는 야외활동 인구가 증가하며 지난 6월 기존 재고가 모두 판매됐다. 이에 시트로엥은 소비자 선호도를 반영해 △1.5리터 블루HDi 엔진으로 단일화 하고 △가죽 및 1열 마사지 시트 △모터라이드 테일게이트 △포레스트 블루 외관 컬러 추가 및 새로운 디자인의 17인치 휠 △코너링 기능포함 제논 헤드램프를 적용한 2021년형 모델을 출시했다. 1.5리터 블루HDi 엔진을 탑재한 2021년형 ...

    한국경제 | 2020.09.04 13:45 | 오세성

  • thumbnail
    의협·여당 '원점 재논의' 합의했지만…의료계 내부 진통

    ... 협의체를 통해서 논의하면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합의문에 원점에서 재논의한다는 내용이 반영됐다는 데 방점을 찍은 것으로 보인다. 이에 앞서 젊은의사 비대위는 협상의 주체를 범의료계 4대악 저지투쟁 특별위원회(범투위)로 단일화한 바 있다. 최대집 의협 회장이 범투위 위원장을 맡고 있다. 이후 의협은 보건복지부와도 의료정책과 관련한 협상을 마무리하고 오전 11시께 서울 중구 퇴계로 한국건강증진개발원에서 합의문 서명식을 갖기로 했으나, 오후 1시로 늦춰졌다. ...

    한국경제 | 2020.09.04 12:22 | YONHAP

  • thumbnail
    한불모터스, 2021년형 시트로엥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 내놔

    ... 스페이스투어러의 2021년형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한불에 따르면 새 차는 7인승 MPV로 특유의 개방감과 공간활용성, 고효율을 갖춘 게 특징이다. 2021년형은 국내 소비자들의 요구를 반영해 동력계를 1.5ℓ 블루 HDi 엔진으로 단일화하고 가죽 및 1열 마사지 시트, 모터라이드 테일게이트, 제논 헤드 램프(코너링 기능 포함 )를 적용했다. 외장색상은 포레스트 블루를 추가했으며 17인치 알로이 휠도 디자인을 바꿨다. 엔진은 최고 131마력, 최대 30.6㎏·m를 ...

    오토타임즈 | 2020.09.04 11:40

  • thumbnail
    범의료계, 협상안 논의…정부 "합의 꼭 이뤄지길 기대"

    ... 전해졌다. 여당은 최근 의료계와의 만남에서 "완전하게 제로의 상태에서 논의할 수 있다"고 언급하는 등 의·정 갈등을 중재하고 있다. 범투위는 대한의사협회를 중심으로 전공의, 전임의, 개원의, 봉직의 등 의사 전 직역이 참여하고 있다. 의료계 단체행동을 주도해 온 '젊은의사 비상대책위원회'가 협상 창구를 범투위로 단일화했고, 정부도 의료계와 여당 간의 합의를 존중하겠다고 밝힌 만큼 이번 협상안이 합의로 귀결되면 의·정 갈등은 일단락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03 16:12 | YONHAP

  • 범의료계, 합의문 논의…정부 "합의 꼭 이뤄지길 기대"

    ... 것으로 전해졌다. 여당과 범투위는 회의 시작 직전까지 합의문 문구를 놓고 최종 조율한 것으로 알려졌다. 범투위는 대한의사협회를 중심으로 전공의, 전임의, 개원의, 봉직의 등 의사 전 직역이 참여하고 있다. 의료계 단체행동을 주도해 온 '젊은의사 비상대책위원회'가 협상 창구를 범투위로 단일화했고, 정부도 의료계와 여당 간의 합의를 존중하겠다고 밝힌 만큼 이날 합의문이 수용되면 의·정 갈등은 일단락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03 13:06 | YONHAP

  • thumbnail
    집단휴진속 의·정 갈등출구 찾나…의료계 단일협상안 도출 주목

    ... 단일 협상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범투위는 대한의사협회를 중심으로 전공의, 전임의, 의과대학생으로 꾸려진 젊은의사 비상대책위원회 등이 참여하고 있다. 현재 의료계 단체행동을 주도하는 젊은의사 비대위가 정부와의 접촉 창구를 범투위로 단일화한 상태여서 여기서 마련한 안이 정부와의 협상 테이블에 올라갈 가능성이 크다. 의협과 젊은의사 비대위 등은 전날에도 회의를 열고 관련 안건을 논의하며 신중하게 고민하는 모양새다. 정부와의 대치를 이어가던 의료계가 협상안 마련에 속도를 ...

    한국경제 | 2020.09.03 07:30 | YONHAP

  • thumbnail
    '원점 재검토' 시사에 의협회장 "긍정적"…의정대치 풀릴까

    ... 말했다. 이에 따라 범투위는 개원의는 물론 전공의, 전임의, 의대생 등과 함께 합의된 의료계 단일 협상안을 도출할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범투위 위원장은 최 회장이 맡고 있고, 젊은의사 비대위에서도 정부와의 접촉 창구를 범투위로 단일화한 상태여서 범투위에서 결론이 날 경우 정부와의 협상에도 속도가 날 것으로 기대된다. 간밤 대한전공의협의회에서도 의료정책에 일방적으로 반대하는 게 아니라며 언제든 대화에 응하겠다는 입장을 표했다. 대전협 비대위는 "우리는 ...

    한국경제 | 2020.09.02 16:16 | YONHAP

  • thumbnail
    韓 법인세율, OCED 회원국 중 10위…한국은 `역주행`

    ... 불과했다. 같은 기간 OECD 37개국 평균 법인세율은 2010년 25.4%에서 올해 23.5%로 낮아졌고, G7 평균도 2010년 33.1%에서 올해 7.2%로 줄어들었다. 주요국 중 대부분의 국가들은 법인세율 과표구간도 단일화했다. 미국의 경우 2018년 과표구간을 무려 8단계에서 1단계로 축소했다. 현재 OECD 37개국 중 33개국이 단일 법인세율 구조다. 네덜란드와 프랑스는 2단계, 우리나라와 포르투갈이 4단계로 가장 많은 구간을 갖고 있다. ...

    한국경제TV | 2020.09.02 13:17

  • thumbnail
    한경연 "주요국 법인세 인하하고 과표구간 축소…한국은 역행"

    ... 전인 2010년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0년간 37개국 평균 법인세율은 2010년 25.4%에서 올해 23.5%까지 낮아졌고, G7 평균도 33.1%에서 27.2%로 낮아졌다. 주요 국가 대부분은 법인세율 과표구간을 단일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은 2018년 과표구간을 8개에서 1개로 축소했고, OECD 37개국 중 33개국이 현재 단일 과표구간 구조다. 네덜란드와 프랑스는 2개다. 한국과 포르투갈이 4개로 가장 많은 구간을 가지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9.02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