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21-3630 / 5,9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 亞ㆍ太 아마골프 개인ㆍ단체전 '싹쓸이'

    골프 국가대표팀이 제24회 아시아 · 태평양 아마추어팀골프선수권대회 개인전과 단체전을 석권했다. 한국은 18일 남서울CC(파72)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개인전에서 한창원(대전체고)이 우승을 차지한 데 이어 상위 세 명의 성적을 합산하는 단체전에서도 대만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1962년 시작된 이 대회에서 1991년과 1999,2003년 세 차례 단체전 2위가 가장 좋은 성적이었던 한국은 안방에서 개인전과 단체전을 휩쓸었다. 3라운드까지 ...

    한국경제 | 2009.09.18 00:00 | 김경수

  • 오늘의 주요뉴스 (오전 11시)

    ... 조정 국제 ◆美…北 2개기관 추가 자산동결, 상업적 거래 차단 조치 ◆EU, 한국산 폴리에스테르 원사 덤핑조사 착수 ◆터키 북서부 집중호우…9명 사망, 100여 채 가옥 침수 스포츠 ◆[세계양궁선수권대회] 한국, 남녀 단체전 동반 '금메달' 여자 컴파운드팀 은메달 ◆[프로야구] SK 10연승 , 선두 기아와 2게임차 날씨 ◆오늘의 날씨 : 전국 대체로 맑고 일교차 큼, 낮 최고기온 24~29℃ ◆내일의 날씨 : 전국 대체로 맑겠으나, 밤에 점차 ...

    조세일보 | 2009.09.11 00:00

  • [세계리듬체조] 신수지, 개인종합 결선 좌절

    ... 9번이나 쉬지 않고 돌 수 있지만 이번에는 허리 통증 탓에 7차례만 돌고 말았다. 이경화(21.세종대 3년)는 리본에서 21.900점을 획득, 4종목 합계 90.025점을 얻어 55위에 머물렀다. 한편 4개 개인 종목과 단체전, 개인종합 등 6관왕에 도전 중인 '여왕' 예브게니아 카나에바(19.러시아)는 이날 볼에서 28.300점을 획득, 4종목 합계 114.400점이라는 압도적인 점수를 받고 전체 1위로 개인종합 결선에 올랐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

    연합뉴스 | 2009.09.10 00:00

  • thumbnail
    쐈다하면 금메달…한국양궁 개인전도 싹쓸이

    한국 남녀 양궁이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에 이어 개인전에서도 금메달을 싹쓸이했다. 한국팀이 세계선수권에서 리커브 전종목을 석권한 것은 1997년 캐나다 빅토리아 대회,2005년 스페인 마드리드 대회에 이어 세번째다. 이창환(두산중공원)은 9일 울산 문수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45회 세계선수권 대회 마지막날 남자 리커브 결승에서 임동현(청주시청)을 113-108(120점 만점),다섯점 차로 꺾고 감격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창환은 지난해 베이징올림픽 ...

    한국경제 | 2009.09.09 00:00 | 김주완

  • [세계양궁] 이창환, 국제대회 첫 우승

    ... 이창환은 9일 울산 문수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45회 세계양궁선수권 대회 마지막날 남자 리커브 결승에서 팀 후배 임동현(청주시청)을 113-108(120점 만점), 다섯 점 차로 꺾고 감격의 금메달을 따냈다. 이창환은 지난해 베이징올림픽 단체전 금메달과 2007년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 금메달은 딴 적이 있지만, 국제대회 개인전에서는 유니버시아드대회 한 차례를 빼고 단 한 개의 메달도 따내지 못하는 `개인전 징크스'에 시달려왔다. 이창환은 3발씩 4엔드, 총 12발을 쏘는 ...

    연합뉴스 | 2009.09.09 00:00

  • thumbnail
    한국양궁 세계선수권 남녀단체전 석권

    한국 남녀 양궁 대표팀이 45회 세계선수권 단체전에서 동반 우승했다. 이로써 남자팀은 대회 5연패,여자팀은 대회 4연패의 위업을 달성했다. 오진혁(농수산홈쇼핑),이창환(두산중공업),임동현(청주시청)이 한 팀을 이룬 남자팀은 8일 울산 문수국제양궁장에서 열린 대회 리커브 단체전 결승에서 프랑스를 상대로 222 대 220 두 점 차의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한국팀은 3엔드까지 프랑스에 167-165로 앞섰다가 4엔드 첫 3발에서 부진해 192-193으로 ...

    한국경제 | 2009.09.08 00:00 | 김주완

  • [세계양궁] 여자 컴파운드 값진 은메달

    ... 활) 양궁 대표팀이 처음 출전한 세계선수권에서 값진 은메달을 따냈다. 서정희(청원군청), 권오향(울산남구청), 석지현(한국체대)으로 구성된 여자 컴파운드 대표팀은 8일 울산 문수국제양궁장에서 열린 45회 세계양궁선수권대회 컴파운드 단체전 결승에서 세계랭킹 1위 러시아를 상대로 선전했지만 209-215로 아쉽게 패배했다. 이번 울산 대회를 앞두고 처음 구성된 여자 대표팀은 등록 선수가 19명에 불과할 정도로 기반이 열악해 세계랭킹 22위에 처져 있다. 이날 결승전은 ...

    연합뉴스 | 2009.09.08 00:00

  • thumbnail
    아쉬운 은

    8일 울산 문수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45회 세계양궁선수권 컴파운드 여자 단체전 결승전에서 아쉽게 러시아에 패한 한국대표팀 선수들이 은메달을 목에 걸고 관중들의 환호에 답하고 있다. 왼쪽부터 석지현, 권오향, 서정희. (울산=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연합뉴스 | 2009.09.08 00:00

  • [세계양궁] 세계신기록은 한국 전유물

    한국 리커브 양궁은 세계 최강이다. 제45회 울산 세계양궁선수권 대회는 이런 사실을 뚜렷하게 입증하고 있다. 리커브 종목 개인전 준결승에 여자는 2명, 남자는 3명 전원이 진출했다. 남녀 대표팀은 단체전에서도 나란히 결승에 올라 8일 오후 금메달을 노린다. 남녀 리커브 전종목 석권은 물론 남자팀 최초 세계선수권 개인전 싹쓸이라는 기록을 달성하는 것도 가능할 전망이다. 기록도 한국은 단연 뛰어나다. 이번 대회 리커브에서 나온 세계신기록 4개를 ...

    연합뉴스 | 2009.09.08 00:00

  • thumbnail
    0점이라니

    8일 울산 문수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45회 세계양궁선수권 컴파운드 여자 단체전 결승전에서 러시아를 상대로 여유있는 경기를 펼치던 한국팀 권오향(오른쪽)이 시간에 쫓겨 3엔드 마지막 화살을 과녁에 맞추지 못하자 신현종 코치가 질책하고 있다. 한국팀 선수들은 러시아를 상대로 여유있는 경기를 펼치다 3엔드에 화살을 꽂은 채 사선에 나가 경고를 받으면서 시간에 쫓겼다. 왼쪽부터 서정희, 석지현, 신현종코치, 권오향. (울산=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연합뉴스 | 2009.09.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