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5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꿀잼여행] 강원권: 울긋불긋 가을옷 벌써 입었네…설악산은 첫 단풍

    중청까지 단풍 내려와, 다음 달 중순 절정…안흥찐빵·양양송이 축제 개막 가을 하늘의 짙은 푸름을 시샘이라도 하듯 설악산이 꼭대기부터 붉게 물들기 시작했다. 기암괴석과 맑은 계곡이 어우러진 설악산의 오색 단풍은 전국의 가을 풍경 중에서도 으뜸으로 손꼽힌다. 양양에서는 솔향 가득 담은 송이 축제가, 횡성에서는 쌀쌀한 날씨에 제격인 안흥찐빵 축제가 관광객들의 침샘을 자극한다. ◇ 가을옷 벌써 입었네…단풍 물들기 시작한 설악산 설악산국립공원이 울긋불긋 ...

    한국경제 | 2019.09.27 11:00 | YONHAP

  • thumbnail
    유네스코 문화유산 등재된 경북의 서원 둘러볼까

    ... 백두대간, 휘어져 감기며 푸근하게 이어지는 700리 낙동강을 품고 있는 경상북도. 전국에서 가장 넓은 면적만큼이나 떠나고 싶은 가을 여행지도 많은 곳이다. 9월 말 강원도에서 시작하는 가을단풍은 10월 중순이면 경북에서 절정을 이룬다. 주왕산, 소백산 등 국립공원이 아니어도 이름 모를 골골까지 경북 전체가 단풍으로 물든다. 소풍 가는 가벼운 마음으로 찾을 수 있는 단풍여행지가 여러 곳이다. 이번 가을에는 올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경북의 ...

    한국경제 | 2019.09.25 16:45 | 오경묵

  • thumbnail
    부석사 달빛걷기·무섬마을 夜行…'축제의 고장' 영주로 Go ~ Go

    ... 5, 6일 열린다. 콘크리트 다리가 생기기 전까지 무섬마을 사람들이 세상과 통한 유일한 수단이던 외나무다리는 영주여행의 백미다. 코스모스를 배경으로 350년 마을의 이야기를 홀로 간직한 내성천 위에 그림처럼 떠있는 외나무다리는 여행객에게 ...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시기”라며 “축제장에서 부석사에 이르는 지방도의 은행나무 가로수길과 단풍이 물든 소백산맥의 봉우리는 평생 잊지 못할 추억과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영주=오경묵 기자 ...

    한국경제 | 2019.09.25 16:43 | 오경묵

  • thumbnail
    맛과 멋이 넘실대는 남도의 가을

    ... 관광지를 무료 또는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즐길 수 있다. ○생태관광 일번지 ‘섬’ 여행 보성 벌교읍 장암리에 있는 장도는 전라남도의 ‘가고 싶은 섬’으로 지정됐다. 섬의 형태가 ... 탄생설화가 전해오는 원통전, 쌍둥이 삼층석탑 등 볼거리가 많다. 입구의 긴 산책로와 아래의 넓은 차밭, 울긋불긋 단풍까지 가을 명상과 힐링 여행지로는 최적이다. 송광사와 조선시대 성안의 모습이 보존된 낙안읍성, 순천만국가정원과 습지 ...

    한국경제 | 2019.09.25 16:35 | 임동률

  • thumbnail
    '언제나 반겨주는 그곳' 10월 제주관광 10선

    ... '난드르'라고 불렸다. 올레 8코스의 끝이자 9코스의 시작점인 대평 포구의 빨간 소녀등대가 올레꾼들의 안녕을 빌어주고, 마을 곳곳 자리 잡은 조용한 카페들은 지친 여행객에 위안을 안긴다. 가을 제주를 찾은 이들에게 울긋불긋 단풍을 감상할 수 있는 곳 한라산 영실코스도 추천됐다. 국내에서 가장 늦게까지 단풍을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이다. 등반 초보자에게는 영실코스가 적격. 코스가 비교적 짧고 걷기 쉬운 대신 정상 등반은 불가능하니 사전 확인은 필수다. ...

    한국경제 | 2019.09.24 09:19 | YONHAP

  • thumbnail
    "내설악의 단풍 즐겨요" 인제군, 동남아 관광객 공략 나서

    "아름다운 단풍을 가장 먼저 볼 수 있는 내설악의 관문인 인제로 오세요. " 본격적인 가을 단풍철을 맞아 강원 인제군이 동남아시아 관광객을 상대로 내설악의 트레킹 명소 알리기에 나섰다. 군은 23일부터 25일까지 2박 3일간의 일정으로 싱가포르 트레킹 단체 관광객을 맞이한다. 이 행사는 외국인 관광객 유치 전담여행사에서 추진 중인 도내 트레킹 명소 연계 상품의 하나다. 1일차는 인제 자작나무숲 트레킹에 이어 용늪 자연생태학교를 탐방 후 이곳에서 ...

    한국경제 | 2019.09.23 16:07 | YONHAP

  • thumbnail
    호텔서 즐기는 가을 낭만…'늦캉스族' 유혹

    ... 책을 보며 즐기는 북캉스를 기획하는 것도 좋다. 청정자연에서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패키지도 마련됐다. 여행하기 좋은 계절 ‘3색(色) 패키지’를 갖춘 호텔서 가을의 낭만을 느껴보는 것은 어떨까? 온천욕 ... 선보인다. 아웃도어의 계절 호텔서 즐기는 캠핑 경주 코오롱호텔은 캠핑의 계절 가을을 맞아 호텔 야외 정원에서 단풍 명소 토함산의 전경을 감상하며 아이와 캠핑 피크닉을 즐길 수 있는 ‘가을 소풍 패키지’를 오는 ...

    한국경제 | 2019.09.15 14:48 | 최병일

  • thumbnail
    "무슬림 잡아야 韓관광 산다"…방한 무슬림 100만명 돌파 전망

    ... 지난해 97만명이었다. 관광공사는 무슬림 관광객이 주로 가을과 겨울에 한국을 찾는 점을 고려할 때, 올해 처음으로 1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국과 같은 사계절을 갖지 못한 나라의 무슬림 관광객 대부분은 계절 여행의 형식으로 한국을 찾는다. 가을에 '단풍 여행'을 떠나가나, 겨울에 스키장이나 눈썰매장을 찾는 식이다. 또 다른 나라 여행객보다 체류 기간이 길고, 가족 단위 방문이 많아 지출액이 큰 편이다. 특히 중동 무슬림 관광객의 평균 ...

    한국경제 | 2019.09.15 06:13 | YONHAP

  • thumbnail
    '개묘한 여행' 윤봉길X박시후, 트와이스와 같은 댄스 다른 느낌!

    한류스타 박시후의 여행 파트너로 함께 캐나다에 간 배우 윤봉길이 걸그룹 트와이스의 ‘Likey’ 댄스부터 임팩트 갑 ‘봉글리시’까지 선보이며 채널A ‘개밥 주는 남자-개묘한 ... 걸그룹 댄스를 기막히게 커버하는 귀여운 면모로, 박시후를 미소짓게 만들었다. 이어서 “캐나다의 상징인 단풍잎을 씹으면 시럽이 나온대요”라며 능청스러운 거짓말로 박시후를 속이기도 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들의 이날 ...

    스타엔 | 2019.09.08 13:45

  • thumbnail
    [#꿀잼여행] 강원권: 양떼, 토끼와 함께 드넓은 초원 걷는 '춘천의 알프스'

    ... 농장을 즐겨찾기에 추가했다. 사계절의 매력을 담은 체험 프로그램은 가족 단위 방문객들에게 인기다. 여름철에는 목장 인근 마을과 연계해 농산물 수확체험과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봄에는 숲 체험과 야생화 관찰, 가을에는 단풍 비경 체험, 겨울철에는 눈썰매를 즐길 수 있다. 양, 토끼, 염소, 돼지 등 다양한 동물을 만날 수 있는 교감 체험 프로그램은 사계절 운영 중이다. 목장 인근 70여 개 마을 농가와 연계해 농산물 직판장도 운영, 신선한 로컬 ...

    한국경제 | 2019.08.23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