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8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공주에 한옥호텔 짓고 온양행궁도 활용…충남 관광혁신 나선다

    ... 숙박업체들을 설득하는 것은 풀어야 할 과제다. 볼거리는 공주와 부여 등에 흩어진 다양한 백제 역사문화를 활용한다. 백제 금동대향로, 공산성, 무령왕릉 등의 백제 문화재를 테마로 한 스토리텔링 관광 상품을 만들고 머드축제, 얼음축제, 단풍, 벚꽃 등의 계절성 체험 관광을 육성하기로 했다. 수덕사·마곡사·갑사를 활용한 사찰문화 체험, 서해안 갯벌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프란치스코 교황 방문지를 중심으로 순례길도 정비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천안 국제컨벤션센터가 ...

    한국경제 | 2021.02.12 10:00 | YONHAP

  • thumbnail
    주거 인프라 우수한 '목포 한양립스 더 포레' 10일(수) 당첨자 발표

    ... 전망이다. 단지는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마련된다. 자녀들의 연령에 맞춘 4개소의 테마놀이터를 비롯해 휘트니스센터, 도서관, 맘스카페, 카셰어링 서비스존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특히 단지 내 약 700m가 넘는 산책로에 벚꽃나무, 단풍나무 등을 심어 벚꽃 로드와 메이플가든 등이 꾸며질 예정으로, 입주민들은 단지 안팎으로 힐링이 가능한 쾌적한 주거 여건이 마련된다. ‘목포 한양립스 더 포레’는 미래가치도 매우 높다. 단지 옆으로 총 199만여㎡ ...

    한국경제 | 2021.02.10 14:00

  • thumbnail
    '암행어사' 김명수·권나라 꽉 찬 해피엔딩, 최고 시청률 16.6%

    ... 분들이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촬영한 장면이라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것 같다"는 다정한 메시지를 덧붙이며 따뜻한 온기를 불어넣었다. 이이경은 "무더운 여름, 산이 초록빛일 때 촬영을 시작했고 단풍과 눈을 맞으며 사계절을 함께해 이 작품이 기억에 많이 남을 것 같다. 특히나 많은 사랑을 주셔서 더 깊은 의미가 남는다"며 '암행어사'와 함께한 소중한 추억들을 곱씹었다. "춘삼이를 연기하며 행복했다. ...

    연예 | 2021.02.10 11:36 | 김소연

  • thumbnail
    [여기 어때] 세계지질공원 청송의 겨울

    ... 주방천을 따라 산속으로 깊이 들어가면 아들바위, 연화굴, 급수대, 시루봉, 학소대 등 깎아지른 듯한 바위와 절벽이 하나씩 나타난다. 주왕산 절경은 예부터 숱한 예찬과 사랑을 받았다. 신록과 녹음이 울창한 봄·여름을 비롯해 단풍으로 곱게 물든 가을의 주왕산은 경상북도 깊은 내륙으로 외국인들까지 끌어들일 정도로 아름답다. 그러나 주왕산의 우람한 바위를 제대로 감상하려면 나무가 잎을 다 떨군 겨울이 제격이다. 고즈넉한 풍광을 소재로 삼는 동양화에 자주 등장하는 ...

    한국경제 | 2021.02.03 07:30 | YONHAP

  • thumbnail
    '거창창포원' 경남도 제1호 지방정원 됐다

    ... 수변 생태정원인 거창창포원은 국가하천인 황강의 수변 생태자원으로 사계절 관광 테마를 갖춰 연중 관람할 수 있다. 봄에는 100만 포기 이상 심어진 꽃창포가 군락을 이루고, 여름에는 연꽃, 수련, 수국이 만발한다. 가을은 국화와 단풍이 다양한 색채를 자랑하고 겨울에는 열대식물원과 유수지, 습지주변 억새, 갈대를 감상할 수 있다. 정석원 도 기후환경산림국장은 "정원 문화 확산과 정원 관광 자원화를 위해 지방정원을 조성·등록하고 있다"며 "경남의 아름다운 정원이 널리 알려질 ...

    한국경제 | 2021.01.25 10:51 | YONHAP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수필 《인생에서 너무 늦은 때란 없습니다》가 준 감동

    ... 중 한 사람이다. 할머니는 1860년 워싱턴카운티의 시골 농장에서 태어났다. 12살이 될 때까지 어머니를 돕고, 숲으로 꽃을 따러 다니며 자연 속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그 시절 시골 농장의 여자들은 농장일과 집안일 외에도 단풍나무 수액으로 시럽을 만드는 등 부수적인 노동으로 고된 생활을 했는데, 할머니도 어려웠던 가정환경으로 12살부터 남의 집 가정부로 일했다. 하지만 할머니는 인생의 모든 경험은 배움이고 추억이라 말하며 그 시절을 요리와 살림, 세상일을 ...

    생글생글 | 2021.01.25 10:12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수필 《인생에서 너무 늦은 때란 없습니다》가 준 감동

    ... 중 한 사람이다. 할머니는 1860년 워싱턴카운티의 시골 농장에서 태어났다. 12살이 될 때까지 어머니를 돕고, 숲으로 꽃을 따러 다니며 자연 속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그 시절 시골 농장의 여자들은 농장일과 집안일 외에도 단풍나무 수액으로 시럽을 만드는 등 부수적인 노동으로 고된 생활을 했는데, 할머니도 어려웠던 가정환경으로 12살부터 남의 집 가정부로 일했다. 하지만 할머니는 인생의 모든 경험은 배움이고 추억이라 말하며 그 시절을 요리와 살림, 세상일을 ...

    한국경제 | 2021.01.25 09:00

  • thumbnail
    '산책과 독서를 함께'…전주 용머리고개에 생태숲 공원 조성

    ... 전북 전주시 용머리고개 인근에 생태숲 공원이 조성된다. 전주시는 도시재생 뉴딜사업 일환으로 15억2천여만원을 들여 용머리 여의주 마을에 공원과 도서관을 짓는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올해 연말까지 2천183㎡ 부지에 산책로와 단풍 숲, 조경·운동시설, 숲 도서관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 중 33㎡ 규모로 지어지는 숲 도서관은 탁 트인 주변을 보면서 책을 읽을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 꾸며진다. 시는 공원 조성으로 주민 삶의 질 향상과 도심 미관 개선 등의 ...

    한국경제 | 2021.01.15 11:01 | YONHAP

  • thumbnail
    [픽! 정읍] 내장산 단풍생태공원 '대형 눈사람' 등장

    14일 전북 정읍시 내장산 단풍생태공원에 대형 눈사람이 설치돼 눈길을 끈다. 정읍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힘든 시기를 겪는 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주고자 '한겨울의 꼬마 눈사람'이란 이름의 눈사람을 설치했다. 대형 눈사람은 아빠, 엄마, 아이로 구성돼 따뜻하고 화목한 가족을 상징한다. 최대 높이 6m, 폭 4m로 신축년 새해 내린 내장산의 눈으로 만들어 희망의 의미를 더했다. 시는 이달 말까지 눈사람을 전시할 예정이며 ...

    한국경제 | 2021.01.14 14:40 | YONHAP

  • thumbnail
    당정, 영업금지 완화 공감대…"부분 허용하되 책임성 강화"

    ... 2월부터 시작해 3분기까지 완료하고, 겨울이 시작되는 11월 말까지 집단 면역이 생기도록 하겠다는 것이 방역 당국의 목표다. 다만 이낙연 대표는 "11월 집단 면역을 달성한다는 일정이지만 '조금 더 당길 수 없을까, 자유롭게 단풍놀이라도 갈 수 있을까'하는 국민의 소박한 여망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치료제는 국가 책임으로 가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무료로 할 수밖에 없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백신 접종 대상자 선정과 순서에도 공정성이 ...

    한국경제 | 2021.01.14 12: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