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4,8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재개발로 사라질 광주 신가마을서 마지막 은행나무 축제

    ... 지니고 있지만 30년 넘은 오랜 주택단지가 아파트단지로 탈바꿈할 예정이라 올해가 마지막 축제다. 신가마을 주민은 노란빛으로 가을 풍경을 펼치는 은행나무거리를 자랑거리이자 골칫거리로 여겼다. 가을마다 쿠린내를 뿜어내는 열매가 풍성한 단풍잎만큼 거리 곳곳에 쏟아져 내린 탓이다. 주민들은 골칫거리로만 여기지 않고 마을의 유산으로 남겨보고자 축제를 열기로 뜻을 모았다. 청소년이 축제를 주도해 사회활동 참여 기회를 넓히고 주인의 기르도록 했다. 첫 축제가 열린 2017년에는 ...

    한국경제 | 2019.11.07 17:12 | YONHAP

  • thumbnail
    "늦가을 정취는 보령서"…보령시, 관광지 6곳 추천

    오서산 억새·성주산 단풍·청라은행마을·용두해변 석양 등 "알록달록 가을 색 짙은 보령으로 오세요. " 충남 보령시가 7일 늦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지역 관광지 6곳을 추천했다. 오서산 억새밭과 성주산 단풍, 청라은행마을, 대천해수욕장, 무궁화수목원, 용두해변 석양 등이다. 오서산 정상을 중심으로 2㎞에 이르는 주 능선은 온통 억새밭으로 이뤄져 있어 억새 산행 명소로 꼽힌다. 7부 능선부터 서해를 조망하는 상쾌함과 후련함을 느낄 수 ...

    한국경제 | 2019.11.07 14:15 | YONHAP

  • thumbnail
    예년보다 늘어난 산불…"건조한 가을철엔 더 조심해야"

    ... 있다. 작년 같은 기간(1∼9월)에는 442건의 산불이 났다. 올 봄에 난 강원도 대규모 산불의 영향으로 올해 들어 9월까지 산불 피해면적은 3천247㏊에 달했다. 지난해 동기(863㏊)의 약 4배 수준이다. 11월은 단풍이 절정에 달해 등산객이 늘어나는 데다 강수량이 줄고 건조한 날씨가 시작돼 산불이 발생하기 쉽다. 산에 라이터나 버너 등 인화물질을 가지고 가서는 안 된다. 과태료 부과 대상이기도 하다. 야영이나 취사도 허용된 곳에서만 해야 ...

    한국경제 | 2019.11.07 12:01 | YONHAP

  • thumbnail
    [고병국 칼럼] 어느 10월 짧은 일탈

    ... 모든 회원이 다 친근한 이웃 같은 분위기가 물씬 나는 모임이 하나 있다. 감리사 동기 목사들이다. 다섯 가정이 몇 차례 국내 여행과 국외 선교 지를 방문하기도 했다. 그래서 이제는 형님과 아우 같고 사모는 형수 같다. 가을의 단풍이 한창 물든 백담사를 다녀왔다. 백담사 입구에 목회 하는 지인 목사의 초대로 다녀왔다. 주일 오후 일정을 마치고 함께 차를 동승하고 홀가분한 마음으로 일탈을 시작했다. 내려가는 도로는 씽씽 잘 달렸다. 올라오는 도로는 주차장을 ...

    The pen | 2019.11.07 10:51

  • thumbnail
    뮤지컬 '세종,1446', 다양한 이색 이벤트 마련…'코리아세일페스타' 참여

    ... 관객들이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이벤트를 마련하며 이목을 끌고 있다. ‘세종, 1446’의 달빛공모전은 SNS상에서 회자 되고 있는 국립중앙박물관의 야경 사진을 공모 받아 10명을 선정하는 이벤트이다. 도심 속 단풍놀이, 야경 명소로 손 꼽히는 국립중앙박물관의 풍경을 마음껏 뽐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세종고사’는 ‘세종, 1446’과 연관된 역사 속 작품의 문제를 푸는 이벤트로, ...

    텐아시아 | 2019.11.07 08:44 | 김하진

  • thumbnail
    안자산공원, 단풍과 어린이 시설로 인기

    안자산공원(증평군 증평읍 송산리)이 아름다운 단풍과 특색 있는 조경시설로 인기다. 이곳은 축사로 인한 악취 등으로 지역주민들로부터 외면 받던 곳이었으나 지난 2016년 충청북도 균형발전사업을 통해 주민들이 즐겨 찾는 곳으로 탈바꿈했다. 당시 균형발전사업비 50억 원을 투입해 축사를 철거하고 대왕참나무, 왕벚나무, 겹벚나무 등 특색 있고 화려한 수목과 편의시설로 꾸며진 12만여㎡ 크기의 공원을 조성했다. 올해는 산림청의 산림조경숲 조성사업을 통해 ...

    키즈맘 | 2019.11.06 15:20 | 김경림

  • thumbnail
    도심 주택가부터 바다까지…굶주린 멧돼지 전국 곳곳 출몰

    ... 가을과 겨울 도심 출몰이 잦다. 짝짓기 기간에 활동이 왕성하며 서식 밀도 증가로 먹이가 부족한 가을과 겨울 새로운 서식지를 찾아 도심까지 내려오기 때문이다. 박도범 야생생물관리협회 부울경 사무국장은 "지금 가을철이 되다 보니 단풍놀이나 사람들로 인해서 쫓김 현상, 수렵철이 다가오면서 멧돼지들이 사냥견으로 인해 쫓겨서 기로(경로)를 잃어버리는 경우들로 인해 도심 출현이 많다"고 설명했다. 잦은 도심 출몰로 시민 불안은 더해지고 있지만, 대책은 항상 제자리걸음이다. ...

    한국경제 | 2019.11.06 11:36 | YONHAP

  • thumbnail
    단양군 "울긋불긋 보발재 단풍길 즐기세요"

    충북 단양군이 만추의 절경을 뽐내는 가곡면 보발재를 주말여행 코스로 소개했다. 6일 군에 따르면 드라이브 코스로 주목받는 보발재에 울긋불긋 '단풍 길'이 펼쳐졌다. 보발재는 차로 단양읍에서 출발해 삼봉 대교, 도담터널, 가곡면 소재지를 거쳐 향산 삼거리에서 보발리 쪽으로 가다 보면 나온다. 고갯마루 정상에서 내려다보면 굽이굽이 전경이 아름다워 사진을 찍는 사람들이 많고, 최근 전망대도 설치됐다. 군 관계자는 "단풍이 곱게 물든 구불구불 도로에서 ...

    한국경제 | 2019.11.06 10:46 | YONHAP

  • thumbnail
    수원 '쌍용 더 플래티넘 오목천역' 분양

    ... 어린이공원과 서수원 체육공원도 단지와 가까워 쾌적한 환경을 누릴 수 있다. 오목천역(예정)과 수원역 사이 4.6㎞ 지하철 상부에는 라인형 테마공원이 들어설 계획이다. 단지 안에는 1만1000㎡ 규모의 녹지 공간을 조성한다. 벚나무와 단풍나무를 식재하는 테마 공원이다. 소나무숲으로 조성된 중앙광장, 어린이를 위한 테마놀이터, 헬스 가든 등 친환경 조경도 계획됐다. 쌍용건설의 차별화한 설계를 적용한다. 모든 동을 5.5m 높이 필로티로 설계했다. 남향 위주로 단지를 ...

    한국경제 | 2019.11.05 17:12 | 양길성

  • thumbnail
    '오매 단풍 들었네'…불타는 남녘, 내장산·소백산 이번 주 절정

    내장산 우화정·백양산 애기단풍 '명물'…부산은 이달 중순 최고조 남녘의 가을 산이 오색빛깔 고운 옷을 갈아입고 등반객을 유혹할 채비를 마쳤다. 북녘을 한바탕 물들인 단풍이 찬 기운을 타고 내려와 남쪽의 가을을 울긋불긋 덧칠하고 있다. 가을이면 전국에서 탐방객이 몰리는 내장산은 이번 주말 단풍이 절정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전북 정읍에 있는 내장산은 일조량이 풍부한 지리적 특성 탓에 전국에서 단풍이 가장 ...

    한국경제 | 2019.11.05 10: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