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01-4510 / 4,8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속윷놀이세트' 시판 .. 에스피랜드

    민속윷놀이세트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현대적 감각으로 만들어졌다. 윷가락 말판 말이 모두 내장된 일체식이다. 윷가락은 단단하고 빛깔이 좋은 단풍나무로 만들었다. IMF체제의 어려움을 되새기기 위해 말판에 IMF 함정을 만들어 놓아 윷놀이 의 흥미를 더했다. 에스피랜드가 제조했다. 5천원. (02)577-0843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2월 8일자 ).

    한국경제 | 1999.02.08 00:00

  • [레저] '설국'으로 오세요..일본 미야기현 스키/온천 '만끽'

    ... 마쓰시마여". 해안에 있는 정방형 사당 고다이도는 간결하고 우아한 모모야마건축 미학을 잘 드러내고 있다. 눈덮인 고다이도 풍경은 더욱 운치있다. 마쓰시마가 해안의 비경이라면 자오국립공원은 풍광이 뛰어난 명산이다. 가을엔 단풍관광객이, 겨울엔 스키어들이 몰려든다. 에보시스키장은 4.3km에 이르는 긴 슬로프를 갖췄다. 스미카와스키장은 설상차(눈차)로 오른 뒤 수빙(얼음나무)을 보거나 얼음나무사이로 스키를 타고 내려오는 코스로 인기를 끌고 있다. ...

    한국경제 | 1999.02.04 00:00

  • [도전, 소자본 창업] (길라잡이) 유행 민감한 아이템 피하라

    ... 둘러앉아 석쇠위에 놓인 어패류를 구워 먹으면서 소주잔을 기울이는 다소 서민적 분위기의 주점이다. 개업 첫달은 그럭저럭 매출이 좋았다. 일매출 25만원정도. 임대료와 운영비를 제외하고도 월순익이 3백만원을 웃돌았다. 그러나 단풍이 들고 추석이 지나면서 매출이 줄기 시작했다. 지난 11월 매출은 2백만원. 재료비와 임대료를 내고 나니 남는 건 없고 인건비 70만원이 고스란히 적자로 남았다. 메뉴변경을 위해 인테리어도 개조하고 업종전환도 고려해 봤지만 ...

    한국경제 | 1999.02.01 00:00

  • [뉴 리빙 트렌드] 주거공간 : 인테리어..자연+미니멀리즘+..

    ... 말한다. 벽지의 경우 유광보다 무광제품이, 큰 패턴대신 무지류나 표면에 질감만을 나타낸 벽지가 강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닥재는 목재의 느낌을 담은 합판제품이나 코르크 돌무늬 등 자연질감이 인기를 끌듯. 원목의 경우 오크나 단풍나무 대신 짙은 계열의 체리나무가 강세를 나타낼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측한다. 불황기엔 복잡한 기능을 갖춘 값비싼 제품보다 기본 기능에 충실하고 가격도 부담없는 제품을 선호하는 것이 일반적인 경향. 가구 등 인테리어제품 역시 ...

    한국경제 | 1999.01.12 00:00

  • [온고지신] '사계 금수강산'

    ... 정취가 각기 다르고, 사람에 따라 선호하는 계절도 다르다. 봄에는 진해의 벚꽃 축제에 사람들이 몰리고, 여름에는 우리나라 삼면 바닷가 여러 해수욕장에 인파가 넘치고, 가을에는 국향 그윽한 고궁의 연인들 모습이 정답고, 내장산단풍 구경길 차가 밀린다. 그리고 눈이 오는 계절이면 설악산이 절경이고, 스키장에 사람들이 붐빈다. 우리나라는 금수강산임이 분명하다. 미인 맹장 고인 노납이 다 훌륭하니 어찌 하나만을 고집할 것이랴.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

    한국경제 | 1998.12.29 00:00

  • [책꽂이] (일반/건강) '미국을 넘으면 한국이 보인다' 등

    단풍나라에 올 친구들에게-이민이야기 (이세영 저, 세계관광네트워크 9천원) =92년 � 92년 캐나다로 이민, 금융에이전트로 활약하고 있는 저자의 캐나다 이민 및 투자 가이드. 미국을 넘으면 한국이 보인다 (장원호 저, 이채 7천원) =미주리대 스티븐슨 연구소장이 한국인 관점에서 쓴 � 미주리대 스티븐슨 연구소장이 한국인 관점에서 쓴 미국 뛰어넘기 종합보고서. 알코올 상식백과 (대한주류공업협회 편간) =술이 신체에 미치는 영향과 ...

    한국경제 | 1998.12.02 00:00

  • [사회II면톱] 눈 내린 금강산...별천지 .. 금강산관광 첫날

    ... 관광객 과는 달리 금강산 초대소에서 하루를 보냈다. 관광객들은 당초 예정보다 관광 시작시간이 늦어져 코스별 관광을 마치고 오후3시께 점심식사를 했다. 구룡폭포 코스 관광객은 목란각에서, 만물상은 금강원에서, 해금강.삼일포는 단풍관에서 식사를 했다. 정세영 현대자동차 명예회장, 정몽구 그룹회장, 박세용 현대상선 사장 등 현대그룹 고위 관계자들은 이날 구룡폭포 코스를 함께 돌아봤다. 관광객들은 오후 7시부터 시작된 저녁식사를 마치고 각 공연장에서 노래와 러시아 ...

    한국경제 | 1998.11.20 00:00

  • [레저] 초겨울 산사 풍경소리 '찌든 마음 헹구네'

    ... 가는 짧은 거리에 있어 부담없이 찾을 수 있다. 귀중한 문화유산, 계룡산의 아름다운 풍광도 만날 수 있다. 갑사=계룡산 서쪽 자락에 자리잡은 갑사는 들어가는 길목부터 눈길을 끈다. 추갑사라는 단어도 이 길목에 서있는 나무들의 단풍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갑사로 가다보면 두군데 좋은 길을 지나게 된다. 첫째 길은 신원사로 길이 갈라지면서 시작된다. 은행나무가 4~5백m 계속되는 산길이다. 두번째는 매표소에서 대웅전까지 걸어서 가는 1km남짓의 산길이다.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우리모임] '대신증권 스쿠버동호회' .. 최인선 <지점장>

    물속에는 물고기만 살까? 아니다. 거기에는 산도 있고 계곡도 있고 나무와 풀도 있다. 사람까지 있다. 설악산에서만 단풍구경을 할 수 있는 건 아니다. 바닷속에서도 어렵지 않게 단풍을 즐길 수 있다. "물속에서의 산책-". 누구나 한번쯤 꿈꿔보지만 쉽지 않은 일이기도 하다. 대신증권 스쿠버동호회 "물소"는 이렇듯 색다른 세상을 만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모여 만든 동아리다. 지난 88년 평소 바다와 강을 좋아하던 직원들이 "용궁을 구경하자"며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금강호 첫 출항] 동해항 가족/시민 몰려 '축제 한마당'

    ...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현대상선은 지난 시험운항을 통해 나타난 금강산 관광의 가장 큰 문제점인 점심식사 해결을 위해 온정리 일대의 북한 식당을 임대해 운영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현대상선이 임대하려는 북한 식당은 삼일포 단풍관과 구룡폭포 목련관, 만물상금강산호텔 등 3곳. 이들 식당은 각각 4백~6백명을 수용할 수 있어 관광객들의 점심식사 장소로 충분하다. 현대측이 북한식당을 임대해 제공할 점심메뉴는 북한 전통음식인 냉면과 녹두지짐, 만두전골, 산채, ...

    한국경제 | 1998.11.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