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5,8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직업의 세계] 벤처기업협회 창업지원팀 김소영 “함께 했던 창업자의 성장을 지켜볼 때 가장 뿌듯해요”

    ... 필요한 게 맞나?’라고 스스로 질문한다. (웃음)” 기억에 남는 업무 에피소드가 있나. “입주기업 대표들, 창업지원 프로그램 참여 중인 대표들과 연합 워크숍을 다녀왔던 것이 기억에 남는다. 단풍이 선명해지던 가을 곤지암 화담숲에 다녀왔는데 팀을 나눠 게임도 하고 함께 사진도 찍으면서 추억을 쌓았다. 당시 입사 초기였기 때문에 네트워킹 자리가 어색하기만 했다. 식사 자리에서 선·후배 창업자가 어우러져서 서로의 고민을 ...

    한국경제 | 2021.05.04 14:07 | 이진호

  • thumbnail
    정조 활쏘기 축하한 무신에게 하사한 선물 기록 '오의상 고풍'

    ... 오의상(?∼1820)에게 보약 5첩을 선물로 준 내용을 수록한 문서다. 박물관에 따르면 임금의 활쏘기 기록은 현판 또는 비석으로 제작하기도 한다. 국립고궁박물관 소장품 중 1842년 7월 15일 조선 헌종이 창경궁 춘당대 옆 단풍정에서 활을 쏜 사실을 기록한 현판이 대표적이다. 오의상 고풍과 활쏘기 기록 현판은 국립고궁박물관 왕실의례실에서 실물로 볼 수 있다. 오의상 고풍은 고궁박물관 누리집(gogung.go.kr)과 문화재청·고궁박물관 유튜브에서 국영문 ...

    한국경제 | 2021.05.03 09:22 | YONHAP

  • thumbnail
    '집에서만 보내기엔 너무 좋은 계절'…마스크 쓰고 밖으로

    ... 쌓였다. '5월의 설경'이라는 귀한 풍경을 포착하기 위해 새벽길을 달려온 사진가들은 삼각대를 펼치며 순백의 세상을 카메라에 담았다. 고갯길을 지나던 운전자도 잠시 갓길에 차를 세우고 스마트폰을 들어 설경을 찍었다. 움트기 시작한 단풍나무 위에도, 노란 봄꽃 위에도 눈이 쌓여 오가는 이의 시선을 붙잡았다. 부천에서 온 사진 동호인 김민영(52) 씨는 "4월에 내린 눈은 종종 봤지만, 5월에 이렇게 폭설이 내린 풍경을 찍기는 처음"이라며 "높이 올라갈수록 초록에서 ...

    한국경제 | 2021.05.02 15:15 | YONHAP

  • thumbnail
    [픽! 강원] 22년 만의 5월 대설특보…강원 산지는 다시 '겨울왕국'

    ... 연출됐다. '5월의 설경'이라는 귀한 풍경을 포착하기 위해 새벽길을 달려온 사진가들은 삼각대를 펼치며 순백의 세상을 카메라에 담았다. 고갯길을 지나던 운전자도 잠시 갓길에 차를 세우고 스마트폰을 들어 설경을 찍었다. 움트기 시작한 단풍나무 위에도, 노란 봄꽃 위에도 눈이 쌓여 오가는 이의 시선을 붙잡았다. 평창 발왕산 해발 1천458m 정상에서 바라본 대관령은 다시 겨울로 돌아갔다. 능선 굽이마다 눈꽃이 활짝 펴 봄기운을 잠시 밀어냈다. 케이블카로 정상에 ...

    한국경제 | 2021.05.02 12:06 | YONHAP

  • thumbnail
    봄나들이 나온 겨울…설국으로 변한 강원 산지

    ... 펼쳐졌다. '5월의 설경'이라는 귀한 풍경을 포착하기 위해 새벽길을 달려온 사진가들은 삼각대를 펼치며 순백의 세상을 카메라에 담았다. 고갯길을 지나던 운전자도 잠시 갓길에 차를 세우고 스마트폰을 들어 설경을 찍었다. 움트기 시작한 단풍나무 위에도, 노란 봄꽃 위에도 눈이 쌓여 오가는 이의 시선을 붙잡았다. 부천에서 온 사진 동호인 김민영(52)씨는 "4월에 내린 눈은 종종 봤지만, 5월에 이렇게 폭설이 내린 풍경을 찍기는 처음"이라며 "높이 올라갈수록 초록에서 ...

    한국경제 | 2021.05.02 09:54 | YONHAP

  • thumbnail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과정서 '제주의 허파' 곶자왈 파괴돼

    ... 제주영어교육도시 사업장에 대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명령'을 받고 지난 14∼16일 감염목 60여 그루를 제거했다. 문제는 이 과정에서 곶자왈이 훼손됐다는 점이다. 곶자왈사람들은 "JDC 측이 새 작업로를 만드는 과정에서 종가시나무와 단풍나무를 베어냈고, 포크레인 등 장비 바퀴에 하부식생이 깔리면서 형체조차 확인할 수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단체는 "당시 주변 암석을 깨고, 함몰지를 메워 평탄하게 만들기도 하면서 궤의 입구를 막았다"고도 지적했다. 앞서 이 단체는 ...

    한국경제 | 2021.04.26 13:35 | YONHAP

  • thumbnail
    홍천군 무궁화수목원에 '은하수 길따라 소망의집' 조성

    ... 홍천군은 야간에 수목원 내 입구를 따라 언덕에 들어선 소망의집까지 85m의 돌담길을 따라 길에 불을 밝힌다. 또 이색 명소가 되고자 지역에서 크기가 가장 작은 9㎡ 규모로 소망의 집을 만들었다. 소망의집은 주변에 계절 꽃밭과 잔디, 단풍나무 두 그루, 화살나무, 측백나무 조경을 배경으로 전통양식의 서까래가 있고 주황색 기와, 종탑이 있는 모양이다. 운영은 오는 23일부터 다음 달까지 일몰 시각부터 오후 9시까지 한시적으로 점등할 계획이다. 이후 경관을 추가해 ...

    한국경제 | 2021.04.21 16:02 | YONHAP

  • thumbnail
    '분재계 전설' 울산 지천우 화백 "50년간 작품 500여 점 키워"

    ... 있는 데다가 쾌적한 산소까지 제공해준다. 그래서 서양에서는 리빙아트라고 부르는 것 같다. 작은 화분 하나에는 4계절마다 다른 색깔을 띠고 있다. 봄에는 연한 빛의 신록, 여름에는 무성한 잎들로 인한 시원한 느낌, 가을에는 단풍과 열매, 겨울에는 자연의 민낯인 뼈대와 설경을 볼 수 있다. 사계절 늘 이렇게 교감하니 욕심이 없어지고 기분이 좋아져 건강해질 수 있는 비결인 셈이다. 그러고 보니 고인이 된 분재인 중에 치매에 걸렸던 분도 여태껏 보질 못했다. ...

    한국경제 | 2021.04.21 11:48 | YONHAP

  • thumbnail
    세상에서 가장 작고 예쁜 경찰서…산골 폐교에 둥지 튼 순창서

    폐교 교정을 임시 청사로 활용…꽃과 하천에 싸인 아늑한 공간 내년 5월 신청사 완공시까지 운영…2년만 존재하는 특별한 경찰서 '어서 오세요. 순창경찰서입니다. ' 전북 순창군청 소재지인 순창읍에서 단풍으로 유명한 강천산 방향으로 30여 분을 달리면 구림면 월정리의 한 폐교에 낯선 경찰서 표지판이 보인다. 친절한 안내 문구를 따라 경찰서 정문에 들어서면 흔히 경찰서 하면 떠오르는 삼엄한 경비 대원의 모습 대신 잔디가 푸릇한 너른 교정이 눈에 ...

    한국경제 | 2021.04.21 09:21 | YONHAP

  • thumbnail
    원주시 30억 들여 바람길 숲 가로수 조성

    ... 병행할 방침이다. 특히, 살구나무 열매 피해로 주민 불편 민원이 지속해 온 행구로는 생육 상태가 불량하고 잎의 양이 부족해 가로수 기능 발휘에 미흡했던 점을 고려해 병해충 및 생리적 피해 등이 적을 뿐만 아니라 가로수로 적합한 단풍나무로 수종을 교체할 방침이다. 원주시 관계자는 "정확한 공정 이행을 위해 적정 규모로 사업 구간을 조정, 공사 품질 향상 및 하자율 최소화 등 수준 높은 가로수를 조성할 계획"이라며 "지역 업체 참여를 유도해 코로나19로 침체한 ...

    한국경제 | 2021.04.16 09: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