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5,8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심하고 봄기운 만끽하세요…안전한 창원 관광지 11곳

    ... 있는 봉암수원지, 섬을 따라 해안 데크가 잘 갖춰진 저도 비치로드, 30∼40년생 편백이 빽빽한 편백 치유의 숲을 소개했다. 시는 또 나무 23만 그루가 자라는 도심 속 창원수목원, 우리나라 대표적인 철새도래지 주남저수지, '용호동 카페거리'로 불리는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 봄이면 벚꽃, 가을이면 단풍으로 유명한 진해내수면환경생태공원, 바다를 가로지르는 국내 최장 활강시설 창원짚트랙, 낙동강 종주 길을 낀 북면수변생태공원을 추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31 16:58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중단된 티웨이항공 '양양∼김해·광주' 노선 재취항

    ... 고객이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이용해 항공권을 구매하면 항공사에서는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NH농협카드와 쏘카 등과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항공사의 조기 정착을 위해 취항 현지 지역에 홍보 광고를 강화한다. 또 '여름은 서핑, 가을은 단풍' 등 도내 계절 관광상품을 자체 개발해 추가적인 수익사업을 검토 중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재취항으로 도민과 부산·광주 시민의 교통 편의가 나아지고 양양공항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공항 교통 인프라 구축 등 ...

    한국경제 | 2021.03.29 15:15 | YONHAP

  • thumbnail
    '천년 산삼의 고장'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9월에 열린다

    ... 전후 행사장 전 구역 방역 소독시행, 행사장 전체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이 대표적이다. 천년의 숲에서 체험하는 산삼의 효능 함양항노화엑스포가 열리는 제1행사장, 상림공원은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역사를 가진 인공림으로 붉은 단풍 아래 숲을 거닐며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기 좋은 곳이다. 엑스포 기간 항노화와 더불어 웰니스, 안티에이징 시대에 부응하는 다양한 콘텐츠와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한다. 산양삼의 우수성과 관련된 사업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전시관은 물론 전국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3.29 15:10 | 김해연

  • thumbnail
    일본식 지명 안산 '풍도', 옛 한자 이름 되찾아…豊島→楓島

    경기 안산시 단원구 풍도의 지명이 일본식 표기였던 기존 '풍도(豊島)에서 옛 이름 '풍도(楓島)'로 변경됐다. 시는 29일 "국가지명위원회에서 풍도 지명을 '풍성할 풍(豊)'자가 아닌 '단풍나무 풍(楓)'자를 쓰는 '풍도(楓島)로 최종 변경 결정했다"고 밝혔다. 풍도는 고려시대부터 조선시대 말까지 단풍나무가 많아 풍(楓)자를 사용해 표기해 왔으나, 일본이 청·일 전쟁(1894~1895)의 시발점이 된 '풍도 해전'에서 이기고, 1895년 갑오개혁을 ...

    한국경제 | 2021.03.29 10:19 | YONHAP

  • thumbnail
    오대산국립공원 '깨달음을 찾아 떠나는 선재길' 전 구간 개방

    ... 가능해졌다. 오대산국립공원사무소는 태풍으로 인해 탐방로 교량과 데크 등 시설물이 파손돼 통행이 불가능한 구간을 우회로 조성과 시설물 정비 등 임시 복구공사를 하고 전 구간 임시개방을 했다. 현재 항구 복구사업이 진행 중으로, 가을 단풍철에는 사업을 마무리하고 선재길 전 구간의 정상적인 이용이 가능하게 할 예정이다. 월정사에서 상원사에 이르는 선재길은 1960년대 말 월정사와 상원사 사이에 도로가 나기 전부터 스님과 신도가 오가던 비밀스러운 숲길이었다. 신현승 탐방시설과장은 ...

    한국경제 | 2021.03.26 13:52 | YONHAP

  • thumbnail
    강기윤 의원 땅, 감나무 6천만원 과다보상…창원시 환수하기로

    ... 감나무 한그루 보상가격이 30만원이라면 해당 국회의원이 7천만원(229그루×30만원)을 허위로 보상받은 의혹이 있다고 지적했다. 창원시는 현장 조사 결과, 해당 과수원 감나무가 258그루인데 500그루분 보상(1그루 23만원 상당)이, 단풍나무는 243그루인데 400그루분 보상이 나간 것을 확인했다. 다만, 쥐똥나무는 286그루였는데 200그루만 보상금이 지급됐다. 이를 근거로 창원시는 지장물 보상금 2억6천만원 중에서 6천만원 정도가 과다지급된 것으로 판단했다. ...

    한국경제 | 2021.03.18 15:40 | YONHAP

  • thumbnail
    [픽! 단양] 보발리마을 노랗게 물들인 산수유꽃

    충북 단양군 가곡면 보발리마을 골짜기에 봄을 알리는 노란 산수유꽃이 활짝 피었다. 보발리는 봄에는 형형색색의 야생화가 흐드러지고 가을에는 단풍이 절경을 이뤄 드라이브 명소로 알려져 있다. 단양읍에서 출발해 삼봉 대교, 도담터널 쪽으로 차를 몰면 보발리가 나온다. (글 = 박재천 기자, 사진 = 단양군 제공)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8 09:17 | YONHAP

  • thumbnail
    정읍시, 연말까지 '정읍사공원 레포츠 숲길' 조성

    ... 정읍시는 시민의 힐링 공간인 정읍사공원과 아양 사랑숲을 잇는 '정읍사공원 레포츠 숲길'을 연말까지 조성한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15억원을 들여 시기동∼초산동∼신월동 구간에 3.8㎞ 길이 숲길을 만든다. 공사는 이달 말 시작해 오는 12월 중 마무리될 예정이다. 시는 편백과 단풍나무 등이 잘 가꿔진 아양산의 숲을 활용한 숲 놀이 체험원과 전망대, 애완견 공원, 자연형 야영장 등 힐링과 체험 활동이 가능한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7 14:24 | YONHAP

  • thumbnail
    광양시 전남도립미술관 주변 폐철도에 '도시숲' 조성

    ... 사업으로 폐선이 된 미술관 주변 경전선 일부 구간에 조성됐다. 전라도와 경상도를 연결하던 경전선의 상징성을 살려 광양의 시목인 고로쇠나무와 하동의 군목인 은행나무를 활용해 동서화합 테마숲이 들어섰다. 벚나무와 산수유, 목련, 단풍, 동백 등 30여 종의 다양한 수목과 꽃이 식재됐다. 광양시는 2016년부터 국비 등 23억원을 투입해 철도로 단절됐던 광양읍권 녹지축을 복원하고 있다. 올해는 40억원을 추가로 투입해 유당공원과 운전면허시험장 주변 폐선 부지에 ...

    한국경제 | 2021.03.15 15:55 | YONHAP

  • thumbnail
    돌아온 진짜 펜트하우스 주인 이지아, 그녀가 선택한 아침식사 '그라놀로지'

    ... 지난 3회 윤종훈(하윤철 역)에 이어 이지아(심수련/나애교 역)의 아침메뉴로 선택을 받은 그라놀로지 시그니처는 그라놀로지의 대표제품으로, ‘곡물의 왕’ 귀리의 높은 영양성분에 건크렌베리와 아몬드, 100% 단풍나무수액으로 맛과 건강의 밸런스를 동시에 잡아냈다. 이어, 마시는 하루견과 닐크(NYLK)는 홀그라인딩 공법을 사용해 통견과를 그대로 갈아 넣은 ‘영양 가득’ 저염·저당 건강식 100% 식물성 비...

    한국경제 | 2021.03.12 23:00 | 권유화